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367 0 댓글 9
Extra Form

며칠 전에 폰섹 썰 어떻냐고 글 올렸는데 싫다는사람은 없길래 그냥 올려보려고ㅋㅋ.. 전부 진짜 있었던 일이고 글쓴이는 16살이라 필력, 구성 등등 겁나 구리다는거 양해해줘

 

내가 푸는 썰의 주인공인 상대는 나랑 8개월 가까이 인터넷상으로 연락하던 여자애였어.

나이는 15살, 이름은 지은이였는데 여기서 유명한 그 친구여친 수영장썰 지은이 아니야ㅋㅋ

 

여튼 지은이와 나는 원래부터 건전한 관계는 아니였어.

처음 보자 마자 섹스하고 이런게 아니라 서로서로 남친, 여친 얘기들이나 고민 등등 말하면서 친해지니깐 야한얘기도 많이 하게 되더라고

자위할때는 어떻게 하냐, 크기는 얼마나 되냐, 몇분만에 느끼냐 등등 섹슈얼 토크 할때는 가끔씩 나 혼자 꼴려서 지은이 목소리를 들으면서 혼자 만지는 일도 많았어.

 

그리고 사건은 올해 1월에 터졌어.

지은이가 심심하다길래 새벽에 전화를 걸었지.

섹스도 주로 밤에하듯이 대부분 꼴리는 시간대가 심야잖아? 

지은이가 나랑 야한얘기만 좀 했지 노골적으로 이상한짓을 한적은 없었는데 갑자기 전화를 받으니까 목소리에 섞여있는 야릇한 신음소리나 말하는게 딱봐도 ㅈㅇ하고있더라고.. 그래서 내가 지은이한테 "너 지금 뭐하는거야?" 라고 말했어. 지은이는 내가 별말 안하고 같이 해주길 원했는지 조용한

목소리로 "알잖아..." 이러는거야.

지은이가 취향도 M이라서 여기서는 내가 조금더 괴롭혔어야 하는데 평소에는 애교도 부리고 엄청 귀여운 애가 신음소리 내면서 개좋은 목소리로 야하게 말하니깐 존나 꼴려서 못참고 나도 같이 했어.

나는 꽤 낮은 중저음에 속해서 지은이가 내목소리를 좋아했는데 내가 ㅈㅇ하면서 소리를 내니깐 얘도 꼴리는지 더 크고 거칠게 신음소리를 내기 시작했어.

내 기억으로는 지은이가 'ㅎ..흐아 존나좋아...'

'OO야 나 미칠거같애...' '물 존나 많이나와..' 라고 말했던 것 같은데 막상 이런 말을 지은이가 직접 말하니까 확 올라오면서 흥분되더라.

그렇게 서로 신음소리만 수십분동안 내뱉으면서 흔드니깐 슬슬 쌀거같은거야, 지은이한테 나 쌀거같다고 하니깐 지은이도 마침 느낄거 같다고 같이 가자고 하길래 둘이 거의 동시에 싸면서 신음 존나 거칠게 냈는데 지은이는 절정때 신음소리가 킬포더라 진짜 얘가 성인되서 오프하면 한번에 50 받아도 하고싶을정도였어..

물이 진짜 존나 많기는 했나봐 얘는 서서 ㅈㅇ했는데 전화 너머로 지은이가 쑤시면서 찌걱찌걱대는 소리랑 물 터졌을때 뚝뚝 흐르는것도 들렸는데 대꼴이다.

그 일 이후로 한번 했겠다 서로 꼴리면 미친듯이 ㅍㅅ을 해댔지.

대충 어림잡아도 지은이랑 20번은 했던거같아

많은 여자랑 해봤지만 얘만큼 꼴리는 애가 없어서 연락 끊긴 지금도 지은이 셀카 사진 보면서 신음소리 상상하면서 ㅈㅇ한다.

 

개씹노잼 빨딱 선것도 줄어드는 글 읽어줘서 고맙고 댓글한번씩만 써줘라

 

  • 손님(19435) 2021.05.05 06:46
    이걸 16살짜리가 쓴 글이라고..? 한번 50은 어떻게 알았대..?
    M성향? 알건 다 아는 수준이 아닌데..? 글쓰는 구성과 단어선택 이야기 진행 등등 봐서는 30대 백수가 쓴 글 같은데..?
  • 손님(14871) 2021.05.05 11:41
    2006년생 병술년 출생 개띠 중3이요..
  • 손님(da0db) 2021.05.05 14:34
    병술년 개띠 아는거에서 탈락
  • 손님(14871) 2021.05.05 16:04
    머 학생증이라도 보여드릴까영
  • 손님(589f5) 2021.05.05 09:25
    16살에 이정도 필력이 나오나?
  • 손님(14871) 2021.05.05 11:44
    글쓰는 친구한테 잘한다는 얘기는 들어봤는데 이쪽 분야 관해서 배운적도 없고 관심도 없어서 잘 모르겠네요
  • 손님(a402a) 2021.05.06 08:39
    작가 등단 준비해라
  • 손님(56006) 2021.05.24 03:42
    인터넷 어디서 만난거?ㅋㅋ
  • 손님(14871) 2021.05.29 07:34
    폰섹하기 ㅈㄴ 좋은 커뮤 아는데 여기 남자유입되면 안됨 ㅂ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3 file 유리카 2019.08.17 17769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11583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3327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4146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6027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10222 3
6180 뭣도 모르고 노예플 당했던 썰 4 update 손님(45460) 2021.06.13 2479 0
6179 ㄲㅊ 보여준 썰 6 update 손님(e67fc) 2021.06.13 2168 0
6178 의사와의 4계절 -3- 10 손님(9293d) 2021.06.10 3857 0
6177 남친 몰래 섹파 만난 썰들 13 손님(a17d3) 2021.06.09 5898 0
6176 전직 치어리더 섹파 썰 17 손님(9293d) 2021.06.07 6079 0
6175 스와핑에 중독된 썰 시즌1 마지막 7 손님(eeefb) 2021.06.06 3513 0
6174 스와핑에 중독된 썰10 손님(eeefb) 2021.06.06 2270 0
6173 스와핑에 중독된 썰9 손님(eeefb) 2021.06.06 2289 0
6172 스와핑에 중독된 썰8 손님(eeefb) 2021.06.06 2909 0
6171 친누나 썰 보여서 나도쓰는 썰4 5 손님(229c2) 2021.06.06 3463 0
6170 의사 따먹은 썰 2 10 손님(273cd) 2021.06.06 4230 0
6169 퍽치기 강간 당한 여후배 썰 13 손님(1cf93) 2021.06.06 5130 0
6168 친누나 썰 보여서 나도쓰는 썰3 4 손님(229c2) 2021.06.05 3532 0
6167 네토라레3 17 손님(bed65) 2021.06.05 3516 1
6166 해수욕장에서 똥 싸는 여자 목격썰 4 손님(1cf93) 2021.06.05 3101 0
6165 의사 따먹은 썰 (스압) 9 손님(9293d) 2021.06.04 6160 0
6164 그동안 채팅으로 여자 만나면서 해본 미친 짓들.. 2 1 ostone 2021.06.02 2628 0
6163 유부녀 맛을 처음 봤던 그날 5 2 손님(390a2) 2021.06.02 3486 0
6162 친누나 썰 보여서 나도쓰는 썰2 2 손님(229c2) 2021.06.02 4270 0
6161 친누나 썰 보여서 나도쓰는 썰1 손님(229c2) 2021.06.02 5100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9 Next
/ 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