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나 간호사이고 200병상 크기의 종합병원에 근무하고 있고, 나이 30 초반이니 나름 경력 간호사이다.

   

10년 전쯤 간호학과 학생일 때 6개월 정도 만났던 의대생이 있었다. 나보다 2살 많고 나름 순진하고 유머감각도 있었는데, 작은 키 (160cm)가 맘에 들지 않았다 (물론 나보다는 3cm 컸지만,,,,). 그래서 점차 만나는 것을 꺼리게 되었고 그 남자도 눈치 챘는지 연락이 뜸해지다가 결국 헤어지게 되었다   .

 

나는 대학 졸업하고 간호사가 되어 종합병원에 근무하면서 소개팅도 해보고 남친도 사귀어보고 했는데 잘 되지는 않았고 지금은 혼자다. 결혼을 해야 할지 말아야 할지 생각 중이다. 안하려니 왠지 손해보는 것 같고, 하려니 이것저것 부담 스럽고,,,

 

두 달 전 내과 과장님이 새로 오셨다. 그런데, 10년 전에 만났던 그 사람이었다. 결혼도 하고 어린 아기도 있고 알콩달콩 사는 모습을 보니 좀 부러운 느낌이 든다. 내가 저 남자랑 결혼을 하고 저렇게 알콩달콩 살고 있다면 나는 지금쯤 행복했을까? 경제적으로도 넉넉했겠지?

 

나를 보고도 아무런 반응이 없다. 기억을 못하는 것인지, 모르는척 하는것인지,,,

 

내가 그 남자에게 그토록 하찮은 존재였나 생각하면 좀 서글퍼진다.

 

내년 봄쯤에 좋은 일이 있었으면 좋겠다. .

  • 손님(8c026) 2021.11.06 22:49
    ...끝이야?
  • 손님(e124d) 2021.11.07 00:33
    넌 멋진 여자 같은데 겨울이 가고 봄이 오듯이 너에게 봄이 올꺼야
  • 사이마타 2021.11.07 00:40
    끼리끼리란 말이 있잖아 너가 하기 나름이지 뭘 선택하든 후회 없길바래
  • 손님(c31e7) 2021.11.07 02:26
    그렇게 헤어졌는데 나같아도 쌩까겠다
  • 손님(2a46d) 2021.11.07 04:03
    형이 싫어서 헤어졌는데 이제와서??
  • 손님(dd608) 2021.11.07 06:27
    전형적인 설거지 시키려다 실패한 한녀얘기노ㅋㅋㅋㅋ
  • 손님(a8cc8) 2021.11.10 04:15
    ㅇㄱㄹㅇ 정확했습니다
  • 슈퍼핫핑크 2021.11.07 06:28
    자, 신세한탄은 들었으니 이제 야한 썰을 풀어보시지 음탕한 간호사 !
  • 손님(f03cd) 2021.11.07 18:4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손님(31d73) 2021.11.07 08:16
    좋은 일이 생기려면 노력을 해야함. 소개도 받고, 선도 보고, 어플도 해서 좋은 사람 만나길 바랄께. 다만 지나간 사람과 새로 만날 사람과의 비교는 금물! 네 맘 속 후회와 미련을 비워내야 새로운 사람이 그 자리에 들어서니까! 좋은일 생기길 바라.
  • 손님(98059) 2021.11.07 11:18
    눈을 낮추고 진실한 사랑에 눈을 뜨시길.
    30이면 아직 안늦었음.
    남자의 현재보다 남자의 미래를 보시길.
  • 손님(e3667) 2021.11.07 14:04
    경제적으로도 넉넉했겠지?

    부자집 딸이 결혼 할때 아파트랑 외제차 사왔을꺼다.
    넌 대충 세간 살이나 해가고 돈 잘버는 의사랑 결혼해서 팔자 고치려고 한건 아니지? 그렇다면 도둑 심보인거고.
    너랑 비슷한 사람 찾아봐라. 너무 고르다 시간 보내면 나중엔 머리 벗겨진 아저씨 선봐야 한다.
  • 손님(2ddd0) 2021.11.07 14:39
    살아보니 키는 중요하지 않음.. 평생 키만 보고 살거 아니니.. 근데 어릴떄는 많이 보긴 하지.
    만나도 보고 결혼도 해봤지만. 정말 성격이 안맞고 궁합이 안맞으면 너무 힘듬.
  • 손님(5bf5d) 2021.11.07 14:49
    모해인답게 속궁합 맞춰서 결혼해라.
    한주 한주가 행복할 것이다 ㅎㅎ
  • 손님(49ab5) 2021.11.07 16:27
    20대 초반이였으면 그럴수 있지. 지나간건 지나간거지.
    돈 모은다고 몇년 더 세월보내지 말고, 결홀할거라면 빨리 짝 찾아.
    여자는 나이가 중요하다.
  • 손님(7f9dd) 2021.11.08 16:51
    니가 싫어서 헤어지고 왜 미련을 가짐..
    남자 인물보고 사귀아봤자.. 인물값만 함.
    남자는 성실하고 보통정도만 되면됨..
    늙은면 다 똑같은거.. 근데 키는 너무 작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4 file 유리카 2019.08.17 23169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8 file 유리카 2019.08.04 14498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5807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6695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8851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9 손님 2014.08.06 113780 3
6382 @ 군 면회온 엄마 아들님들 제발 외박 휴가때 러브모텔은 투숙하지 마시길 . . . 12 file 손님(08f4d) 2021.11.07 9415 0
» 과거 만났던 남자 썰 (야한 이야기 아님, 걍 신세 한탄) 16 손님(3547b) 2021.11.06 4947 0
6380 (중국외노자) 영국유학녀 3 마무리 6 손님(12ec3) 2021.11.05 4206 0
6379 (중국외노자) 영국유학녀 2 4 손님(12ec3) 2021.11.05 3905 0
6378 (중국외노자) 영국유학녀 썰1 5 손님(12ec3) 2021.11.04 6510 1
6377 여친먹어보자.. 1 file 손님(75e9d) 2021.11.04 6539 0
6376 16살이 50살 선생님 좋아할수잇어? 24 update 손님(1a5e2) 2021.10.30 7767 0
6375 니네 김하유가 누군지 아냐?? 7 손님(15518) 2021.10.26 9067 0
6374 조퇴하고 집에 왔더니 엄마가 야리꾸리한 자세로 있다 17 file 손님(08f4d) 2021.10.25 12376 1
6373 연상 팀장님과의 썰 어디갔늬 ㅠ 9 손님(22b8b) 2021.10.25 6268 0
6372 여친 따먹고 싶은데 어떡하지 9 손님(1d9bd) 2021.10.24 9435 0
6371 다른 자매님들 ㅈㅇ할때 다리 자세 궁금함 10 file 손님(04b86) 2021.10.23 9879 0
6370 평생 피아노만 쳐온 여자에게 첫경험 선사한 써얼(5).ssul 7 텅구리 2021.10.22 4298 1
6369 택시기사님 썰 (1) 53 지은 2021.10.20 7615 4
6368 평생 피아노만 쳐온 여자에게 첫경험 선사한 써얼(4).ssul 17 텅구리 2021.10.19 4525 2
6367 (장문)예전 만낫던 애랑 서로 페티쉬 푼 썰( 극혐 페티쉬 주의) 9 손님(c1611) 2021.10.17 7443 0
6366 야설-친누나 4 손님(ee270) 2021.10.17 8574 0
6365 관전섹하게된썰3 2 손님(ee270) 2021.10.16 6706 0
6364 (중국외노자) 베트남업소 외전 2 손님(36109) 2021.10.16 4448 0
6363 (중국외노자) 베트남 업소썰3 7 손님(36109) 2021.10.13 6257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1 Next
/ 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