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1771 1 댓글 3
Extra Form
출처 http://www.ilbe.com/3811402285
썰만화1 http://www.mohae.kr/ssulmanhwa/886678

http://i.imgur.com/expFLjX.jpg



내가 초딩때의 일이다. 사실 그때 내 자지는 아직 콧물한번 흘려본적 없는 때였지.


내가 학교에 등교 했을때 반 전체가 섹스 떡밥으로 시끌 벅쩍 했었다.


사건의 발단은 첫 쉬는시간 떄였다.


누구로 부터 시작이 되었는 지는 잘 모르겠으나, 어떤 놈인지 년인지가 상대방의 성기를 만지는 일이 발생했다.


보통 누가 자신의 성기를 만진다면 초딩의 멘탈로는 울거나, 선생한테 일르거나 이게 정상 패턴 아니겠노.


근데 복수한답시고 상대방의 성기를 다시 만지는 행위를 했던 것이다.


두명으로 부터 시작된 그 행위는 전염병처럼 옆자리 뒷자리 앞자리 슬슬 퍼져가며.


군중심리 였던지 아무도 제지를 하지않고 서로 미친듯이 만져댔다.


http://i.imgur.com/OUB2AW4.jpg


물론 나까지도 그랬는데


바지위로 만지는거니 당연히 내가 손해가 아니겠노.


여자애들은 내 자지를 만지면서 물컹거림을 느끼는데


난 만져도 아무런 느낌도 안나더라 바지를 뚫고 구멍에 넣을수도 없는 노릇이고.


아이들은 매 쉬는 시간을  기다렸고, 가장 피크인 점심시간이 다가왔다.


당연히 난교 성추행 파티는 다시한번 크게 벌어졌고 나의 자지를 주물럭 거리는 년들도 있었다.


근데 아무리 생각을 해도 이건 내가 손해인거더라.


http://i.imgur.com/nT3PgLV.jpg


그래서 그 생각이 든 순간 내 자리를 만지고 있던 년의 가슴을 엄청난 속도로 만졌다.


그러자 그년은 내 머가리를 사정없이 후드려 패며 울기시작했다.


내가 "아 시발 니도 내 자지 만졌잖아!" 라고 했더니


그년이 "그럼 너도 보지를 만져야지 왜 가슴을만져!" 라고 울면서 내 머가리를 존나팼고.


그래서 난 "알았어 보지만질게" 라고 말하며 다시 보지를 만졌다.


http://i.imgur.com/K6iLpFx.jpg


그 이후로 난 반에서 가장 빨리 가슴을 만져본 영웅이 되었고. 점심시간에 그 난교 행각을 발견한 선생님 한테 단체기합받음.


하.. 사실 이 썰은 내가 마지막으로 만져본 가슴 썰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6 손님 2016.01.22 54731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69496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73793 3
83 여고딩 3년 짝사랑 한 썰.ssul 5 모해를살 2014.07.12 3549 0
82 공부방 들어와 살던 여자애 컴터에서 야동 공급 받은 Ssul 1 모해를살 2014.07.12 7426 0
81 좆고딩 새끼들이랑 싸운 썰 3 모해를살 2014.07.09 3788 0
80 일하다가 로린이에게 달달한 사탕받은 썰 모해를살 2014.07.09 2183 0
79 초딩시절 폐창고 탐험한 ssul 3 모해를살 2014.07.09 2164 0
78 조선족 1명, 중국인 2명을 친구로 둔 썰 2 모해를살 2014.07.09 8213 1
77 울아빠 1년 반동안 3끼 국수만 먹던.Ssul 2 모해를살 2014.07.09 3104 0
76 때밀이 얼굴에 똥싼 썰 6 모해를살 2014.07.06 3831 1
» 초딩때 난교 성추행 한 썰 3 모해를살 2014.07.04 11771 1
74 재수없는 돼지년 개처럼 팬 썰 7 김수한무 2014.07.01 6017 2
73 층간 소음, 윗집 부부 ㅅㅅ 소리 SSUL 익명_387238 2014.06.30 21310 1
72 목욕탕에서 빨개벗고 싸운 썰 2 file 익명_babf03 2014.06.29 6040 2
71 게이랑 같이 군생활한. ssul 3 익명_056957 2014.06.29 25105 0
70 지하철 쉰김치 아줌매미 핵방구 두방으로 무찌른 썰 3 익명_396942 2014.06.28 4616 1
69 한무당말고 중무당 만나고온 썰.ssul 2 익명_b537b2 2014.06.27 3446 0
68 피돌이 알바하다가 좆같은냄새 맡은썰 .ssul 2 익명_b87eaf 2014.06.27 7122 5
67 골프장 언니랑 썸탄 .ssul 2 익명_49e0fa 2014.06.26 8992 0
66 중딩시절 펀치기계였던 썰 5 익명_f76fcd 2014.06.26 4129 0
65 김치남의 결혼생활.tomorrow 6 익명_9edad5 2014.06.20 5789 2
64 고백받았던 썰푼다. 3 익명_e5b81b 2014.06.18 3131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25 226 227 228 229 230 231 232 233 234 Next
/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