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701 0 댓글 2
Extra Form

친한 친구중에 러시아어학과 나온놈이 있음 (그놈이라 칭함)

 

졸업후에  취업이 잘 되리라 예상했으나

 

러시아 통,번역 일거리가 그리 많지  않다는걸  그놈과의  술자리에서  졸업 하자마자 알게됨

 

반백수로 어영부영 지내다   러시아랑 무슨 화학약품 같은거 거래하는  쫌큰?  중소기업에 들어감  

 

러시아로 출장도 많이 다니며   착실한 직장인으로  살아가고있었음  

 

각자가 바쁜 사회생활들로    자연스레  우리 친구들간 의 만남은  점점 줄어듬 

 

그러다 

 

한 친구놈의  결혼식땜에  우리 친구들이 오래간만에  때거지로  다 모임

 

 

----- 중간 생략 ---------

 

 

시간은 어느덧  12시를 넘어가고

 

나 포함 총 4명만 남았는데   그 4명다  숙취에 알딸딸  거리고 있을때 ㅋㅋㅋ 

 

그 러시아어학과 나온 그놈이  자기가 잘 아는  룸에 가자고함!

 

다들 돈 없다  차라리  안마나 마사지를   가자  룸은 넘 비싸다함

 

ㅅㅂ 내가 쏠테니 걱정  말고 자기 따라오라함

 

택시타고 룸에 도착

 

그놈이  문 열자  룸 사장이랑  마담이랑  웨이터들이 존나 친하척  하며 인사함

 

우리 3명  동시에   벙찜~  머리위로   까마귀 한마리 까악까악  날라감

 

우리 3명 먼저 룸에 입성

 

그놈은  카운터에서  마담이랑  사장이랑   하하호호  거리며  수다떰 

 

5분후 그놈 룸에 들어옴     쇼파에   앉자   가오  존나 잡음 ( ㅅㅂ 친구지만 가오 잡는거 인정 )

 

웨이터들  맥주랑 양주랑 마른안주들 기본 세팅함

 

10분후..........................

 

졸라 이쁘면서 쭉쭉빵빵한 모델급  백인 여자들 4명이......

 

가슴팍이  배꼽까지 파인  나불나불 거리는  원피스를 입고    밝은 미소와  환한 얼굴로 

 

앙녀하세요 하며 룸에 들어옴 

 

우리 3명다   2차 벙찜...   후덜덜...이건 뭐지...ㅅㅂ......

 

그놈   어깨 가오 졸라  잡으며  

 

오늘 내가 다 쏠테니 맘껏 마시며 놀자  큰소리침  ( ㅅㅂ 친구지만 인정 )

 

난생 처음 백인여자 가슴이랑 엉덩이를   원없이  주물럭 주물럭 거리며  술 마시고  노래하고  춤추며

 

광란의 시간을 보냄 

 

----------------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

 

그 백인 여자들이 모두다     그 놈보고  실장님이랑  부름  예전부터  꽤 친분이  있어 보임 

 

 

그날 아침에  각자 모텔방에서  나와  근처 해장집으로 향함

 

우리 남자 4명  백인여자들 4명    총 8명이서 해장함

 

ㅅㅂ 해장할때도 그 백인 여자 4명은 소주시켜 마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역쉬 러시아는 클라스가 다름!!

 

그때 그놈이 얘기함

 

러시아 아가씨들  한국에 데려오는일 한다고

 

러시아 뿐만 아니라   우크라이나. 우즈벡. 카자흐스탄 .리투아니아 등등 러시아어를 공통어로 쓰는 나라 여자들은 다 모집한다고함

 

( 나의 추측..이놈 브로커인것 같음) 

 

돈도  졸라 벌고 있음   그놈  차가  제네시스 SUV 임  하,,,현타옴... 개부럽

 

며칠전부터 러시아어 공부하고 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쪽  여자랑 결혼 할꺼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레알 구라 안치고 한국 여자배우들 보다  훨씬 이쁨

 

그말이 맞음!! 김태희가 밭가는 나라 라는말    실제로 보니 실화였음

 

그 4명중 1명은 예전에  홈쇼핑에서  속옷 모델했던 애였음

 

여가부의 성차별  논란땜에   다시  우즈벡으로  갔지만   그나라에서도    일 자리가 없어서   다시 한국에 온 거임

 

 

한줄요약 :

 

여가부에 수류탄 투척하고  그쪽 나라 여자랑 결혼할꺼임 

 

  • 손님(28d89) 2020.03.12 01:00
    글 좀 똑디써라 짜샤
  • 손님(604d5) 2020.03.12 01:38
    룸이아니라 주점같은곳이네 두당현금가12~14마넌하는곳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7693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6003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9112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89809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0621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4232 3
5655 남동생한테 만져지고 흥분한 썰.. 17 손님(6f717) 2020.03.12 7395 0
» 난생 처음 러시아 여자랑 해봄 2 손님(db102) 2020.03.11 6701 0
5653 미대남 F 2 28 모해지금 2020.03.11 3656 0
5652 첫 경험에 속박플당했던 썰 3 6 손님(a83eb) 2020.03.11 4649 0
5651 첫 경험에 속박플당했던썰 2 손님(a83eb) 2020.03.11 4017 0
5650 첫경험에 속박플당했던 썰 2 손님(a83eb) 2020.03.11 5317 0
5649 나이트에서 배나온 오빠랑 한 썰 6 손님(b9966) 2020.03.11 5477 0
5648 인터넷 게임으로 만난 누나 5 손님(bee2b) 2020.03.10 3534 0
5647 한동안 지명으로 빠졌던 업소썰 6 손님(e9c94) 2020.03.09 3707 0
5646 삼겹살 먹다 만난 처자와 원나잇하고 성병 걸린 썰 2 21 손님(2c359) 2020.03.08 3630 0
5645 삼겹살 먹다 만난 처자와 원나잇하고 성병 걸린 썰 1 4 손님(2c359) 2020.03.08 3926 0
5644 심장초음파썰 2탄 좀 길다 볼사람만 ㄱ 12 손님(d014b) 2020.03.08 2285 0
5643 스물두살 이마트 알바할때 만났던 포도녀와 순두부 여사님 썰 - 6 8 손님(f46d2) 2020.03.07 3917 0
5642 스물두살 이마트 알바할때 만났던 포도녀와 순두부 여사님 썰 - 5 5 손님(f46d2) 2020.03.07 3359 0
5641 아이스께끼 존나 하다가 전교에 꼬추 엉덩이 공개한 썰 3 손님(229e4) 2020.03.07 1996 0
5640 미대남 F 37 모해지금 2020.03.06 2192 0
5639 근친 15 손님(be124) 2020.03.05 5639 0
5638 스물두살 이마트 알바할때 만났던 포도녀와 순두부 여사님 썰 - 4 22 손님(f46d2) 2020.03.05 3911 0
5637 키s방녀 ㅅㄲㅅ 썰 5 손님(603ac) 2020.03.05 4196 0
5636 진짜 속궁합 잘맞던 처자와의 썰 3 15 손님(2d1d3) 2020.03.04 4108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4 Next
/ 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