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1 23:59

최근에 먹은썰

조회 수 4317 0 댓글 16
Extra Form

앞서 의식의 흐름에따라 작성했으니

너무 욕하지말아요~~

 

2년전에 내가29때 23짜리를 꼬셔 먹었었다

키 167정도 몸무게 한 58정도 통통하고 c컵 가슴이랑 궁디팡팡

진짜 먹고싶을때마다 불러서 강강강강강강강으로 해줬다

내가 좀 지루였는데 가명으로 지은이라고 할게?

지은이는 아직도기억에남는다 너무잘맞아서

진짜 적당히잘젖어서 아프단말안하고 너무너무좋다고

맘대로하라해서

할때마다 진짜 강강강강강강강

차에서 진짜 비오는날 강강강강 땀끈적하게 한시간박아주고

모텔가면 기본 4-5번은했던거같다 그냥 3번이후에는 거기다 비비면

알아서물나오고 내꺼 서고 다시넣고 강강강 이땐 내막대기에

털이나거 쓰라려서  내가아프다. 그래도해야지

왜냐면 그래야 못잊고 연락한번더 오거든 

난절대 먼저연락안한다 상대가원할때

턱이빠져라 빨아주기도하고

오직 상대눈이풀리고 다리에 힘이빠지고 넋이나갈때까지

강강강가아아앙 박아댄다 여러가지 야릇한 말과함께

진짜 타고나는거같다 

키가큰것도아니고

길이는 보통 두께는 좀있다 

사족으로 학생때 복분자 담궈서 아침마다 퍼먹곤했다

암튼 그렇게 불러다가 먹다가 너무 마음이 내게 오는가싶어서

거리를뒀더니 눈치를 챗고 그렇게 멀어졌고 결국 남친이 생겼다.

안만나려고하더라 시간지나니 남친한테 미안하다고

남친보다는 내가확실히 크고 강력하다고 사실 못잊겠다고했다

그러고 공백기가 지나고 6개월뒤에 발정이났는지 

만나서 강강강강 하니깐

이제절대연락안하겠다고 하더라 그러더니

우리집에서 차로 5분거리로 이사왔다고해서

내가 발정나서  몇달전에 연락했다

근데 우리 나쁜 지은이가

 매정하게 대하더니

몇일전 연락이왔다 어디냐고 그래서 나밖에서지나가는거 본줄알았더니

그건아니고 드라이브하잖다 ㅋㅋ 뭔개뿔 드라이브~~ 사실 카톡에 드라이브보자마자 빨딱서버린다 ㅋㅋㅋ하 이거지이거

모텔결제하고 올라오는데 벌써 내엉디 만지고 난리다

보니깐 팬티를안입었네 미쳐버리는줄알았다

바로 방문닫고 벗겨버리고 가슴에 얼굴을부비고 만지다가

얼릉씻고온다고하고 씻고오니

지은이는 뒷치기자세를하고 엉디를 들어올리면서

오빠 빨리넣어줘....미치겠어 이러는거다 바로 달려가 꽂아버렸지

다른여자같았으면 좀비비면서 젖게하고 넣었을텐데

내꺼에 최적화상태라 믿고 바로 박아버렸다

아흐으윽 어헉 오빠아...이거야....맛있어 진짜 

이 신음섞인 말을들으니 더딱딱해진다 뭔가 뿌듯하기도하고

진짜 아플까 걱정없이 개박아댔다진짜 

엌엌ㅇ오쁘아 으ㅏ 아아 아아 너무좋아요

 어흐억 아 아아 아아아아아 너무행복해 아 이래서 내가 못잊지

???고츄 진짜 두껍고 꽉차 하아 맛있어 

내가 안아파? 응 맘대로해요 좋아요

강강강강갱가아강강 자세바꾸로 정자세로 강강강강강가아가아앙ㅇ

다리들어올리고 방아찍기 퍽퍽폭퍽퍽퍽퍽퍼곺

으헉 아 오빠 허벅지 탄탄해 허억 아 꽉차 끝까지 닿아요

엌엌엌 내가 입에싸면 먹어줄꺼야?

네 먹을게요 싸주세요

난 프로그램 명령에 따른다 상대가 싸달라하면 지루여도

왠만하면 3분안에 발사가능하다

집중을 다해서 강강강강하고 막바지에 빼고 입에 싸려했는데

나도흥분했는지 배위에 싸버렸다

10분뒤 2차전 물한잔하고 뒤로안고있다가

스윽넣었는데 역시나 잘젖어있다

흐억억 벌써해요 아 미치겠다진짜

좋아요 아.. 이번엔 천천히 하네 하아 아~~ 아.. 하 아..

엌 허으엌 어엌옼엌 오뻐 오빠 옵빠 아아아악

아 너무좋아요 계속박아주세요

나 이렇게따먹혀놓고 연락안할거야?

지은이  오흑억 안할거에요

나 더세게박으면서 진짜로?

지은이 아 아 아 하는거봐서 

나 미치겠지진짜?

지은이 네 너무좋아요 꽉차진짜 다리힘풀려

강강강강강강강강강가악악ㅇ 발사 이번엔 입에다 대니 진짜 맛나게

빨더라 뿌리뽑히는줄하고나서 안겨서 내가슴에 뽀뽀를 몇번을하면서

너무좋다고 스트레스 다풀린다고 해맑아하는데 꼬옥안아줬다.

이번에는 30분이지나 가슴을 먹고있다가 

내가 비벼보라고하니 바로 자기꺼에 비비더니 넣는다

아오빠 또 딱딱해 왜케잘서.. 하으아 아 아너무좋다...

왁싱좀해야하는데 못한 아쉬움을 뒤로하고

 

이번에도 강강강 지은이는 극강을 좋아하니까

목이쉴것같다며 연신 신음을 내는 지은이를보며

내 물건은슬슬아파온다

대신장점이 사정감이 늦춰진다

아파서 더욱집중한다 빨리 쌀수있도록

마지막에 남은액체들을 모조리 쪽쪽빨더니

뿌듯해한다 한건나인데ㅋㅋㅋ

사실 오늘 너무생각나고 치과가서 신경치료받아서

너무 아파힘들었는데

스트레스 다풀렸다고ㅋㅋ

이거쓰면 알것같은데 ㅋㅋ쓴다

진짜 나도 너무잘맞아서 잊지못할것같다.

그맛을 잊지못하고 연락해주니 뿌듯하다

이게 오랫만에 찾아온 단골이 맛나게먹고

맛집사장에게 아진짜 너무먹고싶었어요

엄지척하면 맛집사장이 뿌듯해하는거랄까.

 

 지은아 너 진짜 존맛탱이다 존맛탱

  • 손님(7e50c) 2019.08.12 01:49
    꿀잼ㅋㅋㅋㅋ
  • 손님(0ff7f) 2019.08.12 02:06
    장어 복분자가 짱이야
    오늘 말복이라 장어먹고옴ㅋㅋ
  • 손님(53e16) 2019.08.12 06:41
    2년전이라 슬프네..
  • 손님(51659) 2019.08.12 17:33
    아 그게아니라 2년전에 잘먹다가
    몇일전에 연락와서 먹은거임
    주기적으로 먹을듯ㅋㅋ
  • 손님(5f98d) 2019.08.12 10:40
    과거에는. ... 지금은?
  • 손님(51659) 2019.08.12 17:34
    지금도 한창인데...?ㅋㅋㅋㅋ
  • 손님(909de) 2019.08.12 22:00
    상당히 러프한 체지만 묘사를 잘해서 몰입감이 상당히 좋은듯 짧으면서 이렇게 기대감 괜찮게 만족한 글 간만이네요. 또 썰풀어주시길 바래요
  • 손님(51659) 2019.08.12 22:31
    뿌듯...
    진짜 사실 의식의 흐름에 따라쓴건데
    담에 각잡고 잘써볼게요^^
  • 손님(0e9d0) 2019.08.12 23:50
    좋네. 즐거운 섹스 생활 하시오. 섹스로 시작 해서 섹스로 끝나는 하루. 난 생각만 해도 좋구만.
  • 손님(389e3) 2019.08.13 09:34
    ㅋㅋㅋ감사합니다 담에또쓰러올게요
  • 손님(635ad) 2019.08.13 00:19
    장어와 복분자는 정력에 큰 효능을 주지못합니다.
    장어와 복분자로인한 정력 증가경험은 플라시보효과일 확률이 높습니다.
  • 손님(389e3) 2019.08.13 09:34
    ㅇㅈ...
    그냥 좋아하는음식이기도해서
  • 지은 2019.08.15 14:46
    뭐야 내 이야기야??
  • 손님(87ced) 2019.08.15 21:22
    나야나 멍뭉88 ㅋㅋㅋㅋ인터뷰하자니깐ㅋㅋ
  • 지은 2019.08.15 14:47
    근데 나는 키가 167이 안되니까 패스
  • 손님(87ced) 2019.08.15 21:23
    ㅋㅋ사실 너 맞아 너 이름삼아 한거야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578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5 file 유리카 2019.08.04 1036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3 file 유리카 2019.05.23 4601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87707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97829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1185 3
5346 중학교 때 만만 과외선생님(1) 5 손님(41774) 2019.08.13 3068 0
5345 중딩의첫사랑썰 two2 6 손님(63c0e) 2019.08.13 1033 0
5344 중딩의첫사랑썰 1 1 손님(63c0e) 2019.08.13 1081 0
5343 신경치료 후기 1일차 및 꿀팁 4 박아재 2019.08.12 1233 0
5342 떡 연대기 1 6 손님(d5d49) 2019.08.12 2126 0
5341 이때까지 만난 여자들8 11 손님(454e3) 2019.08.12 2327 0
5340 딸치다 어머니한테 걸림;; 16 손님(dd9fe) 2019.08.12 2299 0
» 최근에 먹은썰 16 손님(0ff7f) 2019.08.11 4317 0
5338 단발머리에 쪼이는 친구 썰 5 Messi08 2019.08.10 2404 0
5337 유학썰 마지막화 17 영동라모스 2019.08.10 1485 0
5336 유학썰3 7 영동라모스 2019.08.09 1198 0
5335 대리운전 할때 취한 손님 만지다 걸려 대따ㄹ 해준 썰~ 11 손님(ed4cf) 2019.08.09 5934 0
5334 [펌] 그동안 있었던 와이프 에피소드 4 손님(e8f59) 2019.08.09 3833 0
5333 동생이 다른거도 원하겠죠? 27 손님(10810) 2019.08.09 4681 0
5332 기억그늘5 4 손님(93f68) 2019.08.08 1472 0
5331 이때까지 만난 여자들7 7 손님(454e3) 2019.08.08 2839 0
5330 [펌] 나의 시디생활 6 손님(d0a98) 2019.08.08 2545 0
5329 유학썰3 13 영동라모스 2019.08.07 1626 0
5328 이때까지 만난 여자들6 5 손님(454e3) 2019.08.07 2487 0
5327 이때까지 만난 여자든5 5 손님(454e3) 2019.08.07 2518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1 Next
/ 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