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7950 0 댓글 6
Extra Form

5년 전쯤 24살때 일이다

한참 할거없어서 하이데어로 뻘끌 싸지르면서 놀다가

맨날 여자꼬시기 실패함 앰생이엇는데

서울대 사는 27살 누나랑 말을 트게됬고 카톡으로 넘어가게됬다

 

일 끝나고 집에 놀러오면 갈비찜 해준다고하길래

때 마침 일하는 장소가 서울대 근처라 바로 간다고 하고

집 주소를 받고 네이버 지도로 열심히 찾아갔다

 

빌라 지하1층이었는데 

살짝 통통한 몸매에 단발머리 키는 168정도로 기억한다 

수면 바지에 허름한 흰티를 입었는데

그냥 지나가다 볼법한 평범한 여자였다

 

집에 도착하니 진짜 갈비찜을 하고있었고 

이런저런 얘기를 하는데 

이 누나 알고보니 남자친구가 잇었다 

깡패하다가 지금 도망다니고 있다고 지방에서 숨어지낸다고 한다

 

남자친구가 평소 의처증이 있어 집착도 심하고

의심도 많이한다고 전화도 자주온다고 얘길 하는데

헤어질테니 자기랑 만나자고 하길래 

여자친구 만날 생각없다 구속되는것도 싫고 자유를 느끼고 싶다고

계속 이빨을 털다가 섹드립으로 자연스레 넘어갔고

설겆이 하러 간다길래

"난 옷 벗고 앞치마하고 설겆이 하는거 보고싶다고 말하니까 

그딴걸 어떻게 하냐고 못한다고 해서 꼬무룩 하고 있다가

넘치는 성욕을 주체하지못하고 설겆이하는 누나 뒤로 다가가 껴안았다

 

양손은 이미 물과 세제로 묻어있어 어떻게 저항하지 못하고 

고스란히 몸을 나에게 맡기고 애무를 해줬는데 

수면바지를 벗기니 검정 티팬티를 입고있길래 

옆으로 재끼고 혼신의 보빨을 해줬다 

다행히 보징어는 아니기에 평소 보빨을 좋아하는 나는

빨리 설겆이 하라고 하고 혀밑에 힘줄이 살짝 찢어질 정도로 

핥아줬다

침대로 던지고 내 동생을 입에 품은 누나의 머리를 잡고 목까시를 시키고

 

  • 손님(aafc5) 2018.11.02 16:57
    쓸라면다쓰고중간에뭘처끊고지랄이냐병신아
  • 손님(ccb67) 2018.11.02 17:22
    뭐하냐어휴
  • 폭스 2018.11.03 01:29
    뭐냐?
  • 폭스 2018.11.03 01:30
    뭐하냐?음
  • 손님(33863) 2018.11.03 09:44
    쓰다가 끊으면 존내 마저 쓰라고 할줄 아나 보쥐..? ㅋㅋㅋ
  • 손님(c1ea9) 2018.11.03 11:55
    이새키 매너가 없네 이어서 써야 할꺼아냐 시작을 말던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4758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6260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6 손님 2014.08.06 99239 3
4835 18살때 처음사겼던 여자애 7년만에 연락해서 먹은썰 1 리얼리스트 2018.11.13 4791 1
4834 18살~19살 1년동안 친구들하고 44살 아줌마랑 논썰 2 3 리얼리스트 2018.11.13 5228 1
4833 18살~19살 1년동안 친구들하고 44살 아줌마랑 논썰 1 리얼리스트 2018.11.13 6016 1
4832 친구집 가족계획 파탄난썰 3 손님(6fc66) 2018.11.11 5468 2
4831 나도 써보는 원나잇 썰 2 8 손님(c209d) 2018.11.08 5949 1
4830 나도 써보는 원나잇 썰 3 손님(c209d) 2018.11.08 8595 1
4829 여친친구먹은썰 7 손님(f3165) 2018.11.06 12890 1
4828 어플로 만난 누나한테 2년동안 따먹힌 썰 2 10 손님(1aa1b) 2018.11.06 10134 1
4827 어플로 만난 누나한테 2년동안 따먹힌 썰 14 손님(1aa1b) 2018.11.05 13973 1
4826 혼돈과 광기의 말 보지 썰 10 부장님의기름기둥 2018.11.04 7922 1
4825 시오후키 7 손님(fe3b7) 2018.11.03 8940 0
4824 무개념 김치년 역관광편 24살 이쁜이 보고서 24 file 손님(c1ea9) 2018.11.03 9417 1
4823 태어나서 처음으로 쓰리플 했다.. 아직까지도 마치 한편의 꿈을 꾼 기분이다 8 손님(480fe) 2018.11.02 11214 0
» 어플로 남친있는 여자랑 잔썰 6 손님(98aaa) 2018.11.02 7950 0
4821 무개념 김치년 역관광편 24살 이쁜이 20 손님(c1ea9) 2018.11.02 6104 1
4820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최종 23 손님(c1ea9) 2018.11.01 5912 1
4819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3 2 손님(c1ea9) 2018.11.01 4914 0
4818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2 1 손님(c1ea9) 2018.11.01 5092 1
4817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1 2 손님(c1ea9) 2018.11.01 6239 1
4816 룸메년들 8 손님(addab) 2018.10.31 7304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253 Next
/ 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