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0970 0 댓글 2
Extra Form
출처 http://www.ilbe.com/3400191088
썰만화1 http://www.mohae.kr/ssulmanhwa/902068

http://i.imgur.com/idfzGRY.jpg



예전에 한창 2G폰일 때 무료게임타운(무게타) 이라고 지금 좆중고딩들은 모를텐데 아무튼 유행했었음.

 

그 때 그걸로 게임만 가끔 하다가 한 날은 그냥 재미삼아 카페기능이 있길래 한 번 둘러봤다.

 

어떤 카페가 있나 그냥 쭉 훑어보는데,  '클로버 1000개에 30분 해드려요~^^' (클로버=무게타에서 화폐개념) 라는 제목의 글이 딱! 눈에 띄더라.

 

그래서 이게 뭐지? 하면서 그 카페에 가입해봤는데 알고보니깐 폰섹하는 카페더라. ㅋㅋㅋ

 

그 당시 내가 고3, 한창 수능공부로 스트레스 받고 여자란 생물에는 아예 상대도 안해본 지라

 

팔딱팔딱거리는 내 발정난 자지의 욕망을 억누르지 못한 채 흥분된 나머지

 

게임에서도 안해본 캐시충전(클로버충전)을 하고 존나 일주일에 두 세 번정도 여자 낚아서 서로 몸캠하면서 딸쳤음.

 

내가 기념으로 남겨놓으려고 그 때 그 때마다 영상녹화도 했었지. 물론 영상통화하면서 한 채팅내용까지 ㅋㅋㅋ

 

그러다가 한 날은 학교에서 토요 오자끝내고 집에 왔는데 울 누나가 존나 쳐쪼개면서 날 맞이하더라.

 

그래서 미친년이 왜이러지? 라는 생각을 하면서 뜬금없이 왜 웃냐고 물어봤는데 그 년이 씨발 내 폰을 다 뒤져봤다더라. ㅋㅋㅋㅋㅋㅋㅋㅋ

 

그 전날 폰 배터리를 충전해놓는걸 깜빡해서 내 방에 충전해놓고 그냥 학교갔다 온건데

 

아무튼 내가 존나 화내면서 왜 뒤져봤는데라고 물으니 엄마가 내 폰요금이 너무 많이 나와서 내 폰 조사좀 해봐라고 하셧댄다.

 

그러면서 '니 때는 그럴 수도 있다 이해한다 ㅋ' 라는 멘트 던져주고 비웃으면서 지 방에 쳐드감 개씨발년 지금 생각해도 빡치네 씨발 ㅋㅋ

 

ㅋㅋㅋ더 좆같은 사실은 그냥 캐시충전해놨다고 둘러대줬으면 그래도 엄마한테 그냥 욕이나 쳐먹고 말았을텐데

 

그 씨발년이 엄마한테 내 폰에 내장된 영상통화 녹화내용까지다 보여줌ㅋㅋㅋ 영상 중에 상대 영상 녹화하려는거 잘못하고

 

셀프녹화해서 내가 딸치는 영상도 있었다. 아무튼 모든 영상들을 하나하나 다 보여줬나봄 심지어 채팅내용까지 ㅋㅋㅋ

 

그 날 엄마 직장에서 퇴근하시고 집에 오시자마자 아빠골프채로 존나 개 쳐맞았다

 

그리고는 아빠한테도 그 영상들 다보여줌ㅋㅋㅋㅋ 아빠는 다행히 딱히 뭐라고 안하시더라ㅋㅋ

 

이 사건이 있고 난 후에 거의 수능 전 날까지 부모님과 존나 어색했다. 어제까지만해도 골프채로 존나 때리신 엄마까지 나와 어색했음.

 

아무튼 벌써 한 5~6년전 일인데도 오늘날까지 우리 누나년은  이 날 일로 나를 조롱함 개씨발년

 

 

 

세 줄 요약

1. 우연히 폰섹을 하게됨

2. 가족들한테 들켜서 개처맞음 

3. 결론은 누나가 개씨발년!

추천 글
  1. [2019/02/22] 운전연수 썰 *64
  2. [2019/01/11] 가가라이브 썰(1) *76
  3. [2018/12/01] 학교 썰(3) *66
  4. [2018/11/29] 학교 썰(2) *35
  5. [2018/11/25] 학교 썰(1) *53
모해를살 님의 최근 작성 글
  1. [2019/02/03] 구피 새끼 다뒤짐 *10
  2. [2019/02/03] 혹시 물질하는 사람? ㅎ *11
  3. [2019/01/31] 난 롤 한번도 안해봤다 *6
  4. [2019/01/30] 제가 어떻게 지내고 있는지 궁금하세오?... *15
  5. [2018/03/29] 오늘 주식쟁이 심정 이해했다 *6
  • 8dc4d 2015.07.25 17:14
    누나가 잘못했네 ㄷㄷㄷㄷ
  • 손님(3b5c3) 2016.08.18 13:08
    원래 누나나 여동생이나 여자혈육은 다 씨발년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5748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6630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6 손님 2014.08.06 99570 3
105 마누라 불닭볶음면 먹고 장애인 될 뻔한. ssul 10 모해를살 2014.07.23 6780 0
104 여자 로린이한테 사랑 고백받은썰 9 모해를살 2014.07.23 6953 0
103 여자애들 냄세맡은SSUL 3 김호찌 2014.07.23 11771 0
102 질내사정 못하게하는 마누라 임신시킨 썰 9 모해를살 2014.07.23 35649 3
101 중딩때 친구 누나방에서 딸친 썰.Ssul 1 모해를살 2014.07.23 13096 1
100 2002년 김남일때문에 새벽에 칼부림 한 썰 2 모해를살 2014.07.22 3916 0
99 존나 무서운꿈 꾼 썰하나 푼다.ssul 5 모해를살 2014.07.20 5328 3
98 여자친구가 이발하라고 돈 만원 쥐어준 썰 4 모해를살 2014.07.19 4573 0
97 간호사한테 고추보이고 수치심 느낀 썰 2 모해를살 2014.07.19 15341 0
96 친오빠가 초딩선생님인데 싸울때 졸라 빡쳐ㅜㅡㅜ 2 모해를살 2014.07.18 5836 1
95 중딩때 학원 쌤한테 싸대기 맞은 썰 1 모해를살 2014.07.18 2570 0
94 청접장받고 자살할뻔할 ssul 1 모해를살 2014.07.15 6935 0
93 지하철에서 여자 도와주고 선물받은 썰 모해를살 2014.07.15 6136 0
92 초중고때 짝꿍 썰.ssul 3 모해를살 2014.07.15 3656 0
91 친척동생하고 크아로 옷벗기기 게임 한 SSul 14 모해를살 2014.07.15 17879 1
90 내 여동생 싸이코 패스 같은 .ssul 7 모해를살 2014.07.15 11873 0
89 피부과갔다가 개꼴렸던 썰 5 모해를살 2014.07.15 15242 -1
88 무한도전보고 복싱다닌 썰.ssul 3 모해를살 2014.07.14 3618 0
» 폰섹한거 가족들한테 들킨 썰 2 모해를살 2014.07.14 10970 0
86 친구집가서 자위한 썰 4 모해를살 2014.07.14 11559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45 246 247 248 249 250 251 252 253 254 255 Next
/ 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