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000 0 댓글 1
Extra Form

오빠랑 같이 손잡고 버스타고 걸어 모텔도착



그리고 엘레베이터 안


어색어색


30대 초반 커플이 복도에서 나가는 모습


단발여자가 살짝 고개를 숙인 모습


그리고 들어간 방안 침대

생각보다 나쁘지 않네


내가 짧은 치마를 입은채 침대에 앉으니 치마가 위로 말려올라가 더 짧아졌다



오빠가 지금 이 순간 키스해주길 원했지만 화장실로 들어갔다



난 씻고 요정 머리띠(쓰면서도 오글)하고 한번도 안입어본 끈브라와 끈팬티를 입어내느라 바빴다


화장실 거울로 섹시 깜찍 고양이 표정 지어보다 밖으로 나갔어


와 너 가슴 크다 D ?



'앗싸 성공 A인데~~~'   영혼까지 모아준다더니 브래지어 기술력 맘에든다



난 미드에서 보았던 여자가 남자가슴 밀치며 남자 허벅지 위로 앉는 거 해보고 싶었어


그래서 떨린 마음을 누르고 오빠 발기된 팬티 그 위 배에 앉는데


잉 안정감이 없네  손을 오빠가슴에 대는데 그 다음동작을 모르겠고



이랴이랴 말 태워줘 하면 재밌을거 같은데



그럴 순 없고 포기하고 옆에 누웠다



오빠가 가슴을 문지르며 키스해왔다



근데 이 오빠ㅡ터치가 그런건지 왜이리 간지럽지



터지려는 웃음을 간신히 참고 있는데



귀에 침을 넣는것에서 못참고 웃어댔다


"흥 깨서 미안한데 오빠 넘 간지러워"


오빠가 손길을 멈추고 내가 웃음을 참을때까지 머리카락을 쓰담쓰담 하는데 그런 오빠에게 맘이 확 가버렸어


그래서 오빠에게 못참고 입술에 뽀뽀 해버렸어



내 팬티 벗기고 (끈으로 푸는건데 그냥 벗기드라) 말라서 힘 없을줄 알았던 오빠가 번쩍 날 자기 ㅈㅈ위에 두는데 내 ㅂㅈ란 생명체가 따로 살아 꿈틀거리며 남자 성기를 흡착하려는 거 분명 느꼈어



내가 ㅂㅈ를 비벼대며 "아 ㅎ 넘 좋아 오빠 넣어줘" 하는데 오빠가 못참고 쌌어



오빠가 미안하다구 하는데



난 내가 사정한거 같고 흥분을 많이 해서 그런지 잠이 왔어


정액이 찝찝해서 씻고 오빠 곁에 누워 잠을 잤다



몇시간 못잘 때니까 난 그때 서서도 잘 수 있었어



오빠가  가슴을 주물럭 거리며 가슴을 빨려해서 오빠 나 잠와 하지마 하고 잠이 들었는데


아랫부분이 축축하고 간질해서 일어나보니 오빠가 ㅂㅈ를 핥고 있었어


ㅂㅈ를 핥고 있는걸 바라보니 흥분되더라 


빨리기도 해서 절로 신음소리가 났지만 내 신음소리에 내가 흥분하는


오빠가 한손으론 내 ㅂㅈ를 만지며 다른 손으론 자기 고추를 잡고 자위했어 그리고


내 ㅂㅈ위에 사정했어 ㅂㅈ위에 뿌려지는 하얀 액체



난 오빠 ㅈㅈ를 물고 서서히 핥고 빨았어



내 다리를 벌리더니 삽입해서  엉덩이를 움직이는데


질 면적 전체에서 솜이 톡톡 박힌 지네같은게 살아 꿈틀대는게 느껴지니까



앗 오빠 어떡해 넘 좋아ㅡ아 아 더해줘



내가 이성을 완전히 잃은 첫경험!


그 뒤로 키스만 한 적은 없어


내가 사는 아파트 반층 위에서 키스하다 항상 내가 못 참고 바지 춤에 손넣어 오빠꺼 비비작 했어


오빠가 자제 좀 하라는데 자제가 안되던걸


그러다 둘 다 성적이 급전직하로 떨어져

올때 갈때 따로 가기로 했다



하지만 한달에 한번은 매번 만나서 했어



그리고 또 오빠에게 고마운건 내 뇌에서 A를 완전히 몰아내주었다는거



오빠 따랑해


  • 손님(8e8c8) 2022.05.12 09:59
    대학까지는 해피엔딩인거야? 성대생이면좋겠다 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4 file 유리카 2019.08.17 29849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8 file 유리카 2019.08.04 17028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8045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8954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11427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9 손님 2014.08.06 117031 3
6722 고등학교 여자 동창들 만난 썰. TXT 1 녹두전 2022.05.16 1527 0
6721 커플섹스 직관한 썰(스압) 9 file 손님(96057) 2022.05.15 5022 0
6720 심심하니 미용실 샴푸하다 ㅍㅂㄱ 썰 7 손님(319d5) 2022.05.14 4525 0
6719 친구여친 따먹기 2 손님(71bbb) 2022.05.14 5489 0
6718 며칠전, 어플로 만난 외국인이랑 섹스한썰 5 빼빼로로 2022.05.14 2076 0
6717 와이프랑 제일 스릴넘치게 햇던 썰 3 Tomorrowland 2022.05.14 2160 0
6716 잦같앗던 첫사랑썰 3 Tomorrowland 2022.05.14 1076 0
6715 와이프 만난썰(인생 돌아보기) 5 Tomorrowland 2022.05.14 1566 1
6714 [디씨 펌] 이 이야기는 실화임. (3썸) 조낸 잘썼네 6 녹두전 2022.05.13 2312 0
6713 [펌] (추억)대학시잘 첫사랑 따먹힌 얘기 들은 썰 ssul 4 녹두전 2022.05.13 1727 0
6712 주갤펌) 사촌동생과 20년째 근친썰. TXT 2 녹두전 2022.05.13 2508 0
6711 결혼전 살면서 젤 달달했던 연애썰 13 file Tomorrowland 2022.05.13 2291 1
6710 ㅅㅂ 여친이 차안에서 똥쌌다 이거 어떡하냐.. 1 file 손님(74f42) 2022.05.12 2769 0
6709 (ㅇㅎ) 파워레인저 리메이크 근황.jpg 2 file 에리카 2022.05.12 2046 0
6708 유학하면서 만난 여자애들 2 9 손님(ca879) 2022.05.12 3405 1
6707 유학하면서 만난 여자애들 1 1 손님(ca879) 2022.05.12 3563 0
6706 이것도 근친인가? 4 손님(0a899) 2022.05.12 4558 0
» 학교샘과 첫경험 그후 마지막 1 불여우 2022.05.11 3000 0
6704 어느 디그레이더의 추억_완결 24 손님(093e8) 2022.05.11 3513 0
6703 어느 디그레이더의 추억13 4 손님(093e8) 2022.05.11 2596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8 Next
/ 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