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1 17:24

보수집안

조회 수 1015 0 댓글 19
Extra Form

일다 내 소개부터함 난 23살 군필임. 우리집이 얼마나 씹보수적인지 설명할께 솔직히 우리집보다 보수적인집없다을거야. 일단 무조건 밤9시반이후 집밖에돌아다니는거 절대안됨 늦으면 얻어맞음 나이23살에 존나맞아봐라 기분더럽다. 골프채,빠따,주먹,볼따구 등등 뭐 다때리고나면 항상하는말이 날위해서란다ㅋㅋㅆㅂ. 글고 몇시에 자는건 상관없는데 무조건 오전5시 30분 주말이든 주중이든 기상시간임.

 

난 20살때 대학다니는데 친구들이랑 놀아보는게 꿈이었는데 그런거 절대못함. 집에서 절대로 술못마시게함 맥주한잔도. 술한번먹고 들어와봤는데 맥주2캔정도 술내난다고 얻어맞음ㅋㅋ.그리고 어짜피 통금이 9시반이라 절대 친구들이랑 제대로 못놀고 솔직히 내 친구들도 나너무 질려서 더이상 안만나주고 나도 애들한테 미안해서 안만남. 

 

솔직히 집밖도 근데 대학가고 수업끝나면 무조건들어와야함. 부모님이 내수강시간 다 알아서 딱 끝나면 무조건 집오라고하고 집올때까지 수업끝나면 10분에한번씩  전화함. 이것때문에 싸웠는데 일단 골프채로 얻어맞았고 하시는 말이 대학은 친구만나는곳이지 노는곳이 아니다. 불만있으면 학비전부다 니가내고 니가 입는 옷 싹다벗고 팬티까지 니집구해서 알아서 살아도 되는데 집나가기전 키워준 양육값 2억5천 낼때까지는절대 독립안된다함. 당현히 몇몇 친구들이나 사람들은 나한테 23살이면 아르바이트를 하던지해서 집에서나와라라고 조언하겠는데 그게불가능한게  이 집에서 사는한 절대로 공부외적인이유로 나가는것 부모동행외 불가능. 그니까 돈버는것도 하고싶다고해도 절대안된다하고 공무목적으로 알바몰래해서 한달간안걸리고 180인가 모았는데 걸려서 다빼앗기고 어짜피 너가갚아야할 양육비라고 가저감.

 

반항해보라는 조언해주는사람있을거같은데 솔직히 반항하면 빠따로 얻어맞고 솔직히 논리적으로 돈은 다부모가쓴거니 갚아야된다고 하는게 틀린거갔지도 않고 ㅋㅋ

 

군대있을때가다좋았는데 전역하고 이제 2학년 복학해서 나도 ot도가보고싶고 후배들이랑 놀고싶은데 잦같다. 인간관계절대못만드는 이 현실이.내가 어떻게해야되는지 조언좀해줘. 

대전모드리치 님의 최근 작성 글
  1. [2019/08/29] 동남아여행경비 *9
  2. [2019/08/21] 랜덤채팅충 *4
  3. [2019/08/10] 유학썰 마지막화 *17
  4. [2019/08/09] 유학썰3 *7
  5. [2019/08/07] 유학썰3 *13
  • 손님(fbb01) 2019.09.11 17:53
    내가 태어나고 싶어 태어난것도 아니도 배우고싶어 배운것도 아닌데 2억5천을 내가 왜갚냐 응 안갚어 하고 집나가 아니면 그냥 순종적으로 살아야지
  • 손님(e07de) 2019.09.11 17:58
    ?둘이사랑해서 니가태어난거지 니가 타어나고싶어 태어나고 ㅣㅍ은거도 아닌데 웃기네? 가만히 맞고 있는 니도 웃기고. ..
    그러다 마마보이되지마라....적응하고 길들여져서 그말에 수긍하고 이해되늕순간 미ㅡ마보이된다
  • 손님(5dba5) 2019.09.11 18:18
    시발 븅신아 진짜 병신이네ㅋㅋㅋㅋㅋ
    아니 알바 몰래했으면 모텔 달방잡고 바로 가출했어야지
    연끊어라 니같이크면 사회생활 절대못함
  • 손님(1aa44) 2019.09.11 18:49
    5년만 그 상태로 참으면 아파트 하나 생긴다..
  • 손님(3c93a) 2019.09.11 20:04
    빨리 군대나 가라고 조언하려고 했는데 군필이네.
    파란약 : 그냥 집안의 규율에 따른다.
    빨간약 : 일주일 정도 잠수타고 여행다니면 됨.
    갔다와서 때리면 또 나가고, 갔다와서 때리면 또 나가고.
    그래도 집안이 안변하면 진짜 나가면 됨.
    돈 갚으라고 하면 때린값으로 셈셈하면 됨.
  • 손님(3c93a) 2019.09.11 20:05
    또한가지 : 임신시키든 뭐하든 빨리 결혼해서 따로 살면 된다.
  • 손님(12a71) 2019.09.11 23:30
    그거 진짜 갚아야된다고 생각하는거 아니지?
    법 적으로도 무효니까 취직해서 빨리 빠져 나가면 돼.
  • 손님(d946b) 2019.09.12 01:44
    헐랭 이정도면 세뇌당한거 아님 ?
    난 아직 미잔데도 너네 집 사정이었으면
    20살 되자마자 찾지말라고 편지쓰고 집 나가서 핸드폰 없앤담에 멀리떠나서 알바하고 자리잡을듯
    갑갑해서 어캐살아
  • 손님(588ad) 2019.09.12 09:12
    어디 조선시대도 아니고 재정신이 아니네
  • 손님(2d544) 2019.09.12 09:24
    둘이좋아서 태어났으니깐 남은인생 책임지라고하셈 강남에 아파트한채랑 결혼까지해야하니깐결혼자금에 그런거 달라고하세요 그럼2억5천 갚으란이야기 안할거임 내가 태어나고싶어서 태어났냐고 왜 둘이 붕가붕가해서 싸질러놓고 그랬냐고
  • 대전모드리치 2019.09.12 09:42
    괜히 집 나가면 경찰동원해서 잡아옴 아버지 경찰고위직이라 무조건 찾고 또 집오면 리얼 개같이 얻어맞음. 뼈뿌러질때까지 맞을듯. 그리고 내가원해서태어났냐 라고하면 우린 니같은새까 태어난자체가 후회된다 솔직히 자식만아니면 죽였을거 라는망언함 나도 따져본적있고 그런얘기하면 또 일단 얻어맞아ㅠ
  • 손님(f3d41) 2019.09.12 10:23
    곧 대학 졸업하면 취직할테고 일하는곳까지 부모가 따라오진 않을텐데 지금 상황보니까 취직해서 일한돈 다뺏길거 같다.
    지방으로 도망가 못찾게 그러고 어떻게사냐 아빠가 아무리 높은 경찰이어도 본인 사사로운 일에 경찰력 못쓴다. 협조는 받을수있어도 맘먹고 잠수 타버리는건 할수있어 너가 겁먹어서 그렇지 그 흔한 알바도 못해본앤데
  • 손님(b855e) 2019.09.12 10:44
    양육은 부모의 의무야. 돈 안 줘도 된다. 근데 니가 지금까지 사고를 많이 친 거냐 아님 부친이 꿈이 큰데 니가 사고칠까봐 그러는 거냐.
  • 손님(4e198) 2019.09.12 10:45
    그냥 군대 말뚝 박고 지방에서 근무해라.
  • 손님(51c03) 2019.09.12 15:49
    만들때는 좋았지??
    뭐? 2억 5천??
    노인네 똥치우는 값으로 퉁치자해~
  • 손님(77063) 2019.09.13 00:16
    핑계대지마라 ㅋㅋ 뭐하면 어떻게된다, 뭐는 못한다 븅신 상쪼다새끼야 니 따위가 사내놈이냐? ㅋㅋ 같잖은색끼 평생그렇게 살아라 도망은 가고 싶고 세뇌돼서 막상 하려니 무섭고 그렇지?? 애미애비가 그런 정신병자인 것은 이미 바꿀수 없는 현실이다, 거기서 너까지 븅신이 되느냐 마느냐야 ㅋㅋ 잘 생각해봐라. 너같은 한심한 종자는 내 앞에 있었으면 뺨쌰대기 세차게 10대 쳐맞았을 듯
  • 손님(42f3e) 2019.09.13 21:24
    영상으로 찍고 고소미 먹여..
    비정상은 정상으로 맞서야 됨....
    다큰 성인이 그걸 참고 사는것도 웃기네..ㅎ
  • 손님(28de8) 2019.09.14 12:28
    병1신 2억 5천 지1랄튼다. 뇌있는 사람이면 벌써 집 나와서 혼자 살지 뭐하러 저리삼 ㅋㅋㅋㅋㅋ 고로 주작
  • 손님(98bb2) 6 시간 전
    니가 병신여 새꺄.
    그 나이 처먹고 얻어터지고 사는 게 말이 되냐.
    기저귀 안찬 애기고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1855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1902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3 file 유리카 2019.05.23 5440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87941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98158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1579 3
5447 고딩때 추석 연휴에 생겼던 일.. 2 new 장권혁 2019.09.15 111 0
5446 낳음잘못당해서 인생20년가까이날려먹은썰(5)+내 짧은 리즈시절 4 update 손님(d13b1) 2019.09.12 752 0
5445 조현병 있는 친구썰 3 (끝) 9 손님(aba9d) 2019.09.12 933 0
5444 낳음잘못당해서 인생20년가까이 날려먹은썰(4) 1 손님(d13b1) 2019.09.12 418 0
5443 잠 안와서 써보는 고딩때 날 부려먹던년5 8 update ㅇㅌㄱㅈ 2019.09.12 860 0
5442 조현병 있는 친구썰 2 3 손님(aba9d) 2019.09.12 804 0
5441 조현병 친구 썰 3 손님(aba9d) 2019.09.11 1495 0
» 보수집안 19 update 대전모드리치 2019.09.11 1015 0
5439 잠 안와서 써보는 고딩때 날 부려먹던년4 16 손님(7df7b) 2019.09.11 2167 0
5438 낳음잘못당해서 인생20년가까이 날려먹은썰(3) 13 손님(4c015) 2019.09.10 726 0
5437 낳음잘못당해서 인생20년가까이 날려먹은썰(2) 4 update 손님(9a056) 2019.09.10 709 0
5436 낳음잘못당해서 인생 20년가까이 날려먹은썰(1) 4 손님(d13b1) 2019.09.10 2223 0
5435 잠 안와서 써보는 고딩때 날 부려먹던년3 4 손님(469f2) 2019.09.10 2280 0
5434 잠 안와서 써보는 고딩때 날 부려먹던년2 6 ㅇㅌㄱㅈ 2019.09.09 1454 0
5433 잠 안와서 써보는 고딩때 날 부려먹던년1 2 ㅇㅌㄱㅈ 2019.09.09 1759 0
5432 호프집 사장님 썰 2 11 손님(38e93) 2019.09.08 4095 0
5431 호프집 사장님 썰 6 손님(38e93) 2019.09.08 4320 0
5430 목욜날 여고생 ㅈㅇ 걸린썰 17 몰라요우우 2019.09.07 5934 0
5429 죄송합니다 10 손님(8836a) 2019.09.06 3022 0
5428 중학교 고등학교 때 여자 속옷 패티쉬 썰 두 번째 이야기 - 2편 13 손님(9a90e) 2019.09.05 2650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3 Next
/ 2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