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05:09

첫아다뚫었던썰

조회 수 6544 0 댓글 10
Extra Form

그냥 썰 쓰는거 처음써보는데

하도 좆아다새끼들 소설 망상충 새끼들꺼 읽다가 

그냥 내 이야기 써볼려고 쓴다

내가 첫 아다 뚫었을때가 17살이였다

그전에 한게임  게임톡 이라는 음성대화를 자주했었다

이 여자애를 처음 알았을때가 내가 16살 쯤

오디션이라는 게임을 하면서 게임톡이라는걸 알게된이후

토크온 수다방 노래방 뭐 그때 기억이 안나는데 팸?

게임으로 따지면 클랜 이런거가 있었다

어느때처럼 토크온에서 놀면서 지인들이 생기고 친추를 하고

지내면서 팸이라는곳에 들어가서 알게되었는데 

자주 대화하면서 놀다보니까 서로 호감이 생기고

근처에 살았더라

(근처가 집근처는아니구 타지역이였는데 버스타면 1시간안이면 올수있었다) 

1년정도 그냥 넷상으로만 알고 지내다가 10월쯤 내가 고백해서

사귀였었지 그 이후로 한번 서로 만나서 노래방갔다가

그때는 노래방에서 키스랑 ㄱㅅ밖에 만져보질 못했어

그러다가 내친구랑 내친구여자친구랑 나랑 내여찬이랑 12월 25일 

크리스마스때 더블데이트로 찜질방에 갔었지

아침에 만나서 밥먹구 찜질방 갔는데 낮쯤 갔는데 생각보다 

사람이 많이 없었어 일찍 가서 그런지 모르겠는데

그래서 친구랑 나랑 나중에 토끼굴 꽉 찰거같아서

자리미리 만들어놓고 짐놔두고 황토방 갔다가 얼음방 갔다가

놀다가 저녁쯤 되서 찜질방안에 헬스장이 있었는데

(엄청큰건아니고 그냥 런닝머신이랑 덜덜이? 그런거 몇개있었어)

이제 저녁이니까 헬스장 안쪽 불 다꺼져있구 거기서 얘기하다가

키스를 막하기시작했지 가슴도좀 만지고 여자애는

살은 그렇게 많은건아니고 그냥 가슴도 a였다 만지면

말랑도아니고 탱탱도아니였고 그냥 그랬어 몸매도 그냥 ㅍㅌㅊ수준

그러다가 서로 삘받아서 내친구랑 내친구 여자친구는 광장?

암튼 그런곳에서 지둘이 놀길래 친구한테 우리는 좀 피곤해서

토끼굴에 먼져 들어가있는다 하고 들어가서 서로 눕고

베개같은걸로 입구좀 막아두고 서로 키스 하면서 내가 가슴만지다가

뭔가 나도 아다고 그래서 밑에는 만지고싶었는데 엄두가안나더라

그래서 여자친구한테 혹시 밑에 만져봐도돼? 물어봤더니

여자애가 아무말 안하고 고개만 까딱까딱 하드라

그래서 허락도 맡았겠다 바로 찜질복 바지 안으로 손넣었지

근데 그여자애가 노팬티더라 나도 항상 찜질방들어갈때

팬티 입어야되나 벚고들어가야되나 이생각하다가 친구가입고

들어가서 나도 입고들어갔는데 애는 그냥 노팬티에 바지만입고왔더라

그래서 ㅂㅈ만지니까 이미 축축하드라 막 흐르는 그정도는아닌데

그냥 딱 갈라져있는데 슥 내리면 축축하게 젖어있는정도?

그래서 막 나도 아다긴해도 야동으로 본게있어서

클리같은데 만지면서 ㄱㅁ에 손가락도 넣어보고

그랬더니 여자애가 막 신음은 아니고 숨소리만 엄청 거칠어지더라고

키스하면서 만지는데 얘가 멀티가안되는건지 모르겠는데

만지니까 하아 하아 하면서 숨을 거칠게쉬면서 키스는 못하고

입만 쳐벌리고있는거야 계속 ㄱㅁ에 손가락 넣다뺒다 넣다뺒다하다가

나도 존나 풀발상태에 내가 그때 당시 고래를 안잡은상태였는데

길이는 걍 12~13? 자로 재봤음 ㅋㅋㅋㅋㅋ 근데 굵기가 조금 굵은편?

이였는데 나도 존나 흥분상태니까 쿠퍼존나 질질 흘리면서

ㄲㅊ껍질까고 막 비비다가 넣을라했는데 잘안들어가는거야

확실히 구멍위치도 알고있는 상태에서 구멍에 맞춰서 넣을라는데

자꾸 미끄러지면서 클리쪽으로 미끄러지더라

그래서 여친한테 힘좀 빼봐 안들어가 이러고 여친이 힘좀 푸니까

그때 딱 귀두 들어가면서 그여자애가 자기 처음이라고 살살해달라고

그러길래 알겠다하고 하는데 뭐라해야되지 안들어간거 치고는

뭔가 쪼이는 그런건없고 걍 존나 미끌미끌하면서 여자애가 물이많아서

그냥 손안대고 따뜻한곳에 딸치는느낌? 그런느낌이들더라

나중에 알고보니까 존나 ㄱㄹ였던거 무튼 그래서 존나 박다가

너무 미끌미끌하면서 따듯하니까 한 5분인가 6분? 길게는 못했어

그전에 이미 너무 흥분상태에 쿠퍼 존나 질질 흘리면서 

이미 흥분게이지 만땅상태라 하다가 어린나이에 뭐 좆도모르니까

박다가 존나싸고싶어서 나 쌀거같아 안에싼다

이러니까 여친이 암말없더라 그 상태에서 존나 정자세로 쳐박다가

ㅈㅆ 하고 둘이 헥헥거리면서 좀 쉬다가 1시간정도 잣나

민짜 나가야될시간이라고 친구랑 친구 여친오더라 그래서 여친이랑

나랑 나와서 이제 남탕 여탕 따로가서 씻고밖에서 만나서 

간단하게 뭐먹고 그애가 이제 집가야되서 시외버스타고

가야되니까 그 버스 정류장앞에서기달려주고 그애보내고

나도 집왔다 그다음날인가 2일후였나 그 ㄱㄹ년이 나랑 같이

겜톡하는 여자애한테 막 자기 임신할거같다고 이 ㅈㄹ 하고 

그 여친이 나보다 2살어렸음 그 겜톡 아는여자애는 나보다 1살어렸고

막 그여자애는 왜 임신할거같은데? 이 ㅈㄹ 하면서 쳐묻고

그 여친년은 아 몰랑 이 병떨고 존나 넷상인데도 쪽팔리더라

그후로 그 ㅁㅊㄴ하고 만나진않고 서로 겜톡에서 같이겜하고

그러다가 지인한테 쪽지왔는데 그 ㅁㅊㄴ이 다른남자애랑

나랑 겜톡에서 사귀기전부터 사귀고있던 상태였다고

지가말했다하지말라고 해서 초대해서 물어보니까

그년놈들 그년놈 둘다 암말안하고 남자애는 나가고

그 ㅁㅊㄴ은 맞다고 그래서 걍 꺼지라고 하고 헤어졌다

 

존나 쓸대없이 긴글인데 읽어줘서 고맙다

반응 좋으면 그 후 18살때 거진 반동거? 비슷한 썰있는데

그거 풀어줄게 그여자애는 6개월 이상 만나서 얘기가 좀길다

  • 손님(8165f) 2019.12.03 06:12
    아 댓글로 18살때 그썰은 쫌 부연 얘기들이 길어서
    1편2편나눠쓸지 한번에 쓸지 댓글좀 남겨줘
    (아무리 생각해봤는데 한번에 다쓸래면 너무 길거같아
    6개월동안 진짜 존나 많이했거든 에피소드가 많다
    쓰게되면 나눠쓸게)
  • 손님(2dc7b) 2019.12.03 06:36
    걍 자라 눈아프다
  • 손님(d221c) 2019.12.03 06:59
    미안하다 너무 길지 ? 내가 글쓰는데 소질이없어서
    그냥 내 얘기 끄적였던거야
  • 손님(2dc7b) 2019.12.03 19:15
    너무 길어서 그런게 아니라 적당히 문단을 나눠서 쓰면 보기 편한데 너무 길게이어써서 보기 눈아팠어
  • 손님(05205) 2019.12.03 10:27
    글을 좀 현재형으로 다듬어서 써봐 실감이 전혀 안남.. 에피소드가 많으니까 쓰다보면 늘지않을까. 자기가 쓴글을 한번씩 읽어보는 것도 도움돼
  • 손님(d221c) 2019.12.03 17:00
    현재형으로 쓰라는말이 옛기억인데
    그냥 현재 일처럼 써달라는거지?
  • 손님(f6c73) 2019.12.03 12:34
    아 또 써조 나여자임
  • 슈퍼핫핑크 2019.12.03 15:01
    찜질방 목침으로 자지 맞아봤냐?
  • 손님(d221c) 2019.12.03 16:57
    목침으로 자지를 왜맞아봐;
  • 너지금모해 2019.12.05 04:08
    자지에 딱밤 맞기전에 자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5533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4680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3 file 유리카 2019.05.23 8131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88751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99272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2736 3
5547 소개팅 어플에서 만난 썰(1-2) : 발전 1 update 손님(2d1d3) 2019.12.13 1273 0
5546 일본 클럽갔다가 일본 여자랑 ㅅㅅ한 썰 .1 7 updatefile 인생막장 2019.12.12 2700 0
5545 어쩌다 이런일이 3 손님(ebecf) 2019.12.11 2988 0
5544 현 고2 섹파 만든썰 9 손님(7e149) 2019.12.10 4879 0
5543 소개팅 어플에서 만난 썰(1-1) : 만남 4 손님(2d1d3) 2019.12.10 2266 0
5542 시험 감독관 썰 10 손님(87ae0) 2019.12.09 3614 0
5541 세부 마사지걸 만난 썰 18 장권혁 2019.12.04 3449 0
5540 처음 어장당한썰 7 손님(9d461) 2019.12.04 3124 0
» 첫아다뚫었던썰 10 손님(d221c) 2019.12.03 6544 0
5538 잊지못할 파트너 (1) 8 손님(52068) 2019.11.30 6758 0
5537 술 한잔 했겄다. 나도 썰이나 풀런다.-3 14 update 손님(34e2b) 2019.11.29 5346 0
5536 초 대물 10 손님(ebecf) 2019.11.29 6413 0
5535 술 한잔 했겄다. 나도 썰이나 풀런다.-2 6 멍멍군 2019.11.28 4543 0
5534 남친 아닌 사람과의 첫 섹스 (6) 7 손님(2d523) 2019.11.28 4844 1
5533 어린시절 시골에서2 2 손님(89d50) 2019.11.28 3754 0
5532 워터파크에서 싼 썰 3 손님(89d50) 2019.11.28 5564 0
5531 고딩 시절 썰 풀어본다 3 손님(ebecf) 2019.11.28 3852 0
5530 어린시절 시골에서 살던때 2 손님(ebecf) 2019.11.28 4425 0
5529 등산 썰(2) 16 지은 2019.11.28 3697 0
5528 술 한잔 했겄다. 나도 썰이나 풀런다-1 19 손님(34e2b) 2019.11.27 4968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8 Next
/ 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