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출처 본인

일단 고추 크면 장점도 많지만 단점도 많음

20대 중후반 넘어가는 여자들은 내고추에 환장을 하는데

20대 초반 여자들은 내 고추를 감당을 못함 너무 아파함

그리고 나는 업소를 즐겨가는데

업소녀들도 내 큰 고추를 감당을 못함

한달에 수십명 많게는 백명의 고추를 받아내는데

내 큰고추를 보면 당연히 싫어함

넣으면 아프다고 징징대서 섹스할맛도 안나고

업소블랙도 많이 당해봄

그래서 섹스하는 업소보다는 유사 성행위 하는곳을 주로감

립카페, 핸플방, 건마등 이곳을 자주감

내가 간곳은 핸플방이였는데

일단 핸플방을 설명하자면

말이 핸플방이지 섹스빼고 모든것을 해줌

그렇게 나는 한 핸플방을 찾게 되었고

23살이라는 프로필을 보고 갔는데

액면가는 20대 후반이더라

속았다 치고 서비스라도 제대로 해주길 바랬는데

역시 나이는 나이인지라 서비스 실력은 끝내주더라

일단 꼭지부터 시작해서 온몸을 빨아주는데

ㄹㅇ섹스보다 기분이 더 좋더라

그리고 하비욧, 부비부비, 햄버거등

모든 스킬을 다해주더라

부비부비가 뭐냐면 그년보지로 내 고추를 문대주는거임

여성상위자세로 보지에 넣지는 못하는데

보지로 내고추위를 비벼주는데 이게 ㄹㅇ섹스하는 느낌임

그렇게 눈감고 나는 섹스중이다라고 최면을걸고

부비부비를 받고있는데 고추가 뭔가 따듯해지더라

그리고 그년이 갑자기 신음소리가 커지더니

설마하는 생각에 아래를 보니까 이미 내고추는

그녀 보지안에 들어가 있었고

미친년이 혼자 흥분해서 앞뒤로혼자 비비더라

나는 그냥 모르는척하고 5분정도 여성상위로

하다가 걔보러 누우라고하고 정상위로 박아주니까

눈돌아가고 미친년마냥 신음소리내길래

질사해버릴까 하다가 밖에다 싸줌

그리고 시간남아서 원래 섹스해주냐고 물어보니까

섹스는 원래 안하는데 넣어보고 싶었다고

다음에 또 오면 섹스해주냐니까 모르겠다고 하더라

담에 생각나서 또 찾아가보려니까

그만둔건지 안보이길래 다른애봤는데

얘는 섹스안해주더라ㅋㅋㅋ

 

  • 손님(eac15) 2021.09.21 18:57
    크기 얼마나됨? 길이나 둘레
  • 손님(a692d) 2021.09.22 11:54
    이정도면 인증ㄱ자ㅏ
  • 손님(b152c) 2021.09.22 12:30
    여기서 인증 하라는 사람들 게이 야.
    조심해.
  • 손님(04c8f) 2021.09.24 09:22
    내 경험담을 그대로 재현해 준 것 같네..
    노래방 키스방을 주로 가는데.. 가서 내놓고 발기시키면 처음에는 만지작 거리다가 자기 보지에 안 넣는 여자들이 없었는데..
    여자들의 호기심은 어쩌지 못하는 듯..
    참고로 가끔 자기 애인들 자지가 라이터만해서 업소에 다니는 아가씨들도 있는데.. 전번주고 그런다.
    라이터 크기의 자지 가진 남자들이나 강직도 낮고 빨리 싸는 조루들.. 백프로 자기 애인 마누라 바람핀다. 바람피더래도 그냥 받아들여.. 어쩔수 없다. 자지 크면 박기만 해도 여자들 꼼짝 못한다. 말 안들으면 딴거 필요없고 안 박아주면 며칠내로 항복한다.
    변강쇠가 괜히 전해져 내려오는게 아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4 file 유리카 2019.08.17 22209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14074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5447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6327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8446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9 손님 2014.08.06 113257 3
베스트 기절놀이 빙자한 괴롭힘 당하다 교수형 당하듯 죽을뻔 한 썰 동시에 성추행 당하다 ㅇㄹㄱㅈ 느낀썰 6 newfile 손님(6ee4e) 2021.10.23 1613 1
6344 12년전 시골에서 작은엄마 9 손님(4237e) 2021.09.24 7752 0
» 고추 커서 좋았던 썰4(핸플방갔다가 나도모르는 사이에 보지에 고추 들어간썰) 4 손님(62504) 2021.09.21 10705 0
6342 고추 커서 좋았던 썰3(친한 여자애랑 아한 농담하다 섹스한 썰) 3 손님(62504) 2021.09.21 9642 1
6341 고추 커서 좋았던 썰2(노래방 도우미 아줌마랑 떡친 썰) 2 손님(62504) 2021.09.21 9204 0
6340 고추 커서 좋았던 썰1(대학선배한테 추행당하고 섹파만든썰) 2 손님(62504) 2021.09.21 9583 0
6339 여성향 야설 어때 7 손님(1a947) 2021.09.21 4884 0
6338 굴욕적인 이야기 15 손님(91dd7) 2021.09.20 8176 0
6337 사라졌지만 보고 싶은 선생님들 8 손님(f6a34) 2021.09.17 9564 0
6336 검스신기고,,, file 손님(c9aff) 2021.09.17 7384 0
6335 학원선생님 썰 9 손님(4b459) 2021.09.17 11253 1
6334 잡힐것 같지 않던 도도한 그녀 4 손님(857d6) 2021.09.16 6059 0
6333 친구 생일파티에서 만난 그녀 8 손님(dcf0f) 2021.09.15 6533 2
6332 간호사한테 참교육 당한 썰 9 손님(b9033) 2021.09.13 12056 2
6331 첫사랑이 안겨준 선물 12 손님(7e4ac) 2021.09.13 6185 0
6330 나의 파트너들 마치며 2 손님(eb7d1) 2021.09.11 5115 1
6329 나의 파트너 3-1 6 손님(79d35) 2021.09.10 5020 1
6328 나의 파트너3 2 손님(79d35) 2021.09.10 4226 1
6327 나의 파트너2 손님(79d35) 2021.09.09 4881 0
6326 미용실 썰푼다 : 외전 이발소 썰푼다-2 4 말티엘 2021.09.09 4503 1
6325 여친이랑 타이마사지 가지마라 ㅋㅋㅋㅋ좆될뻔했다. 5 손님(00f11) 2021.09.09 13208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0 Next
/ 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