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안녕 형들!! 고3이라서 그런가 시간이 많이 안 나네....

몇 없는 피드백 잘 봤어!! 그럼 다시 써볼게!!

 

잘 지내다가 어느날 A에게서 전화가 왔어

이때가 아마 남2 여2 해서 술마시고 중간에 나한테 전화했나봐

내가 흘러가는 말로 "야 ㅋㅋㅋ 중간에 전화해봐 나 너 취한거 보고 좀 웃자"했는데 진짜 한거지

전화를 받았는데.. A가 아니라 같이 마신 남자애더라고

A가 나 없으면 집 안간다고 대자로 누워있다는거야

그러는데 옆에서 '00아 많이 좋아해~~~'하는 목소리가 들렸어

뭔가 행복하면서도 저녁 12시가 넘었어서 버스도 끊기고 가기가 어려워서

A한테 말했지 얼른 집가자고 하니까 A가 취하니까 목소리가 엄청 귀여운거야 ㅎㅎ

그러면서 알았오...집갈게...하길래 "어 ㅎㅎㅎ 얼른 들어가" 하고

A는 통화하면서 집들어가는 동안에도 계속 '00아 너는 ~~~점이 너무좋아 나랑 만나볼래~~???'

내가 그때는 A가 너무 술에 찌들어 있는것같아서 내일 더 얘기 해보자고 했지

솔직히 그 날은 좀 행복하게 잤던것 같아

 

다음날 아침 A가 필름이 끊겼어서 그런가 기억이 안나나봐

 '내가 어제 너한테 뭐라고 했어...?'라고 연락이 왔어 

아마도 같이 먹은 남자애들이 말했었나봐

그래서 일단 만나자 해서 만났는데 상상해봐

A가 고백했는데 그걸 모르는 상태이니 내가 얼마나 설렐지

 

 

뭐 그 다음은 같이 치킨먹으러 가서 얘기하고 했지

A가 너무 당황해하면서 얼굴 빨개져가지고 부끄러워 하더라고 

그러면서 내가 마음을 잡고 '그러면 내가 대답을 뭐라고 했게?'

했더니 A가 '나 안들을래!! 나중에 내가 정식으로 할게 ㅎㅎ 어제의 나는 잊어'

내가 A를 좋아했던 이유들 중 이런것도 있었어 뭔가 더 어른 스러웠고 멋져보였어

 

(좀 얘기가 잔잔하지?? 좀 빨리 빨리 나갈게)

그러면서 매일 독서실에서 끝나고 오는길에 한 10분씩 전화통화를 했지

그러다가 한 기말고사 이틀전이였나? 잠시 나올수 있냐고 연락이 왔어

아 ㅋㅋㅋ 누가봐도 뭐가 있잖아 나가서 공원에서 어둑한데에서 얘기를 하더라고

뭐라고 얘기하면서 고백했는지는 모르겠네 ㅎㅎ 너무 설렜었거든 ㅎㅎ

 

그래서 같이 먹방투어 다녔지 약간 원래 사이에서 명제만 바뀐느낌?

그러면서 얘기를 엄청 했어 약간 나는 들어주는 스타일이였지

A가 어렸을때부터 자해를 한거, 전 남친과 ㅅㅅ를 한것들....이거까지 말하더라고

우리사이에 비밀은 없어야된다뭐라나

 

그러다가 갑자기 한 일주일만에 울면서 

아직 우리가 만나기에는 이르다 내가 널 만나면 남들이 날 뭐라고 생각하겠냐

전 남자친구를 2년을 만났고 모두가 다 알기에 환승으로 보일것같다 하면서

자신을 조금만 기다려주면 안되겠녜... A는 걱정이 많은 사람이였어

뭐 그때는 당연히 기다릴수 있을것같았지

 

이제 시험이 끝났어

시험이 끝나면 뭐다?? 술마셔야지 ㅋㅋㅋㅋ 나 이때 술 처음 마셔봤어 형들

 근데 A가 약간 나 챙겨줘서 흑역사는 없어

A집에서 남자 4에 여자 2 이렇게 마시고 나랑 A를 위해 남자애들이 여자 한명 데리고 2차를 가버렸어

근데 A가 술에 찌들어서 계속 자는거야

그래서 난 일단은 깰때까지 기다렸지 무릎베게도 해주면서

그러다가 갑자기 일어나서 A가 옷을 벗더라고???

(아씨 뭔가 빨리빨리 전개가 안 되네....ㅠㅠ 미안해 형들)

 

+++++++뭔가 더 써야될것같은 느낌쓰

 

옷을 벗기전부터 약간 뭐라뭐라 말하더라고 배를 쓰다듬어 달래

뭐 그정도는 할 수 있었으니까

갑자기 일어났는데 눈빛이 아우 고혹적이더라 진짜 내가 경험이 없지만

아 이거 시그널이다 싶었어 ㅋㅋㅋㅋㅋ 

ㄲㅈ 만질래 돌려줘.... 내 성감대를 찾아줘....

이러다가 토해가지고 내가 닦았지.... 아우 많이도 하더라 ㅋㅋㅋㅋㅋ

다 닦고 다시 내 무릎에 앉혔는데  아니 얘가 옷을 벗기 시작하더라????

 

 

요악

1. A가 술마시고 고백함

2. A가 다음에 정식으로 고백한다고함

3. A한테 고백받았는데 얼마뒤에 좀만 시간달라고함

4. 시험끝나고 술마시는데 A가 벗기 시작함

 

  • 생갈치1호의행방불명 2021.08.27 00:01

    형들!! 좀 자극적이지는 않아도 약간 건강식 먹는 느낌으로~~??? ㅋㅋㅋㅋ 재밌게 읽어줘

  • 슈퍼핫핑크 2021.08.27 05:23
    오해하지 말고 들어라. 일단 재미가 좆도 없고 무슨말을 하는지 못알아듣겠다. 집어치우고 공부해. 안그럼 나같은 아재 된다 너
  • 손님(cf1a7) 2021.08.27 08:30
    ㅋㅋㅋㅋㅋㅋ 개웃기네 근데 사실임 ㅇㅇ
  • 손님(5eb60) 2021.08.27 05:53
    재미는 있는데 ㅋㅋ
    진정하고 글을 좀 차분히 써봐 굿굿
  • 손님(28041) 2021.08.27 07:00
    너 공부 못하지?
    글 쓰는거 보니 알겠다
  • 손님(943f7) 2021.08.27 08:50
    애들은 가라
  • 손님(c05bb) 2021.08.27 13:37
    책 좀 많이 읽어라
  • 도토리칼국수 2021.09.06 09:41
    뒷내용 어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4 file 유리카 2019.08.17 21270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13694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5130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6002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8068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9 손님 2014.08.06 112741 3
6325 나의 파트너1 1 손님(79d35) 2021.09.09 4887 0
6324 나의 S파트너들 3 손님(79d35) 2021.09.08 5009 0
6323 후배 동생이랑 13 손님(264c1) 2021.09.08 7679 1
6322 미용실 썰푼다 : 외전 이발소 썰푼다 11 말티엘 2021.09.08 3094 0
6321 미용실 썰푼다-7 8 말티엘 2021.09.07 2939 0
6320 미용실 썰푼다-6 10 말티엘 2021.09.06 2995 0
6319 미용실 썰푼다-5 3 말티엘 2021.09.04 3637 0
6318 연상 비제이 만난썰 16 손님(96de9) 2021.09.04 6320 0
6317 길어) 만난지 하루만에 연애함 내 얘기 좀 들어줘.. 5 손님(496fd) 2021.09.03 2719 0
6316 길어) 만난지 하루만에 연애함 내 얘기 좀 들어줘.. 1 손님(496fd) 2021.09.03 3285 0
6315 미용실 썰푼다-4 15 말티엘 2021.09.01 4114 0
6314 일병 휴가때 버스에서 성추행 당한 썰 7 손님(e354b) 2021.09.01 6535 0
6313 28에 첫 입사 25 손님(25b6c) 2021.08.30 7421 0
6312 미용실 썰푼다-3 4 말티엘 2021.08.30 4293 0
6311 업소에서 만난 그녀3 4 손님(59261) 2021.08.29 3798 0
6310 업소에서만난그녀2 file 손님(59261) 2021.08.29 3353 0
6309 업소에서 만난 그녀 1 file 손님(59261) 2021.08.29 7270 0
» 첫사랑썰-2 눈이 맑았던 그녈 추억하면서... 8 생갈치1호의행방불명 2021.08.27 2289 1
6307 브라자 도둑맞은썰 5 손님(2c764) 2021.08.26 6617 0
6306 동생 성경험 26 손님(475ae) 2021.08.24 11850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8 Next
/ 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