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787 0 댓글 6
Extra Form
출처 http://www.ilbe.com/4050144800
썰만화1 http://www.mohae.kr/ssulmanhwa/929798
http://i.imgur.com/Tem58FV.gif

돈까스클럽 씨1발 어제 보니까 체인점이던데

난 쌍도에 있는 곳 갔었음

부모님 생신인데 뭐 성대하게 사드릴 돈은 없고

평소에 좋아하시던 돈까스나 사드리려고 집 근처에 있던 돈까스 전문점에 갔다.

일단 씨1발 앉자마자 마음에 안들었던건

손님도 많지도 않구만 다른 손님이 먹다간 테이블 청소를 안하고 씨1발 그-대로 내버려두더라.

정리안된 테이블이 한 두개가 아님. 족히 세네개는 되보이임.

하물며 동네 작은 김밥천국도 손님이 밥 다 먹고 나가면 바로 빠릿빠릿하게 상 다 치우지않냐?

명색이 경양식집 직원이라는 사람이 세월아 네월아하면서 귀찮아뒤지겠다는 표정으로 치우지도않고

엉망인 테이블 쳐다만 보면서 카운터에서 카톡질하다가 느릿느릿와서 치우는데,

여기서부터 뭔가 심상치않은 기운을 느꼈음

손님이 앉았는데 메뉴판 가져올 생각도 안하고, 기어이 내가 메뉴판 좀 가져달라고 두번 세번 간청해야 가져오더라

메뉴를 시켰는지 한참이 됬는데 물을 안주더라

그래서 아 혹시 셀프인가? 하고 주변에 정수기가 있나하고 둘러봤는데 그딴거없음

직원 불러서 '혹시 여기 물 셀프인가요?' 물어보니까 아니랜다.

아니 그런데 씨1발 상식적으로 아니라고 대답을 했으면 물을 가져다 줘야되는거아니냐?

그냥 아니오. 한 마디하고 다시 카운터로 가서 신문읽더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존나 기가차서 여기 물 좀 달라고 하니까 진짜 컵이고 뭐고 아무것도 없이 물병만 턱 꺼내줌

여기서 살짝 열뻗쳐서 물을 가져왔으면 물컵도 인원에 맞게 갖다나르는게 그렇게 어렵냐고 물으니까

니에니에하면서 물컵 가져다줌

그리고 존나 한 10분지났나

주문한 돈까스들이 나오는데, 내꺼 나오고 동생꺼 나오고 아부지 돈까스가 나왔는데

어무이가 주문한 돈까스가 코빼기도 안보인다. 다른걸 시켰으면 몰라. 다 똑같은걸로 시켰는데.

그래서 그냥 아 좀 오래걸리는갑다 싶어서 기다렸는데 동생이 돈까스 다 먹도록 어무이 돈까스가 안나옴.

이 때 딱 촉이 오는게 '이거 씨발 혹시 주방에 안들어간거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어서 계산서를 보니까 

돈까스 네개가 아니라 삼인분이라고 적혀있더라

그 순간 갑자기 평소에도 다혈질이였던 아부지가(진골 울산사람임) 돈까스 그릇을 벽에 존1나 세게 던짐

그러고 이 씨발새끼들은 손님이 호구새끼로 보이나 보제? 하면서 고함을 지름

어차피 안에 손님도 별로 없었고 직원들만 쾅 소리에 존나 당황해서 손님 진정하세요 이러니까

아부지가 옆 창문 열고 테이블에 셋팅돼있던 샐러드 그릇들을 전부 팔로 싸서 창밖으로 주욱 부어버림

그러고 내가 씨발 한번만 더 여기오면 내가 김OO가 아니라 개새끼다 개새끼

라고 고함지르고 돈까스 요금 상위에 올려놓고 씩씩 거리면서 나옴

아 짐 생각하니까 울 아부지가 존나 다혈질인것같다

쌍도 다혈질 ㅍㅌㅊ?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5748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6630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6 손님 2014.08.06 99569 3
145 남편이 무협지에 빠져사는데 이럴땐 어떻게 해줘야함? 6 생향 2014.08.15 2613 0
144 남자 거시기 때린 썰 9 생향 2014.08.15 6337 1
143 중학교때 상남자 체육선생님 썰 1 모해를살 2014.08.15 6682 0
142 초등학교 5학년때 전교생에게 고추보여준 썰 8 file 모해를살 2014.08.15 12005 0
141 딸치고 정액 먹은 썰 5 모해를살 2014.08.15 10637 -1
140 폰팔이 물리친 ssul 2 모해를살 2014.08.15 3759 0
139 여자 때려봤던 썰 푼다 1 모해를살 2014.08.15 4298 0
138 중1때 목욕탕에서 꼬추크기로 아빠 이겨서 수치심 안겨준 썰.ssul 11 모해를살 2014.08.14 12656 0
137 고3때 집에 도둑든 썰 .ssul 3 모해를살 2014.08.14 3069 0
136 유딩때 딥키스한 썰 5 모해오아카 2014.08.13 6705 0
135 초등학교 2학년때 할머니선생이 악마였던 썰.ssul 1 모해오아카 2014.08.13 2803 0
134 반장과 담임의 섻스망가를 그렸다가 좆된 썰 5 모해오아카 2014.08.13 9464 0
133 어렸을때 형한테 딸 추천한썰 1 깨시민 2014.08.13 3996 -1
132 중학교때 일진친구 썰 모해오아카 2014.08.12 3795 1
131 오덕한테 존나 충격받은 썰.ssul 2 모해오아카 2014.08.11 3705 0
130 편의점알바하다가 꼬마 여자애들 울린 썰 모해를살 2014.08.11 2856 0
129 PC방 알바할때 시끄럽게 소리지르는 초딩 조진 썰.ssul 1 모해를살 2014.08.10 4936 2
128 기괴하고 기묘한 꿈꾼 썰.SSUL 6 모해를살 2014.08.10 2920 0
» 돈까스 먹으러 갔다가 개빡친 썰 6 모해를살 2014.08.09 3787 0
126 피시방 김치 알바생이 리니지 아저씨한테 개 털린 썰 4 모해를살 2014.08.09 6903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43 244 245 246 247 248 249 250 251 252 ... 255 Next
/ 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