조회 수 3947 0 댓글 11
Extra Form

일어났는데 누나가 나 꼭 끌어안고 자고있는데 4살차이나 나는데 이제는 섹시하기보다 아담해서 그런지 귀엽더라 ㅋㅋ 귀여워서 뽀뽀해주고 방 나왔는데 부모님 들어오셨더라고 ㄷ..ㄷ 일찍일어나서 다행이지 그래서 씼고 있다가 나왔는데 누나가 일어나서 씼고 나 보자마자 뽀뽀하더라고 이때부터는 거의 연인 마냥 꽁냥댔어 ㅋㅋ 그리고 부모님 깨셔서 같이 밥 먹고 누나랑 부모님은 일 나가고 나는 집에 있는데 택배가 오길래 봤더니 검정 돌핀팬츠랑 흰 크롭티가 온거야 그때 야동 들킬 때랑 똑같은 의상이라 누나가 나때문에 산건가하고? 누나 올때까지 실실 웃으면서 한발 빼고 싶었지만 저녁에 하려고 참고 있었는데 누나가 벨 눌렀길래 택배 치우고 누나 씼으러 들어갈때 옷 뺏은 다음에 돌핀팬츠랑 크롭티 주면서 이걸로 입고 나오라 하니까 누나가 알았엉!♡이러고 씼고 나왔는데 존나 쩔길래 누나방으로 가가지고 누나한테 누나가 산 sm도구로 하자고 하니까 개 좋아하면서 저번에 내가 본 sm도구말고도 서랍 깊숙이에 그 입에빨간공 무는거랑 비슷한데 빨간공 대신 검은 개뼈다귀같은거 무는거랑 허벅지랑 손 같이 묶는 수갑이 있었어

그러면서 하나씩 다꺼내서 ㅈㄴ 차례대로 가지런히 놓는데 진짜 엄청 실실대면서 얼굴빨개지는데 진짜 변태구나 했는데 누나가 전 남친이랑 헤어진게 자기가 sm하자고 맨날 들이대서 헤어졌다면서 하고싶어 미치는 줄 알았다고 좋아하더니 난 그래서 어떻게 할지 도구들보면서 구상하고 있는데 누나가 심심해 하길래 딜도 섹시하게 빨고 있으라니까 한 1분 하더니 재미없는지 빼길래 돌핀팬츠 위로 올려서 엉덩이 때리고진동기 보지에 쪼금 세게해서 넣으니까 좋은지 갑자기 주인님 주인님거리길래 누나가 좋아할 것 같애서 내가 소심하긴한데 동생 앞에서 보지에 상주니까 주인님 거리면 좋냐고 걸레년아?라 하니까 반응이 개좋으니까 나도 계속하게되더라 그래서 어떻게할지 생각은 다해봤고 딜도로 쑤시고 있으라 한 다음 팬티 벗는데 존나 젖었길래 팬티 얼굴에 던지고 개걸레년이 존나젖었다고 하니까 좋다고 웃더라 ㅋㅋ

그 다음에 안대 씌우고 누나가 오일 있다고 티 벗기고 발라달래서 바르는데 광이 나는게 몸이 더 예쁘더라 그다음에 딜도 보지에 박아놓고 손 수갑으로 묶은 담에 무릎 꿇고 자지빨라는데 잘 빨길래 수갑 풀어준다하고 허벅지랑 손목 수갑 묶고 손목다시 끈으로 해서 거치대에 묶으니까

다리 벌리고 눈도 가린 상태로 팬티에 진동 풀로 10분은 넣고 보고있는데 부들부들 떨면서 다리도 못 모으니까 막 신음 엄청내고 좋아 죽길래 중간에 시끄럽다고 입마개 씌웠는데 침질질 흘리면서 말도 못하고 울부짖길래 너무 기분좋다가 못 참겠어서 입마개빼고 니몸에다 싸고 싶은데사정할때 빼도 되냐니까 안전한 날이라고 조절 못해도 주인님 맘대로 해도 된다길래 다시 입마개 끼우고 진동기 빼니까 아까보다 더 젖었길래 짐승처럼 박으면서 계속 수치스러운 말 하다가 쌀거같아서 안대 벗기고 얼굴에 싸고 몸에 흩부린다음 자지 씼고 5분 쉬고 올 동안 다 빨아먹으면 뒤에서 또 박아준다고 수갑이랑 끈 풀고 다시 진동기 최상으로 해주니까 신음 내고 부들부들 거리면서 다 손으로 일일이 핥아먹는데 너무 좋더라 ㅎㅎ

그리고 다시 자지 빨라고 한 다음 잘했다고 머리 쓰다듬고 귀여워 해준다음에 손 수갑 묶고 끈으로 문고리에 묶어서 뒤에서 박으면서 엉덩이 만지고 때려주니깐 엄청 좋아하드라 그래서 미친듯이 하다가 그냥 안에다 싸버리고 같이 사이좋게 방 딲고 샤워하고 그 이후로는 내가 평소엔 누나한테 기대고 치근덕대지만 섹스는 쌉 s라는건 알고 둘이서 이중인격 마냥 엄빠몰래 개많이하고 지금은 난 대학가고 누나는 취업 준비하느라 누나가 가끔 나 자취방 나갔다 오면 숨어있다가 돌핀 크롭티입고 나 덮쳐서 하긴해 

 

 

 

 

 

 

 

 

 

 

 

 

 

 

 

 

 

 

 

 

 

 

 

 

 

 

 

 

 

 

 

 

 

 

 

 

 

 

 

 

 

근데 사실 이 모든게 구라고 나는 15살이고 친누나를 갖고싶어서 친누나가 동생 유혹하는 야설 없나 아 ㅋㅋ 해가지고 

열심히 적어본거야 처음 적는건데 재밌게 본사람 있으면 고마워

 

그리고 질문하나 하는데 친구들이 나보고 꼬추 개크다고 하던데 이 나이에몇cm면 큰거야?

 

  • 손님(a5a34) 2021.05.31 22:06
    재밌었으니 개추
  • 손님(85577) 2021.05.31 22:35
    예상된결말
  • 손님(c59c2) 2021.06.01 00:41
    존나꼴렸는데 너 글 자주써라 잘쓴다ㅇㅇ근데 줄사이에 띄어쓰기 좀만해주라ㅇㅇㄹㅇ글잘쓰긴함
  • 손님(24f9a) 2021.06.01 04:02
    구라건 뭐건 띄어서 써라
  • 손님(91dda) 2021.06.01 11:30
    오 ㅂㅅ ㅋㅋㅋ
  • 손님(8c16b) 2021.06.01 12:54
    난 얘가 지체장애자인줄 알았다
  • 손님(2713a) 2021.06.02 01:38
    6편이 ㄹㅇ개꼴렸네
  • 손님(a4b44) 2021.06.02 03:50
    한국 성인 남성 평균이 발기시 10.8 ~ 12.7cm라고 보면 된다.
  • 손님(1732d) 2021.06.02 09:24
    야 근데 너 15살이라니까 진지하게 말해본다. 사용하는 어휘로 보나 전개의 일관성과 내용의 통일성을 보면 도저히 15살로 믿겨지지않는데 만약 진짜 15살이라면 너 이쪽에 소질있으니까 인문계열쪽 전공하는거 잘 생각해봐라. 그리고 상당한 수준의 지능이 예상되니 인생 허투로 살지말고 성실히 노력해서, 훗날 이 사회의 여러사람들에게 중요한 영향을 줄수있는 위치에 오르길 바란다
  • 손님(c82b3) 2021.06.04 03:21
    니 글보면서 딸 쳤다 ㄹㅇ

    내가 중학생때 14~15cm였는데 거의 전교에서 젤컸었음

    중딩은 12cm도 안되는애들 많아
  • 손님(c82b3) 2021.06.04 03:22
    니 글보면서 딸 존나쳤다 ㄹㅇ 꼴리게잘쓰네

    내가 중학생때 14~15cm였는데 거의 전교에서 젤컸었음

    중딩은 12cm도 안되는애들 많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3 file 유리카 2019.08.17 17934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11672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3406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4217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6108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10336 3
6168 친누나 썰 보여서 나도쓰는 썰3 4 손님(229c2) 2021.06.05 4276 0
6167 네토라레3 18 손님(bed65) 2021.06.05 4117 1
6166 해수욕장에서 똥 싸는 여자 목격썰 4 손님(1cf93) 2021.06.05 3648 0
6165 의사 따먹은 썰 (스압) 9 손님(9293d) 2021.06.04 7146 0
6164 그동안 채팅으로 여자 만나면서 해본 미친 짓들.. 2 1 ostone 2021.06.02 3152 0
6163 유부녀 맛을 처음 봤던 그날 5 2 손님(390a2) 2021.06.02 3954 0
6162 친누나 썰 보여서 나도쓰는 썰2 2 손님(229c2) 2021.06.02 4852 0
6161 친누나 썰 보여서 나도쓰는 썰1 손님(229c2) 2021.06.02 5866 0
6160 그동안 채팅으로 여자 만나면서 해본 미친 짓들.. 2 ostone 2021.06.02 3068 0
6159 어디다 말해야 할지 모르겠어서 18 손님(c7a1c) 2021.06.02 4924 0
» 친누나랑 밥 먹듯 섹스한 썰7(완) 11 dasidasd 2021.05.31 3947 0
6157 유부녀 맛을 처음 봤던 그날 4 (스압) 6 손님(ed279) 2021.05.31 4490 0
6156 유부녀 맛을 처음 봤던 그날 3 손님(ed279) 2021.05.31 3691 0
6155 단톡에서 알게된 기혼녀 먹은 썰 2 ostone 2021.05.31 2640 0
6154 유부녀 맛을 처음 봤던 그날 - 여담 5 손님(ed279) 2021.05.31 3376 0
6153 유부녀 맛을 처음 봤던 그날 2 4 손님(ed279) 2021.05.31 4746 0
6152 유부녀 맛을 처음 봤던 그날 손님(ed279) 2021.05.31 6261 0
6151 친누나랑 밥 먹듯 섹스한 썰6 3 dasidasd 2021.05.30 3184 0
6150 친누나랑 밥 먹듯 섹스한 썰5 dasidasd 2021.05.30 2840 0
6149 친누나랑 밥 먹듯 섹스한 썰4 2 dasidasd 2021.05.30 3099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0 Next
/ 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