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5 20:58

적응완료!! ^^

조회 수 3372 1 댓글 18
Extra Form

오랜만에 글 남기네요 ^^

 

하루하루가 정신없었네요~

 

일 시작한지도 한달이 다돼가네요

 

한달밖에 안됐는데 미래를 예측하는 단계까지 왔다고 해야하나?

 

사장님 일정이 비슷비슷해서 예측이 돼요

 

정기미팅이좀 많은편이라,, 이벤트성으로 들어오는 일정을 잡을수있는 날이 한정적이예요

 

그래서 한달치 만들어두고 다른일정 들어오는거봐서 바꾸고 넣고

 

재고관리(?)는 보니까 크게살꺼는 없구 A4용지나 좀 넉넉히 나두면 딱히 없더라구요

 

원두도 그렇구 믹스커피도그렇구 음료는 어디서 그렇게 들고오는지 냉장고 가득이고;;

 

현장에서 사용하는 자재는 요청오는거만 발주내고 입고일정만챙기면 딱히 어렵지도않고

 

약간 편하게 일하는것 같은 느낌이예요

 

전임자들이 왜 그만뒀는지 모르겟네요

 

뭐 하나 꼽자면.. 회식이 많은거??

 

매주 수요일, 목요일은 그냥 회식한다 생각하는게 맘 편하더라구요

 

지금은 회사에서도 다들 저보고 누나라 불러요^^;

 

덕분에 더 편하게 일하고있는것 같구요

 

그리고 편해서인지 제가 터치를 많이 하고있는?

 

다음주는 저희공장 다 휴가라서 저도 쉬어요

 

그래도 다음주 금요일에는 잠깐 출근해서 사장 일정 변경된거만 체크해서 업데이트해두고 올라구요

 

휴가때 뭐.. 딱히 갈때도 없고..

 

아참!! 어제 이야기 한다는게 의식에 흐름데로 다른이야기만 ㅋㅋ

 

어제 출근해서 일하다가 브라 벌리다가 와이어가 뚫고 나와서 노브라로 있었어요

 

진짜 겨울에는 노브라로 다닐까봐요 넘 편해;;

 

뭐 별일은 없었구 회식갈때랑 노래방에서 팀장이랑 부장한테 좀 찝쩝덴정도?

 

뭐.. 그게 다예요 ^^

 

므흣한생각까지는 아직 안들더라구요

 

암튼..뭐..그래요 ㅋㅋㅋ

 

더운날씨 다들 건강조심하세요~

  • 손님(4c7f4) 2022.08.05 21:13
    잘보고 갑니다 자주 올려주세요
  • 효늬 2022.08.05 21:16
    네네 ~~
    뭐..특별할꺼없는 하루하루들이라^^
  • 손님(ce604) 2022.08.05 22:49
    회식이 많아서 그런듯 하네요;; 언제까지 다니시는거에요?
  • 효늬 2022.08.05 22:50
    아직 다닌지 한달밖에 안됐어요;;;
  • 손님(805cb) 2022.08.05 23:43
    효늬가 다 따무라ㅋㅋ
  • 효늬 2022.08.06 23:23
    맘만먹으면뭐...^^
  • 손님(b8845) 2022.08.06 00:00
    일상 이야기도 좋네요 누나 ㅎㅎ
  • 효늬 2022.08.06 23:23
    평범하죠^^
  • 손님(3cc55) 2022.08.06 00:06
    ㅎㅎ 일상 이야기도 잼나요
    ~
  • 효늬 2022.08.06 23:23
    특별한거없는데요뭐^^*
  • 손님(e124d) 2022.08.06 00:39
    평범한 일상 먼가 사건이 터지기 전의 긴장감
  • 손님(48a00) 2022.08.06 02:58
    ❤은밀한 폰♡팅 짜릿한 폰섹❤
    ☎️ 060❤706❤2424

    ❤리얼 폰섹 귀에다 싸줄 오빠 전화해❤
    ☎️060❤904❤7070

    ❤짜릿한 대화 은밀한 만남할 오빠 전화해❤
    ☎️ 060❤601❤3333
  • 손님(2e85e) 2022.08.06 05:29
    나도 빤스 고무줄 터져서 노팬티로 다녔음.
    걸을때마다 쓸려서 민감했음.
  • 효늬 2022.08.06 23:24
    앜ㅋㅋㅋ
  • yanoman_incheon 2022.08.06 14:57
    잘지내시는거 같아보이시네요^^
  • 효늬 2022.08.06 23:24
    네네
  • 손님(a01f8) 2022.08.08 08:11
    궁금했었는데 잘 지내시다니 다행 이네요.
    소소한 일상도 잼 나네요.
    가끔 올려 주세요.
  • 손님(08fa8) 2022.08.15 22:26
    님이 너무 궁금하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4 file 유리카 2019.08.17 34723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8 file 유리카 2019.08.04 19780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20598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101398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6 모해를살 2014.12.10 114151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9 손님 2014.08.06 120062 3
6883 재업) 어느 디그레이더의 추억 1부_11-15 9 에르네스토 2022.08.09 1644 0
6882 자취방에서 빨래널던 친한 여자애가 2 야생마 2022.08.09 3065 0
6881 아는 유부동생이 자꾸 시그널보낸다... 7 손님(9ac04) 2022.08.09 6593 0
6880 독서실 총무한테 아다 따인 썰 10 손님(de001) 2022.08.08 8205 1
6879 옥상 여자 빨래 글 올렸던 사람인데 8 손님(c2673) 2022.08.08 4596 0
6878 재업) 어느 디그레이더의 추억 1부_06-10 8 에르네스토 2022.08.08 1805 1
6877 나만 옥상 여자 빨래 만지고 입어보냐? 9 손님(a2d57) 2022.08.07 4191 0
6876 크리스마스 이브 날에 몸매 쩌는 연하랑 한 썰 2 4 손님(a5f1f) 2022.08.07 4140 0
6875 재업) 어느 디그레이더의 추억 1부_01-05 13 에르네스토 2022.08.07 2803 1
» 적응완료!! ^^ 18 효늬 2022.08.05 3372 1
6873 크리스마스 이브 날에 몸매 쩌는 연하랑 한 썰 1 5 손님(a5f1f) 2022.08.05 6542 0
6872 나의 성 책갈피 네번째 이야기 8 느린나무 2022.08.05 3129 0
6871 다들, 잘지내시죠? 결혼2년차인데.. 저녁마다 쇼파에서 맨날 섹스하네요 ㅎㅎ 1 file 손님(bf455) 2022.08.04 6469 0
6870 여자친구랑, 화장실에서 처음해봤는데, 완전 신세계네요~~!! 1 file 손님(bf455) 2022.08.04 4978 0
6869 나의 성 책갈피 세번째 이야기 8 느린나무 2022.08.03 3621 0
6868 여고딩 침 먹다가 걸린 썰 5 손님(76df2) 2022.07.31 6533 0
6867 사촌동생이랑 내 이야기...(5) 13 update 손님(6e581) 2022.07.31 6156 0
6866 야노에 미친 7년간의 기록 [ 6 ] 10 AM00:00YaNo 2022.07.30 3845 1
6865 여자친구가 남사친하고 술 마신다는데요 3 file 손님(2bbdb) 2022.07.30 5478 0
6864 [중딩양아치] 오랜만에 고딩때 조교쌤 썰2 5 화장실슬리퍼 2022.07.30 2927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6 Next
/ 3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