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오랜만이고 기다려줘서 고맙다. 일단 썰부터 보자. 시작 ^^

 

-------------------------------------------------------------

 

두부누나와 나는 정말 잘 통했어. 나이차가 무색할 만큼. 

둘다 집돌이 집순이였고 먹는걸 좋아했고 나는 사진찍는걸 누나는 찍히는걸 좋아했어

둘다 운동 좋아해서 수영장 헬스장을 같이 다녔고 

만화도 좋아해서 마트 쉬는날이 같을땐 만화방에서 밤새며 짜장면을 시켜먹기도 했고

직장에서 몰래몰래 연애하는것도 즐거웠다.

 

돌이켜보면 그 당시 누나는 내 우주였다.

누나는 아침에 잠에서 깨며 시작되는 내 하루의 알파였고

밤에 하루를 마무리하며 눈을 감은 채 정리되는 내 하루의 오메가였다.

사랑이었지. ㅎㅎ

 

안타까운건 타인의 세상에서 우리는 연인으로 보여지진 않았던 것 같다.

이모와 조카, 혹은 늦둥이 막내동생 정도로 비춰졌다.

내가 워낙 일터에서 두루두루 잘 지낸 것도 있겠지만 포도를 제외한 그 누구도 나와 두부누나가 연인처럼

지낸다는 것을 눈치조차 못챘다. 포도는 같이 술 마신날 이후 우리사이를 바로 눈치챘다. 

하지만 그 누구에게도 말하지 않았는데 그게 스스로 의리를 지켜준다고 생각했던 것 같다. ㅎㅎ

 

누나와는 정말 많은 섹스를 했다.

누나는 서투른 나를 위해 헌신적으로 봉사했고 자상하게 알려주었다.

 

ㅋㅋ 공부할때 누군가에게 설명하면 그 부분은 온전히 내 지식이 되잖아? 

누나도 그런 식이었던 것 같다. 나에게 알려주면서 본인 신체에 대한 메타인지를 높여나갔다. 

 

누나는 다른여자에 비해 몸 구석구석 성감대가 많았다.

귓볼, 목덜미, 쇄골, 옆가슴, 겨드랑이, 등 전체, 치골, 똥꼬 주변, 안쪽 허벅지, 무릎 뒤, 복숭아뼈 아래 까지

그 어떤 부위를 혀로 자극해도 남자로서 뿌듯한 반응을 보여줬다.

 

누나를 뒤로 엎드려 놓은 채, 

 

외근 가야 되서 ㅋㅋ 좀 있다가 다시 쓸께 

 

  • 손님(83db2) 2020.03.07 15:17
    부럽다....나도한때는 잘나갔었는데...아재가되니 기회도안오네.
  • 손님(f46d2) 2020.03.07 20:53
    형 나도 이젠 결혼한 아재고, 오래 전 옛날 추억 이야기야 ㅋㅋ 80대 넘은거 아니면 아직 기회는 넘칠테니(?) 힘내자 ㅋㅋ
  • 손님(3c93a) 2020.03.07 15:50
    하.....포도녀는 언제 나오나 ㅎㅎ
  • 손님(f46d2) 2020.03.07 20:54

    6화에서 등장시킬 계획이었는데 내 실력 부족으로 다음화로 미뤄졌어 ㅋㅋ 근데 나는 두부누나 썰이 더 자극적일 꺼라고 생각했는데 형들은 포도 이야기가 더 기대되나봐? 더 이쁘고 젊어서 그런가? ㅋㅋ 궁금.

  • 손님(28292) 2020.03.07 23:23
    두부도 좋은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7772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6044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9144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89850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0679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4282 3
5660 유부녀 썰 (1편) 10 손님(eef7f) 2020.03.18 8490 0
5659 첫사랑썰1 1 손님(bbb0c) 2020.03.18 3996 0
5658 여행가서 꿈에 귀신 나왔던 썰 -실화- 6 손님(2aca9) 2020.03.17 3243 0
5657 알바 동생이랑 해본썰 2 12 손님(a83eb) 2020.03.14 6337 0
5656 알바 동생이랑 해본썰 14 손님(a83eb) 2020.03.13 8479 0
5655 남동생한테 만져지고 흥분한 썰.. 18 손님(6f717) 2020.03.12 7847 0
5654 난생 처음 러시아 여자랑 해봄 2 손님(db102) 2020.03.11 6922 0
5653 미대남 F 2 28 모해지금 2020.03.11 3756 0
5652 첫 경험에 속박플당했던 썰 3 6 손님(a83eb) 2020.03.11 4785 0
5651 첫 경험에 속박플당했던썰 2 손님(a83eb) 2020.03.11 4156 0
5650 첫경험에 속박플당했던 썰 2 손님(a83eb) 2020.03.11 5509 0
5649 나이트에서 배나온 오빠랑 한 썰 6 손님(b9966) 2020.03.11 5701 0
5648 인터넷 게임으로 만난 누나 5 손님(bee2b) 2020.03.10 3637 0
5647 한동안 지명으로 빠졌던 업소썰 6 손님(e9c94) 2020.03.09 3834 0
5646 삼겹살 먹다 만난 처자와 원나잇하고 성병 걸린 썰 2 21 손님(2c359) 2020.03.08 3727 0
5645 삼겹살 먹다 만난 처자와 원나잇하고 성병 걸린 썰 1 4 손님(2c359) 2020.03.08 4068 0
5644 심장초음파썰 2탄 좀 길다 볼사람만 ㄱ 12 손님(d014b) 2020.03.08 2329 0
5643 스물두살 이마트 알바할때 만났던 포도녀와 순두부 여사님 썰 - 6 8 손님(f46d2) 2020.03.07 4103 0
» 스물두살 이마트 알바할때 만났던 포도녀와 순두부 여사님 썰 - 5 5 손님(f46d2) 2020.03.07 3486 0
5641 아이스께끼 존나 하다가 전교에 꼬추 엉덩이 공개한 썰 4 손님(229e4) 2020.03.07 2056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4 Next
/ 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