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저번 스토리 요약 : 대충 같은 동아리에 들어온 새로운 신입생이 눈에 띄어 오 얘 뭐야ㅎㅎ 하던중 먼저 후배에게 연락옴 

 

N에게 온 연락은.. 다름 아닌 수학 문제를 물어보는거였어

학원도 아니고 혼자 문제를 푸니깐 막히는 부분이 있어서그런데 혹시풀어줄수있냐는거야 

 

응 당연히 풀어줘야지 내가 또 문제 풀기 전문이지

 

첫 연락이 수학 문제 푸는걸 알려달라는거라니.. 껄렁껄렁 해보이던 그애의 모습과는 정말 상반되는 모습이었던것같아. 지금 생각해봐도 자꾸 예상과는 다르게 흘러가는게 N의 매력인것같아. 

 

N은 내 문제 풀이가 마음에 들었는지, 다음날 바나나우유를 사서 우리반으로 왔어.. 앞문에서 내 이름을 부르며 바나나우유를 흔든 그 애덕에 난 한동안 뚱바라고 불렸어. 

 

매 점심시간마다 새로운 수학문제를 들고오는 N을 보고, 혹시 날.. 보러 오려는 핑계?ㅎ 하는 생각도 들었었지만, 정말 수학문제만 열심히 가져오는걸보며.. 난 N의 여자친구가 아닌 최고의 과외선생님이 되어줄것같단 생각이 들었지.

 

수학때문이여도 매일 얼굴보고 연락을 하니 우린 동아리 선후배중에 제일 친한 사이가 됐어. N은 모르는 수학 문제를 혼자 해결하는것보다 쉽게 풀수있었고, 나는 내가 누군가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사람이 됐다는 사실에 기분이 좋았어. 그리고 이때까진 선생님이 꿈이었던 나에게 다른 사람한테 문제를 설명할수있는 기회는 정말 소중했어. 아마 이때부터 우리는 서로에게 도움이 될 수 있던 관계 같아.

 

여기까지가 N과 어떻게 친해졌는지야. 하지만 이것만 있으면 첫사랑썰이 아니겠죠~? 

 

나는 처음엔 N이 그냥 독특한 친구라고 생각했는데 갈수록 N이 좋아졌던것같아. 현재에 만족하고 안주하는것이아닌 자신의 부족한점을 극복하기위해 노력하는 N의 모습이 멋졌어. 

 

N과는 봄에 처음 만났는데, 벌써 여름이 왔어. 

학교가 끝나고 동아리 활동을 하고나서 나는 마무리를 하느라 남았어.당연히 다 갔을줄알았는데 N이 문 앞에 서있었어. 설마.. 날 기다려줬나?ㅎ 

는 무슨 밖에 비오는데 우산이 없데. 애석하게도 그건 나도 마찬가지였어.. 

 

N아, 나두 없는데 우산...

  - 뭐? 누나 성격에 우산이 없다고? 난 당연히 두부성격에 가방에 매일 들어있을줄~ 잠시만 기다려

 

우리 동아리는 학교 별관에 있는 회의실에서 주로 활동을 했었어.

N이 자기가 나갔다온다길래 나는 본관에서 우산을 찾아오거나 정문 앞 편의점에서 우산을 사오려나? 하고 기다렸어. 

 

한 10분쯤 기다렸나 N이 활짝 웃으면서 계단을 올라오더라고. 양 손으로 큰 박스 하나를 든채로..

 

 

 

 

 

 

  • 순두부찌개 2021.03.30 01:15
    한참을 까먹고있어가지구 이제야 썼네.. ㅎㅎ
    내일은 오전에 출근해야해서 오늘은 여기까지만 쓸 수 있을것같아
  • 손님(6e887) 2021.03.30 08:43
    잘보고갑니다
    천천히 올리셔도 됩니다
  • 순두부찌개 2021.03.31 00:12
    아이구 정말 부족한 글인데 감사합니다 ㅠㅠㅜ 오늘은 퇴근하고 집 오니까 지금이하 그냥 자려다가... 한번 더 써볼게요 ㅎㅎㅎ
  • 손님(33775) 2021.03.30 09:13
    다른것도 풀어준다고 하지
  • 순두부찌개 2021.03.31 00:12
    하하 일단 쓰던것부터 마무리 지어봅시다~~!
  • 손님(7f9dd) 2021.03.30 10:11
    진도를 좀 늦게 빼는구나??
  • 순두부찌개 2021.03.31 00:13
    넘 추억 돋아서 눈물로 적시며 쓰다보니.. 좀 늦네.. ㅎㅎ^^
  • 손님(69873) 2021.03.30 14:20
    빨리 써줘~~~
  • 순두부찌개 2021.03.31 00:14
    미안미안 ㅠㅠㅠ 내가 지금 도착해서 얼른 써볼게~~!
  • 손님(b859d) 2021.03.31 16:52
    고마워~~ ^^
  • 손님(ee9ba) 2021.03.30 14:52
    큰 박스를 들고와서 우산처럼 쓰려는건가?? 영화 클래식 빙의해서?ㅋㅋㅋㅋ
    여기 다른썰이랑 다르게 이썰은 뭔가 첫사랑 향수자극해서 재밌어ㅋㅋㅋ더써줭ㅎㅎㅎ
    거기다 누나가 선생님이 꿈이었다니 대단하네...ㄷㄷㄷ
  • 순두부찌개 2021.03.31 00:16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약간 과거라 미화되는 감은 있지만.. 지금 생각해도 딱 학창시절에만 느낄수있었던 감정같아ㅎㅎㅎ
    한번 열심히 써볼게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3 file 유리카 2019.08.17 16526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10855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2800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3558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5356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9476 3
6074 학창시절 첫사랑썰 - 그는 연하남이었다 3편 12 순두부찌개 2021.03.31 1193 0
6073 평생 피아노만 쳐온 여자에게 첫경험 선사한 써얼(2).ssul 11 텅구리 2021.03.30 2796 1
6072 존잘이었던 동기 썰 3 손님(12a46) 2021.03.30 3633 0
» 학창시절 첫사랑썰 - 그는 연하남이었다 2편 12 순두부찌개 2021.03.30 1099 0
6070 평택 기혼녀 카ㅅ 썰 4 ostone 2021.03.29 3267 0
6069 새내기때 여친썰 2 손님(2820e) 2021.03.29 3552 0
6068 학창시절 첫사랑썰 - 그는 연하남이었다 1편 20 순두부찌개 2021.03.27 2237 0
6067 학창시절 일진이었는데 난 공정에 대해 잘못 생각하고 있나? 7 file 손님(5c8f5) 2021.03.26 3030 0
6066 내 인생에서 가장 개꼴렸던 순간 25 손님(17aee) 2021.03.26 8743 0
6065 일본에서 틴더로 동갑 먹은썰 5 손님(4f8fd) 2021.03.26 4236 0
6064 ㅋㅋㅋㅋ 4년전에 썰82에 썼던 랜챗썰이 아직도 돌아다니네 12 손님(17aee) 2021.03.26 4442 0
6063 유부녀 먹은 기억을 더듬어 10 손님(804f9) 2021.03.25 6580 0
6062 타이 마사지 16 손님(b20d9) 2021.03.25 6197 0
6061 어떻게 썰 함 풀어보까 8 손님(92cf9) 2021.03.24 3120 0
6060 학교 5 손님(8f5c8) 2021.03.22 4295 0
6059 남자들 입장에서는 좁은게 좋음? 22 손님(98146) 2021.03.22 6521 0
6058 ㅈ톡으로 기혼녀 먹은 썰 2 4 ostone 2021.03.22 2629 0
6057 나 초딩때 찐임 7 손님(5dcea) 2021.03.20 3595 0
6056 ㅈ톡으로 기혼녀 먹은 썰 1 3 ostone 2021.03.19 3483 0
6055 고등학교 기숙사 므흣 썰 5 IIIIIIII 2021.03.19 6475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5 Next
/ 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