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4469 5 댓글 33
Extra Form
출처 http://www.ilbe.com/6610597949
l58sLeg.jpg

작년에 교통사고가 났다.

몸의 왼쪽이 싸그리 다 나갈정도로

큰 사고였음.




번쩍.jpg




그리고 중환자실에서

3주만에 깨어남.




gX27KrU.jpg

다른 거는 그나마 버틸만 했는데

이석증이라는 병이 제일 견디기 힘들었음.

이석증 걸리면 몸의 평형감각이 망가져서

가만히 있어도 막 멀미하고 토하고 그런다.

더구나 난 교통사고로 생겨서 더 심하게 옴.

그리고 몇 주간 혼수상태였고 몸도 망가져서

전혀 움직일 수 없었기에 간병인 여사님을 썼다.

그냥 엄마한테 부탁할 수도 있었지만

나이 들어서 엄마한테 내 기저귀 갈고

똥꼬 닦아주는 일은 차마 못 시키겠더라.

간병인 여사님들이 더 프로페셔널하기도 하고.










L50AFSK.jpg

운 좋게 간병인 여사님을 너무나도 좋은 분을

만났다.

여사님께 평생 잊지못할 감사함을 느꼈음.

(참고로 나중에 간병인 쓰게 되면 꼭 한국인으로

써라. 케바케이긴 하지만 병원에 오래 있으면서

봐보니 확실히 한국인 여사님들이 좋은 분이

더 많더라.) 






7sbbLmr.jpg

근데 여사님이 다른건 다 좋은데

딱 하나 마음에 안 드는게

몸 닦아주실 때 젖은 수건으로 꼭 발부터 씻김.

아니 보통 얼굴부터 씻기면서 내려가지 않냐??

근데 여사님은 꼭 반대로 올라오시더라.





9AH3wFR.jpg

발 닦은 그 젖은 수건으로

꼬츄랑 똥꼬까지 다 닦아주시고













IkephFf.jpg

마지막에

얼굴 씻기심.


이건 씻는다고 씻었는데

그보다 더한 찝찝함이 남음.
















iegWlwb.jpg


















UYjdAOR.jpg

















PxS3Qay.jpg

그렇게 몇 달을 보내고

사고로 왼쪽 귀가 안 들려서 이비인후과 진료를

받는데








U6FvBly.jpg

고막 뒤 쪽에 이소골이라고

아주 작은 뼈가 있는데 그게 또 작살이 났대.

귓속으로 수술을 해서 고막을 뜯어내고

저 뼈를 꺼내어 맞춘 다음 다시 집어넣어주면

지금보다는 조금은 더 들을 수 있다고 하더라.

그래서 수술하기로 함.








ihOzCT4.jpg


근데 수술 전 날,

인턴 선생님 한 분이 면도기 하나를 들고

병실을 방문하심.






bDTY0j0.jpg

원래 귓속으로 수술하려 했는데

계획이 바뀌어 귀 뒤를 잘라내고 귀를 뒤집어 깐

다음 수술을 하기로 했대.

그래서 귀 쪽 머리를 면도해야 한다고 방문하심.


(참고로 저 수술 부분마취 수술이다ㅋ

귀 자르고 뒤집어서 내 볼에 귀 올려놓을 때 느낌

진짜 짜증남ㅋ)




zXUAlVC.jpg

근데 그 인턴선생님이 너무 걱정말래.

자기가 이쁘게 잘 면도해주겠다고.

구레나룻도 남겨주시겠다고 하더라.










ZEqtXaK.jpg

역시 젊은 인턴선생님이라

센스가 있구나..하고 생각하면서

기분 좋게 면도함.



















Bip7OUs.jpg

확실히

구레나룻은 남겨주셨더라.















lw7wptQ.jpg

















7M9thnM.jpg

그래도 난 저 몰골을 하고

인하대병원에서 토지금고 시장까지

치킨먹으러 돌아다님ㅋ
















XMGc0ZU.jpg

한번은

옆 침대에 환자가 왔는데 장애인임.

말도 못하고 지능이 좀 많이 떨어진다고 하더라.

근데 또 생긴건 잘생김.

눈썹도 짙고 눈도 깊음










Qt2s3zm.jpg

근데 좀 부담스러운 잘생김임.

배우 이종수 닮음.







WeDcv2I.jpg


얘가 장애인 시설에 있다가

2층에서 뛰어내렸는데 뭘 어떻게 떨어진건지

양 다리랑 척추까지 싹 다 나감.

수술해도 결과가 어찌될지 모른다고 했음.

그래서 움직이지도 못하고 하루종일 누워만 있음








hA7Y2TG.jpg

근데

입원해본 게이들은 알겠지만

침대마다 커튼이 있는데 이게 병신같이 좀 짧음

그래서 커튼을 끝까지 치면 환자들끼리

얼굴이 보인다.

그렇게 커튼을 쳐놓으면











bz6HUsU.jpg

내 옆 자리 그 아이는

하루종일 나만 보고 있음.

그냥 정말 하루종일 그냥 나만 보고 있음.

말은 원래 못하고 눈도 잘 안 깜빡거림.

정말 그냥 나만 보고 있음.

이유없이.

티비도 안 봐.

그냥 나만 봐.

하루종일.

그것도 존나 무표정한 표정으로.








P7JOalT.jpg

안 움직이다보니

주기적으로 보호자가 환자 배를 마사1지 해줘야 함.

그래야 대장을 자극해서 환자가 똥을 쌀 수가 있음.




iR4ZbDw.jpg

이렇게 생긴 안마기로

환자 배를 계속 마사1지 해줌.

병원에서 공용으로 쓰는 안마기임.





근데 어느 날인가

옆 자리 아이의 어머님이 옆에 앉아

그 아이 배를 마사1지해주다가 잠이 듦.








Eh7Ic8N.jpg

근데 그 마사1지 기계를

그 아이 머리에 대고 주무시더라.












W42rOOA.jpg

걔는 머리에 마사1지 기계를 대고

무표정으로 계속 나만 보고 있음.

근데 그 모습이 너무 무서웠다.











M9BRBd4.jpg

정말

입원생활 통틀어 집이 제일 그리운 날이었음.

















lw7wptQ.jpg






















Qt2s3zm.jpg















lw7wptQ.jpg
TAG •
  • ddsa 2015.10.03 18:52
    ㅋㅋㅋㅋㅋㄱㅋㄱ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누룰라리 2015.10.03 19:17
    ㅈㄴ웃기네 ㅋㅋㅋㅋ
  • 피유우웅펑 2015.10.03 19:25
    구렛나루 씨발에서 개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융걍 2015.10.03 20:10
    졸귀 그림체
  • 손님(08067) 2015.10.03 20:1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손님(50ff1) 2015.10.03 20:21
    슬픈일인데 진짜 유쾌하게 풀어나가니까 ㅋㅋㅋㅋㅋㅋ웃음나온다 힘들었겠네
  • 손님(01f53) 2015.10.03 21:07
    ㅋㅋㅋㅋㅋㅋ힘들게 풀 썰인데 얘도 긍정적이다
  • 질쑤시개 2015.10.03 21:14
    그리 잘그려서 귀엽다 ㅋㅋ
  • 시퐉색이 2015.10.03 21:14
    인천사나보네
  • 시퐉색이 2015.10.03 21:15
    난 엑슬루사는데
  • 모해를샤랄라 2015.10.03 22:02
    안마기가좆처럼생겼노
  • 셜록 2015.10.03 22:15
    그만아퍼라 ㅜㅜ
  • 손님(154f2) 2015.10.03 22:39
    행복하자 아프지말고
  • 기꾼 2015.10.04 01:20
    ㅋㅋㅋㅋㅋㅋ졷나웃기노
  • 손님(dde26) 2015.10.04 07:56
    이런거 자주좀 올려라
  • 손님(c97ec) 2015.10.04 12:22
    마자막 씨밤 터졌네
  • 냉동참치 2015.10.04 13:17
    왼쪽이 사고낫다면서 오른쪽귀 사진을 올리네 ㅋㅋ
    어설픈주작
  • 헤헤 2015.10.04 15:24
    이븐최소셀카안찍어보신분헤헤
  • 피유우웅펑 2015.10.04 15:46
    ㅋㅋㅋ병신아 니왼쪽귀사진 근접으로찍고 오른쪽도 근접으로 찍어라
    다르게나오디?
  • 손님(94a74) 2015.10.04 17:02
    병신아 니가 찍어봐라 방향이 다르다 존나 무식하네 꼭 모르는새끼들이 더 나댐
  • 손님(8cdc3) 2015.10.06 12:35
    반대로 나오잖아 병신같은 새끼야ㅉㅉ 아이큐 50 엠창인생 확정이요 ~ !
  • 긍디 2015.10.05 00:01
    ㅂㅅ 거울도안봄?
  • 긍디 2015.10.05 00:00
    ㅅㅂ 나도 용현동에사는데토지금고 근처에살고잇음
  • 독도는한국땅 2015.10.05 01:01
    뻘리 나아라~
  • 서시 2015.10.05 17:31
    ㄹㅇ 이게제일꿀잼이네
  • 모해막내 2015.10.06 17:28
    ㅋㅋㅋㅋ 재밌넼ㅋ
  • 나나나 2015.10.06 18:27
    고생했네요 아프지마시길
  • 불꽃 2015.11.08 16:20
    냉동참치보고 ㅂㅅ이라하는거죠?
  • 손님(39d9b) 2016.01.04 12:01
    막판에 구르면서 봤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설현♡ 2016.01.10 22:33
    존 나 웃겨 씨발 그자세 개웃겨 ㅋㅈㄴ 웃겨서 침나옴 ㄷㄷ근데 개잼있다ㅋㅋㅋㅋ
  • 손님(6934d) 2016.01.12 03:34
    힘내세요
  • 손님(fadd9) 2016.03.01 10:39
    힘내세요
  • 손님(28501) 2019.04.01 19:54
    씨발 웃기노

공지 썰만화 게시판 이용수칙
  1. 0Likes

    래프팅하다가 뒤질뻔한 썰만화

    Category일상 Reply13 Views7771 Votes0
    Read More
  2. 3Likes

    길냥이 만화

    Category기타 Reply37 Views17865 Votes3
    Read More
  3. 1Likes

    모텔에 갇힌 썰만화

    Category15+ Reply36 Views179723 Votes1
    Read More
  4. 5Likes

    사고나서 병원에 입원했었던 썰만화

    Category일상 Reply33 Views14469 Votes5
    Read More
  5. 4Likes

    편도선 수술했던 썰만화

    Category회상 Reply24 Views9777 Votes4
    Read More
  6. 6Likes

    어제 클럽갔었던 썰만화

    Category일상 Reply26 Views18369 Votes6
    Read More
  7. 9Likes

    회사 동호회 가입한 썰만화

    Category일상 Reply17 Views12458 Votes9
    Read More
  8. 0Likes

    재수학원에서 왕따당하고 삼수한 썰만화

    Category일상 Reply24 Views19450 Votes0
    Read More
  9. 0Likes

    후타나리 좋아하게 된 썰 2화.manhwa

    Category기타 Reply25 Views63438 Votes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6 87 88 89 90 91 92 93 94 95 ... 203 Next
/ 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