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987 1 댓글 20
Extra Form

ㅎㅇㅎㅇ 저번에 사설ㅌㅌ로 10대인생말아먹엇던

썰 풀었던 사람이다 누가 그때 나중에 하나 더 띄우라 해서

찾아와서 내가 중학교때 세상은 돈이나 명예로 굴린거

본 썰 풀어줄게.

중2때 한창 담배 ㅈㄴ피고 애들이랑 ㅈㄴ놀때였는데,

ㅈㄴ재밌게 놀던때 나는 한창 ㅈㄴ게덥고

매미새끼들은 기분도 좆같게 울고있는 한여름을 보내는데

솔직히 중학교때 반에 가끔 병신 한마리가 물총 갖고와서

까불어 제끼자나 애들 그거때매 중2들이 샌드백마냥

물총으로 뚜드러맞을수없으니깐 단체로 물총사와서 

점심시간에 쏴제끼는데 갑자기 우리 담당과학쌤이 물총 압수하더니,

학생부에서 우리한테 개 지랄을 하더라 우리는 확실히 

아니었는데 물총으로 4층에서 누가 급식실 창문으로

교사들 식사전용공간이 따로 있었는데

거기 창문으로 물총 쏴제껴서 지거 쳐맞앗더나 뭐라나

(에임 시발ㅋㅋㅋ 개 ㅆㅅㅌㅊ)

어쨋든 우리가 때마침 갖고 놀던거 보고 와서 지랄하는데

우리는 운동장 스탠드에서 애들한테 사격과녁마냥

쏴제끼면서 건전하게 놀았는데 어쨋든 개지랄먹엇다

우리는 아니라해도 병신 과학선생이라하는 새끼가

개좆논리를 펼치면서 우리인거 안다고 

전부다 엎으라하더라 ㅅㅂㅋㅋㅋㅋㅋㅋ

어쨋든 물총 갖고 물장난 ㅈㄴ쳐서 교실이나 복도에

겐지스강 만들어논거는 인정해서 엎었다

근데 우리 노는무리 한명이 불의를 보면 끝보는새끼가잇엇다

지는 안맞겟다 내가 한건 아닌데 왜 나한테 ㅈㄹ이냐 이런식으로 말을 하는데 정중하게 말씀 드렸다

근데 과학선생이 원래 애들 손찌검으로 교사사이에서도

벼루고 있고 애들도 단두대를 준비하나 모가지를 칠라고

준비중이었음ㅋㅋㅋㅋㅋ

뭐 쨋든 과학선생이 좆까고 엎으라고 하고 내 친구는 싫다고

못맞겟고 우리 애들 전부 아니다 이러면서 반박하는데

과학선생이 지 뜻대로 안되니깐 구렛아루 잡아댕기면서

정강이를 진짜 존나세게 3대를 찻다.

갑자기 내친구는 쳐맞았으니 어벙꺼고 있고

나머지애들이랑 나도 순간 분위기가 ㅈ됫다는걸 알고

아가리묵념하면서 보고있었다.

쳐맞은애는 알겟다고 그냥 맞겟다 하고선,

5명 단체로 허벅지 3대씩 풀파워로 쳐맞고

씨발씨발 거리면서 나오는데

갑자기 정강이 쳐맞은놈이 우리보고 바지벗고 맞은 부위

촬영해서 저새끼 이번에 ㅈ되게해보자라는 식으로 말했다

우리도 기말 다끝나고 여름방학 열흘전인데

북한군이 쌀밥쳐먹는마냥 좋아하면서 재밋겟다 이러고

다들 ㅇㅋㅇㅋ하고 촬영햇다.

경찰한테 보낼줄 알았는데 갑자기 지네 애비한테 보내더라

우리는 몰랏는데 걔네 아부지가 지역에서 뭐 일을 하시는데

깡패들이랑 살짝 친하고 뭐 주변지인들이 살짝 막강한

힘도 있었고 건물 몇개 소유한 금수저 였음.

다음날 우리는 여느때와 같이 교실에서는 ㅈ같은 외국영화

틀어주는거 보면서 ㅈ같아하고 있을때 

걔네 아부지가 등장했다,

어제 과학쌤한테 맞은애 다 나와보라고,

우리 애들은 하나하나 거짓없이 진술하고 개빡치셧는지

소리 지르시면서 선생이랑 교장 다나와라 이런식으로 나왔다

어쨋든 교장실로 과학쌤, 친구아부지, 우리무리애들, 교장

, 교감 다 있었는데 교장도 상황설명 듣고나시더니

심각하다고 요즘 시대에 애때린건 잘못했다.

근데 과학쌤 면상은 잘익은 토마토마냥 빨개지면서

죄송하다고 빌고있엇다

뭐 징계검토 해보겟다 햇는데 과학쌤이 결정적인

한마디를 했다

개인합의 보면 안되겟냐 이런식으로

근데 금수저가 돈이 뭐필요잇겟냨ㅋㅋㅋ

친구 아부지가 그러면 다 필요없고 자기한테 우리 애들 맞은만큼 쳐맞으라고 우리 총5명 합하면 15대에다+정강이2대

해서 뭐 ㅈ같은 논리펼치시더니 20대 맞으라햇다

그래서 그냥 뭐 여기서 있엇던건 나중에 언급안하고 이 일에

대해선 이제 말안하겟다는거 싸인하시더니

의자 일어나시더니 ㄹㅇ 뺨싸대기를 3대 연타로 후려갈겻다

우리는 그거 보면서 와 시발 이게 어찌됫냐

이러면서 과학선생은 아무말 안하고 쳐맞고 있었다

선생은 30대중반이고 친구아부지는 40대초반이고 해서

지보다 어린나이니깐 일단 ㅈㄴ때렷다

그러더니 우리가 맞앗던 매 갖고오라하고

우리가 맞은거처럼 똑같이 선생도 엎어서 개맞앗다...

ㄹㅇ과학선생도 ㅈㄴ쳐맞더니 ㅈㄴ빌빌기더라

진짜 순간 그거보고 와 나도 나중에 저런사람이

되고싶다 이 생각했다 돈많고 참지 않는 사람이 되자고

선생은 다 쳐맞고선 안경쓰고 우리한테 무릎꿇고 사과하고

친구아부지도 미안했는지 개인적으로 때린건 미안하다하고

공무원 월급도 적고 깽값조금 얹어서 그자리에서 

5만원권으로 대충 50만원정도 주셧다 ㄷㄷ

그러고선 주차장에 보이는 벤츠타고 유유히 나가시는데

와 내 학창시절중 잊지 못하는 추억이다ㅋㅋㅋㅋ

 

잘 감상했으면 다들 댓글 하나씩 부탁한다.

여러 질문 받는다

  • 손님(2893c) 2019.02.03 04:47
    술먹고 쓴거야?
  • 바람되어 2019.02.03 07:18
    과학샘 개이득
  • 손님(f6c73) 2019.02.03 09:20
    샘 쪽팔려서 어케 출근했나? 나중에 어찌 됨?
  • 손님(93aa4) 2019.02.03 09:33
    참 철없다
  • 손님(cedd7) 2019.02.03 11:48
    그러고 살면 재밋냐?
    인간 쓰레기로 밖에 안보인다
  • 너지금모해 2019.02.03 13:06
    참...한편 으로는 꼴 좋은것 같은데
    다른 한편으론 이렇게 까지 교권이 추락 했구나...라고 생각이 드네
  • 손님(41eba) 2019.02.03 14:45
    니네 아들이 쳐맞고오면 참을수 있냐 ?? ㅋㅋ
  • 손님(8795a) 2019.02.03 15:01
    그렇다고 아들이 쳐맞고오면 가서 존나패냐?
  • 손님(99f27) 2019.02.05 04:58
    좋겠다 니 아들래미 아버지가 처맞고왔는데 그러려니해서
  • 손님(52250) 2019.02.03 15:03
    이게 실화면 당장 공론화 시키고싶을정도로 개시발이다
  • 도리토스 2019.02.03 20:40
    과학쌤은 엄청 쪽팔리겠다
  • 손님(aaaf7) 2019.02.04 10:24
    서로 븅신이누
  • 라스콜리니코프 2019.02.04 19:11
    ㅂㅅㅋㅋ 자랑이다 돈많다고 빽많다고 폭력에 맞서 그대로 폭력을 휘두르는게 옳은 일이냐? 니 눈에는 정의구현으로 보이겠지만 그 아버지나 그 선생이나 똑같다.
  • 라스콜리니코프 2019.02.04 19:11
    벼루고 x 벼르고
  • 손님(49ec8) 2019.02.05 01:12
    글쓴이다.
    돈많다 자랑이아니라 저기서 말은 못했는데 과학쌤이
    징계는 빼달라고 차라리 지도 똑같이 당하겟다해서
    한거다 애들아
  • 손님(79bee) 2019.02.05 01:15
    그후에는 어찌됫냐면,
    과학쌤은 애들 손안대게 되고 그 다음년도에 바로
    다른학교로 전근가셨다 우리도 그렇게까지 된건
    미안하기도해서 수업시간에 말잘듣고
    요즘 선생님 많이 좋아지셧다고 해드렸다.
    뭐 건너건너 들은건데 지금도 손찌검안하시고 다른지역
    에서는 교사생활 잘하시고 결혼도 하셨다한다.
  • 손님(1d0a5) 2019.02.05 05:38
    억울해도 스승은 스승이다.
    좆같아도 스승은 스승이다.
    교권 저따구니, 스승알기를 학원선생보다 하찮게 여기지 에휴
  • 손님(814cf) 2019.02.05 09:04
    스승은 지랄ㅋㅋㅋ 돈 벌려고 애들 가르치는 교사지
  • 손님(0dabd) 2019.02.14 15:59
    개씹꼰대마인드네
  • 손님(7e812) 21 시간 전
    나도 나중에 저런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한데서 수준나오네 역겹다 진짜. 이글에 동조하는 새끼들 머리는 장식이지? 그럼 막말로 과학선생말고 글에 나오는 한심한 애비보다 더 돈많고 더 권력있는 사람한테 맞았다고 치자. 그럼 역겨운 저 애비가 가서 똑같이 팰 수 있을까? 막말로 저애비가 선생팬건 선생이 지보다 힘없으니까 팬거일뿐. 멋진 정의구현이 아니야. 정말로 부당하게 맞았으면 정식적이고 합법적인 절차로 대응하는게 맞는거고 그리고 선생이 말안듣는 중2 애새끼 팰 수도 있는거야. 애새끼들 안가르쳐본 사람은 모르지. 매질없이 컨트롤하기가 불가능이라는걸. 근래에 본 모해글중에 제일 역겹다 진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3681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5865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98865 3
5010 30대 아재의 썰 세번째 2 new 대구아재 2019.02.15 390 0
5009 여행에서 만났던 여자애 포털메인에 떠서 푸는 썰 11 update 손님(a443f) 2019.02.14 1992 0
5008 내가 배달하면서 만난 사람들 (배달인생10년차 / 100퍼 실화) 5편 4 손님(978fe) 2019.02.13 1396 0
5007 내가 배달하면서 만난 사람들 (배달인생10년차 / 100퍼 실화) 4편 3 손님(8d54f) 2019.02.12 2129 0
5006 첫노가다 6 손님(ae521) 2019.02.11 1455 0
5005 ㅅㅅ라이프 그녀 -소개팅ㄴㄴ 떡개팅ㅇㅇ 편- 2 손님(876d5) 2019.02.11 3203 0
5004 이지메의 히어로 1 손님(7e96d) 2019.02.10 1629 0
5003 30대 아재의 썰 두번째 11 대구아재 2019.02.08 2098 0
5002 유부녀랑 섹파맺은썰 2 4 손님(0e351) 2019.02.07 4070 0
5001 유부녀랑 섹파맺은썰 2 손님(0e351) 2019.02.07 5410 0
5000 프리랜서로 뛰는 마사지사가 썰 좀 풀께 19 손님(6d19e) 2019.02.06 5365 0
4999 어플로 원나잇한썰 16 손님(910eb) 2019.02.05 4830 0
» 중학교때 학부모가 선생 존나팬썰 20 update 손님(79bee) 2019.02.03 2987 1
4997 가오잡이 뚜드러팬썰 8 손님(63c0e) 2019.02.02 2242 0
4996 내가 배달하면서 만난 사람들 (배달인생10년차 / 100퍼 실화) 3편 12 손님(5d6c9) 2019.02.01 3725 1
4995 버스에서 페미니스트 번호딴썰 11 살이최고야 2019.02.01 2734 0
4994 중2 만났던썰-3화 3 손님(7853d) 2019.02.01 2238 0
4993 중2 만났던썰-2화 5 손님(7853d) 2019.02.01 2235 0
4992 중2 만났던썰-1화 2 손님(7853d) 2019.02.01 3018 0
4991 중학교때 반 친구 ㅂㅈ 본 썰 3 빨간맛 2019.01.30 5617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1 Next
/ 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