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595 1 댓글 4
Extra Form

19. 에프터케어_하

 

R의 옷을 챙겨 원장실로 온 이유는 간단하다. 

 

흥분이 가라앉고, 이성적 사고가 가능할때 다시 한번 주종 관계를 확인 할 필요가 있다. 

 

큐싸인과 함께 연기가 시작되는 그런 관계를 원하는건 아니기에...

 

10분쯤 지났을까? 

 

슬슬 기다리다 짜증이 몰려 올 때 쯤 발가벗은 R이 수줍게 고개를 숙이고 원장실로 들어온다. 

 

다소 진정된, 그래서인지 다시금 부끄러워 하는 모습이 한 번 더 범하고 싶은 욕망을 일으킨다. 

 

"깨끗이 다 치웠어요?"

 

"네......"

 

"오줌 싼거랑 ㅈㅇ 흘린거도 치운거 맞죠?"

 

"네....."

 

고개를 푹 숙인채 서 있는 R의 얼굴이 빨개진다.  

 

마치 혼나는 학생같다. 

 

"앉아요~"

 

머뭇머뭇 거리던 R이 의자를 당겨 천천히 앉는다. 

 

"이틀전 여기서 500 빌려달라 하던 ㅇㅇ쌤 모습이 아직도 생생한데....또 아득하기도 하고 그러네요"

 

"....."

 

"더 예쁘네요. 이렇게 벗겨놓으니까ㅎㅎㅎ"

 

"네....감사합니다...."

 

"암튼....오늘 힘들었죠? 세이프워드 기억해요?"

 

"네....."

 

"언제든 말해도 되요... 나야 어짜피 2000 무이자로 빌려주고 ㅇㅇ쌤 따먹었다 생각하면 되니까."

 

"네...."

 

지갑에서 5만원짜리 2장을 꺼내 책상위에 던진다. 

 

"내일 산부인과가서 사후 피임약 먹어요. 임신하면 골치아파요...그리고 경구 피임약 먹기 시작해요....앞으로 10일은 질내사정은 안할께요. 피임약 효과 있으려면 그정도는 있어야 하더라고...아! 마지막으로 모레 출근할때 제모하고 와요...."

 

"네...감사합니다.....원장님...."

 

고개를 푹 숙이고 대답하는 R의 모습이 괜히 가련하다. 

 

"이제 옷 갈아입어요..."

 

"네..." 

 

바닥의 옷가지를 집어들고 잠시 멈칫하는 R.

 

"내 앞에서"

 

"네...."

 

R이 아이보리색 팬티에 발을 넣는다.

 

"잠깐..."

 

일로와요...

 

왼쪽 발목에 팬티를 걸친채 다가오는 R.

 

허벅지로 ㅈㅇ이 흘러내리고 있다.

 

"아 진짜 많이 싸넣긴 했나보다...ㅎㅎㅎ계속 나오네....닦아 줄께요...."

 

물티슈를 꺼내 허벅지를 닦아준다. 

 

"...감....사합니다..."

 

잠시 후 옷을 모두 챙겨입은 R이 주인의 다음 지시를 기다린다. 

 

2시간 남짓 벗겨두었을 뿐인데 옷입은 모습이 낯설다. 

 

"와...이러니까 진짜 꿈꾼거 같다...이걸 어떻게 따먹었지?...진짜 내 장난감 맞아요?"

 

"...네...맞아요...."

 

"내일 푹쉬고 모레 2시간 일찍 출근해요"

 

"네....."

 

고개를 푹 숙인채 걸어나가는 R의 뒷모습... 

 

정복감, 쾌감, 죄책감 등이 너무 많은 감정이 한번에 몰려온다.

 

'R이 월요일날 출근을 할까.....안하면 전화를 해봐야하나.....앞으로 6개월은 어떻게 흘러갈까....'

 

너무 많은 상념이 머릿속에 차오른다. 

 

원장실 냉장고를 열어 소주 한 병을 꺼내 맥주잔에 따른다.

 

잠시 잔을 응시하다 이윽고 한 번에 입속에 털어넣는다. 

 

그리고 노트를 꺼내 오늘의 플레이를 적어내려가기 시작한다. 

 

PS. 긴 글이 끝나가네요.....에필로그로 찾아 뵙겠습니다. 

  • 손님(ebb5c) 2022.05.11 21:39
    잘 보고있습니다. 그런데 사랑의 감정은 안 느껴지시던가여
  • 손님(093e8) 2022.05.11 21:45
    6개월간 많은 애착이 생기긴 했었는데 그게 사랑의 감정인지는 잘 모르겠더라구요^^;
  • 손님(58d34) 2022.05.11 23:43
    부럽부럽
  • 불꽃의파이터 2022.05.12 09:35
    벌써 끝나가다니 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4 file 유리카 2019.08.17 29848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8 file 유리카 2019.08.04 17027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8044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8954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11424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9 손님 2014.08.06 117030 3
6722 고등학교 여자 동창들 만난 썰. TXT 1 녹두전 2022.05.16 1522 0
6721 커플섹스 직관한 썰(스압) 9 file 손님(96057) 2022.05.15 5013 0
6720 심심하니 미용실 샴푸하다 ㅍㅂㄱ 썰 7 손님(319d5) 2022.05.14 4518 0
6719 친구여친 따먹기 2 손님(71bbb) 2022.05.14 5479 0
6718 며칠전, 어플로 만난 외국인이랑 섹스한썰 5 빼빼로로 2022.05.14 2071 0
6717 와이프랑 제일 스릴넘치게 햇던 썰 3 Tomorrowland 2022.05.14 2155 0
6716 잦같앗던 첫사랑썰 3 Tomorrowland 2022.05.14 1071 0
6715 와이프 만난썰(인생 돌아보기) 5 Tomorrowland 2022.05.14 1564 1
6714 [디씨 펌] 이 이야기는 실화임. (3썸) 조낸 잘썼네 6 녹두전 2022.05.13 2308 0
6713 [펌] (추억)대학시잘 첫사랑 따먹힌 얘기 들은 썰 ssul 4 녹두전 2022.05.13 1722 0
6712 주갤펌) 사촌동생과 20년째 근친썰. TXT 2 녹두전 2022.05.13 2499 0
6711 결혼전 살면서 젤 달달했던 연애썰 13 file Tomorrowland 2022.05.13 2289 1
6710 ㅅㅂ 여친이 차안에서 똥쌌다 이거 어떡하냐.. 1 file 손님(74f42) 2022.05.12 2766 0
6709 (ㅇㅎ) 파워레인저 리메이크 근황.jpg 2 file 에리카 2022.05.12 2042 0
6708 유학하면서 만난 여자애들 2 9 손님(ca879) 2022.05.12 3403 1
6707 유학하면서 만난 여자애들 1 1 손님(ca879) 2022.05.12 3559 0
6706 이것도 근친인가? 4 손님(0a899) 2022.05.12 4555 0
6705 학교샘과 첫경험 그후 마지막 1 불여우 2022.05.11 2996 0
6704 어느 디그레이더의 추억_완결 24 손님(093e8) 2022.05.11 3510 0
» 어느 디그레이더의 추억13 4 손님(093e8) 2022.05.11 2595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38 Next
/ 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