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714 0 댓글 2
Extra Form

고딩이랑 모텔 간 썰 구라라해서 하나 더 푼다.

 

그거보다 조금 더 이전 시점 이야기임.

 

 

이번에도 채팅하다 알게 된 앤데

 

건전하게 이야기하는 친구가 됨

 

되게 외국생활도 많이 하고 오픈 마인드

 

채팅하면서 섹스 이야기 아무렇지 않게 하고

 

음악 취향도 잘 맞고해서 만나기로 함

 

 

맥주 마시고 밥 먹고 쇼핑하고 그렇게 친구가 됨

 

그러다 어느날 놀다가 헤어져서 집에 가는 길에

 

 어쩌다 내가 아다란 얘길 문자로 함

 

바로 전화옴 ㅋㅋㅋ

 

어디까지 갓냐고 빨리 오라고 ㅋㅋㅋ

 

 

다시 만나 더 놀다가 모텔 감

 

나는 종교 때메 진짜 아다여서 졸 긴장함

 

걔는 아담한 체형에 어찌보면 싸보이고 어찌보면 이쁜 얼굴

 

가슴은 작은 편인데 절벽은 아니고 

 

엉덩이가 동그랗고 예뻣음 ㅋㅋ

 

 

바야흐로 올 것이 왓고 키스를 시작함

 

서로 격렬하게 물빨하다 내 껄 빨아줌

 

처음이엇는데 그냥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미칠 것 같은 쾌감과 함께 후회가 밀려옴

 

 

이 좋은 걸 왜 안햇지?

 

 

아무튼 그러다 넣어달라고 해서 넣는데 

 

당연히 안들어감 ㅋㅋㅋ

 

걔가 손으로 잡아서 넣엇고

 

첨 느끼는 따뜻하고 쫀득한 그 느낌

 

나는 극도의 흥분으로 엄청나게 피스톤질을 함

 

 

걔가 느꼈는지 어떤지도 기억이 안날만큼

 

미친 듯이 박았다

 

그리고 내가 살짝 지루인가? 하는 걸 알게 됨

 

의외로 안싸지더라

 

거의 강간하다시피 내 욕구대로 온 힘을 다해서 존나 박다가

 

문득 정신이 들엇는게 애가 파김치 되어잇음 ㅋㅋㅋ

 

 

아프다고 그만하라고 안한 걸로 봐선 

 

걔도 느낄만큼 느끼고 떡실신한 게 아닐까 ㅋㅋ

 

 

그러다 좀 지쳐서 빼서 더 빨아달라고 했더니

 

너 생각보다 커 그리고 강적이야라고 함 ㅎㅎ

 

 

뭔가 뿌듯했다

 

흥분이 좀 가시고 나니까 이 아담하고 예쁘장한 애가

 

땀을 뻘뻘 흘리면서 내껄 빠는게 눈에 들어옴

 

 

혀로 핥다가 잎에 넣어서 돌리다가 딥쓰롯 또 부랄 빨고 ㅎ

 

갑자기 다시 불타올라서 레슬링 하듯이 돌리고는

 

급하게 뒤에서 넣는데 의외로 쑥 들어감 

 

가는 허리에 동그란 엉덩이 보니까 느낌이 빡 오길래

 

엉덩이 꽉 잡고 존나 박다가 등에 쌈

 

 

다음 날 아침에 나오는데 진짜 다리가 덜덜덜 떨리더라

 

쪽팔려서 티는 안냇지만 검색해보니 첨에 다 그렇다더만 ㅋㅋ 

 

 

그 뒤로는 얘도 다시 보진 못했다

 

첫경험을 선수한테 뺏기는구나 햇는데

 

오히려 내가 존나 따먹은 거 같아서 아쉬운 건 없엇음

 

 

 

  • 손님(c40bc) 2020.02.13 03:04
    강강강으로만하면 마찰열때문에 쾌감이 줄어든단다..
  • 손님(69284) 2020.02.13 23:37
    내가 아다엿다니까 ㅋ 정신없이 박앗다 ㅋㅋ 지루끼가 없엇으면 30초만에 쌋을 걸 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6798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5443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3 file 유리카 2019.05.23 8736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89390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0114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3623 3
5624 대학교때 소문나서 여사친들한테 따먹힌썰 -2 4 new 손님(83f4b) 2020.02.17 371 0
5623 동갑내기 형수 6 new 디질랜드 2020.02.17 213 0
5622 조현병 아버지 때문에 우울증 여친이랑 헤어진 썰 4 new 손님(2caf6) 2020.02.17 646 0
5621 학원 돌싱 여선생 따먹은 썰2 32 update 손님(ae805) 2020.02.14 3814 0
5620 학원 돌싱 여선생 따먹은 썰 1 7 update 손님(55132) 2020.02.14 4248 0
5619 친구 사촌누나가 첫경험 상대 였던 썰 6 update 손님(6f717) 2020.02.14 3234 0
5618 남사친과의 하룻밤 실수 1 4 손님(2d523) 2020.02.13 3649 0
5617 익명 게시판에서 여자 만난 썰 1 990990009 2020.02.12 2438 0
5616 고딩 둘이랑 모텔 가서 쓰리썸 실패한 썰 2 손님(ae805) 2020.02.12 3710 0
» 오픈 마인드 걸 이야기 2 손님(7d522) 2020.02.12 2714 0
5614 사촌누나와 모텔간 썰 11 손님(33736) 2020.02.12 4368 0
5613 채팅으로 고딩이랑 모텔간 썰 10 손님(ae805) 2020.02.12 3259 0
5612 헌팅남 D 2 11 모해지금 2020.02.11 1382 0
5611 에스컬레이터에서 아줌마 굴러떨어진 썰.txt 12 손님(22cbb) 2020.02.11 2501 0
5610 이시국 일본유학생이 스시녀 ㄸ먹은썰 13 손님(99132) 2020.02.11 3436 0
5609 트젠인데 성욕 해소하려고 난리치던 썰 16 손님(c1675) 2020.02.10 3414 0
5608 7년 친구 부랄여사친이랑 해버렸다 -2편- 너무힘들다 12 update 손님(f9cfa) 2020.02.10 4169 0
5607 이번 설날에 사촌동생이랑 하게된 썰... 9 손님(6f717) 2020.02.08 5611 0
5606 강제로 나 따먹은 여사친 후기 6 손님(8b899) 2020.02.08 5118 0
5605 동네오빠가 샤워시켜줬던 흑역사 썰 5 손님(cf68a) 2020.02.07 3797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2 Next
/ 2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