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출처 경험

같은 동이라고 할 것도 없고ㅋㅋㅋㅋ

 

심지어 같은 층에 살고 있는 여자애다

 

키는 170 정도 되고 시원시원하게 잘 뻗고 

 

얼굴은 굳이 꼽아보자면 정유미? 0.7 정유미 같은 느낌임

 

그리고 몸매도 정유미..

 

 

 

예전에 고1? 때 정도부터 봤던 것 같으니까

 

오며가며 얼굴은 꽤 본 사이임

 

아파트가 복도식이어서 아침에 학교 가는 시간 비슷하면

 

엘리베이터에서 마주치고 그랬던 사이다.

 

1교시부터 학교 가느라 개거지 같았어도 얘 만나는 거 생각하면 

 

나쁘지 않네 싶었지ㅋㅋㅋㅋ 0.7이긴 하지만 정유미 느낌인데 싫을 이유가 있나

 

안경 끼고 범생처럼 다니는 것도 더 보기 좋더라

 

 

그냥 저냥 그렇게 몇년이고 흐른 것 같다. 

 

서로 엘리 같이 타면 의식하고 그러다가 내가 각잡고 먼저 인사해서

 

인사는 하고 살았는데

 

나도 연애 하는 동안 얘도 연애하고 그러더라

 

이상한 안경멸치랑 사귀던데 뭐지 싶었었음. 뭐 잡소리고

 

 

 

2월 즈음에 코로나 때문에 근처 스까 가서 공부하려고 아침에 나온 날,

 

그동안 비대면 수업 때문에 학교를 못 가서 아침에 마주칠 일 없었는데

 

간만에 마주쳤다. 얘 나이 상 대학 생활을 해야 하는데 입고 나온 옷이랑 가방, 아침부터 공부하러 나가는 시간 대가 딱 재수생 폼이더라.

 

고개만 까딱 인사 하고 엘리베이터 같이 타고 내려가다가

 

용기내서 " 이 아침부터 공부하러 가세요? " 라고 물었다.

 

말해보는건 처음이어서 당황 했는지 얼굴 좀 빨개지더니 네.. 하더라

 

나도 속으로 개떨리는데ㅋㅋㅋㅋ ㅈㄴ 툭 뱉듯이 재수? 라고 물어보고

 

네.. 그렇게 됐어요.. 하고 

 

그 이후로는 그 나이 때 얘기하기 편한 수능 얘기 좀 하다가

 

바로 과외 받아보시겠냐고 던졌다. 외국어 영역에서 말아먹었는데

 

외국어 영역은 나 고딩 내내 1등급 자신하던 과목이기도 하고

 

그 덕에 대학생활 내내 영어과외로 경험 엄청 쌓은지라 입 털기도 좋았지

 

 

스까 방향으로 걸어가면서 학부모한테  영어과외 영업하던 멘트를 좀 치니까 초롱초롱하게 관심을 보이대

 

나도 안 그래도 졸업하고 공부하는 입장에서 과외 하나 더 얹으려고 했는데, 같은 층 과외면 진짜 개꿀이다 싶은 마음으로 제대로 영업하고

 

그러다보니 학부모도 만나서 가격 협의 하고 그 주 부터 바로 수업 들어가게 됐다ㅋㅋㅋㅋ

 

진짜 나중에 니들 딸 낳으면 남자과외 선생은 절대 붙이지마라 ㅈ된다.

 

 

 

20살도 넘겼겠다, 예전부터 오.. 예쁘다 싶었던 애다보니진짜 작정하고 흔들었던 것 같다.

 

수업은 원래 자신 있었고, 재수생 과외다보니까 멘탈 관리도 같이 해줘야하는데, 원래 여사친들 이 고민 저 고민 다 들어주는 캐릭터인지라

 

힘든 얘기 잘 들어주고, 적당선 잘 지키면서 정서적으로 친밀함 쌓으니까 슬슬 의지하기 시작하더라고

 

 

 

그러다가 3월 중순쯤에 고백 받았고

 

우리 둘다 중요한 공부하는 사이이니 연애하긴 좀 그렇다. 하지만 나도 너가 많이 좋다. 라는 식으로 얘기했더니 그 이후로 수업 조금 더 달달하게 진행되고 그랬다.

 

학부모께서도 날 워낙 오며가며 봤으니 큰 걱정 안 하시고 ( 부모님들도 오며거며 인사하시고..ㅎ) 슬슬 집 비워 주시길래 

 

수업 도중에 걔도 내 팔 잡고, 나도 걔 다리에 손 올리고 그러다가

 

키스도 하고 어제 드디어 말로만 듣던 20살과 경험을 했다ㅋㅋㅋㅋ

 

얘가 처음이라서 고생은 했는데 그래도 고딩 때부터 봐오던 애라서

 

진짜 말할 수 없는 엄청난 기분이 들더라

 

음.. 단점은 씻고 오라고 했는데 어떻게 해야 잘 씻는지는 조금 모르는 느낌..? 물론 처음인지라 오가는 합이 좋았던 건 아니지만 그래도 둘다 흥분하는게 보

이니까 여러모로 역대급이었던 것 같다ㅋㅋㅋ

 

 

한달 40씩 받으면서 이런 훌륭한 결과를 얻어낸 내가 대견해서

맨날 보기만 하다가 썰 올림ㅋㅋㅋㅋ

 
  • 손님(1d89c) 2021.04.18 03:06
    지금 마누라가 옛날에 과외하던 학생이다. 섹스한방은 공기가 다르다. 조심해서 재미나게 즐기고 예쁜사랑하길 빈다.
  • 손님(41f79) 2021.04.18 14:26
    지리네ㅋㅋㅋㅋ과외할때도 섹스 했음?
  • 손님(02a5b) 2021.04.18 16:36
    진지하게 사귈 생각은 업습니다 행님ㅎ 나이 차이 너무 많이 나면 그 간극 좁히기가 힘들지 않으십니까
  • 손님(02645) 2021.04.18 10:46
    ㅁㅊ 더풀어!!!
  • 손님(02a5b) 2021.04.18 16:37
    아직 현재진행형이라 뭘 더 풀건 없다ㅋㅋㅋㅋ
  • baby 2021.04.18 15:08
    1
  • 손님(bdcf4) 2021.04.18 18:11
    대단하다 ㅎㅎ 합격은 시켜놔라.
  • 손님(02a5b) 2021.04.18 19:30
    영어는 95 이상으로 뽑아줘야지 그래도ㅋㅋㅋ 고맙다
  • 손님(503ab) 2021.04.18 23:51
    방에서 떡치진마라, 귀신같이 안다
  • 손님(4fb22) 2021.04.19 01:50
    나이 차이 생각마~ 맘에 들면 결혼하는거지 뭐 난 스무살 차이까지 만나봄
  • 손님(7f9dd) 2021.04.19 10:08
    ㅇㅇ 방떡은 냄새가 틀림...
    이새끠들이 뭔가 했구나....

    차라리 스까 간다거 하고 대실해
  • 손님(98528) 2021.04.19 14:41
    하.. 옛생각....
    나는 손가락이 불 정도로 넣고.. 수업했는데... 나중에는 얘가 너무 달라붙어서 완전 부담..
    이게 내 직장과 걔 부모님과의 거리가 문짝 하나잖냐..
  • 손님(d1a75) 2021.04.23 22:23
    손가락이 불어? 자세히 얘기해봐..
  • 도토리칼국수 2021.04.19 16:57
    잼있게 봤습니다. 다른썰도 부탁해요~
  • 손님(1eb43) 2021.04.19 21:24
    첫 관계 가진 썰 자세히 좀 올려줘~~
  • 손님(62e96) 2021.04.21 22:08
    삼수하게 생겼네..
  • 손님(ecfc8) 2021.04.26 08:26
    걸리면 더 개꿀잼썰이 될꺼임
  • 손님(b859d) 2021.04.26 18:35
    여기에 글이 그렇게 많은데, 읽었으면 비슷하게라도 써야지~~
    안 쓸라면 몰라도....
    어찌어찌 해서 하게 되었는지 과정을 잘 풀어보란 말이다~~ 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3 file 유리카 2019.08.17 17932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11672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3406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4217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6108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10336 3
6088 [떡대기]첫 딸경험(상) 2 보통남 2021.04.23 3208 0
6087 불알친구랑 쇼킹썰 1부 9 손님(0e86e) 2021.04.20 5260 0
» 같은 동 사는 7살차이 여재수생이랑 깊어진 썰 18 손님(02a5b) 2021.04.18 8087 1
6085 고환 초음파 10 손님(ba874) 2021.04.16 4690 0
6084 바로아래 골때리는 첫사랑썰 외전 골때리는 감주 원나잇썰 3 손님(9def2) 2021.04.16 4589 1
6083 골때리는 첫사랑 썰 (너희가원하는내용도있다) - 2 6 손님(9def2) 2021.04.12 4782 1
6082 골때리는 첫사랑 썰 (너희가원하는내용도있다) - 1 손님(9def2) 2021.04.12 4871 2
6081 오늘 동아리방 6 손님(8f5c8) 2021.04.09 7417 0
6080 초6때 아는동생 만진 썰 6 손님(a2d57) 2021.04.08 4892 0
6079 누나잘때 6 손님(484aa) 2021.04.08 6521 0
6078 다들 요즘 어디서 봐? 4 손님(45285) 2021.04.08 6881 0
6077 초6때 같은반 여자애들 속옷 본 썰 손님(a2d57) 2021.04.07 2837 0
6076 중3때 같은반 여자애 치마 입어본 썰 3 손님(08e88) 2021.04.06 3227 0
6075 살면서 겪은 젤 굴욕적인 일이 뭐야? 10 손님(d8fbd) 2021.04.03 5112 0
6074 나 레즈인가 싶은 썰 20 손님(2c764) 2021.04.03 6380 0
6073 말년병장이 신병 여친 ntr썰 15 손님(cb917) 2021.04.02 9368 0
6072 배달하다가 얼떨결에 여자가슴 본 썰 9 손님(eed14) 2021.04.02 8608 0
6071 흑역사 갱신했다... 7 손님(13184) 2021.04.01 3993 0
6070 지은이가 주작인 이유 38 file 손님(94541) 2021.04.01 8219 0
6069 학창시절 첫사랑썰 - 그는 연하남이었다 4편 34 순두부찌개 2021.04.01 1594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0 Next
/ 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