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346 0 댓글 18
Extra Form

이틀전 즉 저번주 주말에 있었던 일이야 편의상 반말할게 

 

 

외가는서울에 살지만 친가는 부산에 살아 근데 친할머니

 

가 부산역 앞에 사셨는데 서면쪽으로 이사를 하셨어

 

그래서부모님은 집들이를 가신다고 했지 원래라면 나도

 

가야하는데 다음주 즉 오늘이 시험이라 시험공부 한다는 

 

핑계로 안감

 

내가 성적이 350명중에 50등이라 이게 먹히더라구 

 

사실상 내가 안가려고 했던 이유는 여친을 집에 불르기 

 

위해서였어 부모님은 모르시지만 난 120일된 여친이있어 

 

쨋든 부모님이 토요일 아침7시에 차타고 출발하셨는데 

 

출발하시자마자 나는 바로 넷플릭스에서 킹덤 정주행했음

 

정주행 끝나니까 5시쯤 되있더라 아침7시부터 5시까지 

 

아무것도 안먹으니 너무 배고파서 컵라면 하나 먹고 여친

 

한테 전화했지 부모님 없는데 놀러오라고 여친도 내가 집

 

비는거 알고 있었어 학교에서 얘기했거든 쨋든 여친은

 

부모님한테 친구집에서 파자마 한다고하고 우리집으로

 

왔어 와서 저녁 안먹었다길래 교촌 허니콤보시켜서

 

나눠먹으면서 공포영화 

 

보고 플스도 같이하고 하니 어느덧 11시더라.. 여친이 자기

 

먼저 씻는다 하고 난 응 그랬지; 딱히 뭐 흑심이 있는건 

 

아니였어 그냥 같이 자려고 부른거임 ㅇㅇ 그렇게 여친이

 

씻고 잠옷입고 나왔는데 귀엽더라 나도 씻으러 가고 

 

나왔는데 뭔가 이제 정적이 흐르면서 이상한 기류 도는거 

 

있지? 쨋든 그런 정적만 돌았어.. 그래서 어케 됬냐고?

 

아무 일도 없었어 걍 새벽 1시까지 영화보다 여친 잠들었길래

 

들어서 침대에 눕혀주고 나도 옆에 누웠음 근데 좀 무겁더라

 

본인말로는 50이라는데 50이 그렇게 무겁나.. 쨋든 나도

 

옆에 누워서 쳐다보다가 손 잡고 잠 ㅇㅇ 고자가 아니라

 

딱히 슴살 전에 할 생각이 없어 그렇게 일어나니까 9시정도

 

되서 집앞 마트에서 새우사와서 새우 볶음밥해줌 엄마가

 

맨날 나 밥 

 

차리기 귀찮으실때 해주시는거여서 눈대중으로 익힘 별거없어 

 

걍 새우넣고 계란 노른자만 남긴거 스크럼블해서 넣고 완두콩

 

이랑 간장 참기름 파 깨 정도 느면됨 ㅇㅇ 김가루도 뿌려주고 

 

쨋든 글케 아침먹고 여친은 집가서 옷 갈아입고 나온다해서 

 

여친 집 앞까지가서 기다려주고 나와서 이 시국이긴 하지만 

 

홍대가서 옷도보고 회오리 감자도 먹고 했다 그리고 집오니 

 

3시여서 졸려서 처 자니까 7시되있더라 30분뒤 부모님 돌아

 

오심 그렇게 주말이 순삭됬어; 쨋든 결론이 뭐냐고? 공부 

 

하나도 안했는데 오늘 시험이네 좆됬다 어카냐 근데 지금 

 

이거 쓰고 있는 나도 진짜 ㅋㅋ 모르겠다 형들 재밌었을지 

 

모르겠네 재미는 없었겠다 딱히 뭐가 없어서.. 둘다 정말 

 

순수한 마음으로 만나고 있는거야 ㅋㅋ 

 

  • 손님(7f9dd) 2020.07.28 08:41
    꺼지삼
  • 손님(b859d) 2020.07.28 08:52
    순수함을 너무 오래 갖고 있음 조만간 헤어진다...
  • 손님(348bf) 2020.07.28 09:05
    핵노잼
  • 손님(8fddf) 2020.07.28 09:55
    익숙하면 실증이 날 수 있으니까 조금씩 다른 자극을 찾아봐.
  • 손님(90d0f) 2020.07.28 10:46
    나이들면 이 말이 떠오르겠지
    "아끼면 똥 된다"
  • 너지금모해 2020.07.28 18:11
    귀엽다 ㅋㅋㅋㅋㅋ근데 윗 댓글 처럼 아끼면 똥 된다
  • 손님(75830) 2020.07.28 21:11
    가수 거북이 꼴 나기 전에 따먹고 따먹고 또 따먹어라.
    아끼는게 아니고 꼴깝떠는 거다.
  • 순두부찌개 2020.07.29 01:51
    다들 넘 모라하지말오라,, 고1이면 애다 애,,
    애기야 뭐든 처음은 다시 돌아오지않으니,,
    두고두고 기억에 남을거니깐,,,
    순간의 분위기를 타는것보단,, 너가 정말 후회 없을 선택 하길,,
    이 할미는 조언한다,,,
  • 너지금모해 2020.07.29 19:29
    할미는 빠져있어 뒤지기 싫으면
  • 순두부찌개 2020.07.30 02:17
    힝 ㅜㅜ
  • 손님(9e3db) 2020.07.30 17:29
    뭐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웃기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순두부찌개 2020.07.31 01:35
    눈물 찔끔 났자농 ㅜㅜㅜ
  • 손님(6f38f) 2020.08.06 19:5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개웃기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손님(8832a) 2020.07.30 09:46
    븅신 나중에 땅을치고 후회할 짓거리를 하고있네 니가 아낀 그여자는 결국 딴넘들 손에서 숑숑
  • 손님(9e3db) 2020.07.30 17:31
    나는 첫경험 23살인데 솔직히 학창시절에 연애안하고 ㅅㅅ안해본거 ㅈㄴ 후회함, 피임 잘 하고 나중가면 되돌릴 수 없는 시간이니까 잘 생각해봐라
  • 손님(ebc31) 2020.08.03 21:38
    니가 따먹기전에 다른놈이 따먹는다ㅋㅋ
  • 손님(ebc31) 2020.08.03 21:38
    니가 따먹기전에 다른놈이 따먹는다ㅋㅋ
  • 손님(5ae04) 2020.08.15 00:22
    아침 5시부터 ~ 7시까지 아무것도 안먹고
    겨우 컵라면 하나로 때우니 자ㅈ가 크게 부풀지 않는거야!!
    담엔 부모님 어디가면 미리 잘먹어두고 여친오면 같이 술한잔하면
    하게 되어있다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10655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7530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0355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1099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2242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5987 3
5888 알몸 위에 cg 12 손님(01444) 2020.08.02 3664 0
5887 어느 여름 제주의 게스트 하우스 2 4 손님(b7a6b) 2020.07.31 3641 0
5886 호주를 떠나던 그녀 6 손님(cf093) 2020.07.31 2598 0
5885 내가 봤던 야동내용 간단히알려줄게 8 손님(76af2) 2020.07.31 3654 0
5884 어느 여름 제주의 게스트 하우스 14 손님(57f2a) 2020.07.30 4620 0
5883 ㄸㄲ충들 썰 6 손님(cf788) 2020.07.28 3668 0
» 고1인데 여친이랑 하룻밤 같이 잔 썰 18 손님(3798f) 2020.07.28 4346 0
5881 내인생썰 10 손님(7e21b) 2020.07.27 2137 0
5880 사형수 본썰 10 록키 2020.07.27 1976 0
5879 남사친이랑 섹파였던 썰 31 손님(24d4d) 2020.07.27 8492 0
5878 대형마트 알바썰 3 14 손님(d8daf) 2020.07.27 2986 0
5877 입사면접날 바지에 똥싼썰 4 손님(b206e) 2020.07.23 1930 0
5876 나의 20대 이야기 3 4 손님(99854) 2020.07.23 3119 0
5875 대형마트 알바썰 2 5 손님(d8daf) 2020.07.23 3426 0
5874 대형마트 알바썰 2 손님(d8daf) 2020.07.23 4285 0
5873 나도 써봄 14 손님(fdcd9) 2020.07.23 3298 0
5872 고딩때 학교여자애들 3명이랑 잔 썰 8 손님(f2cfe) 2020.07.23 6709 0
5871 나의 20대 이야기 2 7 손님(99854) 2020.07.22 2491 0
5870 나의 20대 이야기 1 4 손님(99854) 2020.07.20 4385 0
5869 나때문에 집안 풍비박산 난 썰... 19 손님(d5376) 2020.07.19 4567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6 Next
/ 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