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128 1 댓글 23
Extra Form

2018년 10월 29일

이날을 잊지 못한다.

 

후임놈이 갑자기 전화가 왔더라고

난 머지? 이새끼가 알아챘나? ㅋㅋㅋ

근데 더 황당한건 이새끼는 결혼할 여자가 있었다는거...

 

집은 월세인데 둘이서 반반씩 냈다더라고

김치년 오늘 친구들 만난다고 홍대 갔다는데 자기좀 도와달라는거야.

집에 가봤더니 캐리어만 4개에 작은 망치가방 1개가 있더라

 

"이거머냐?" 했더니 "형님 저 지방내려가요 그리고 2달뒤 결혼해요" ㅋㅋㅋ

먼 개막장 드라마같은 상황이냐.

xx 한테는 말 안하고 가게에는 그만둔다고 진작말해놨다고

연락 드린다고 하면서 짐옮기는거좀 도와달라더라 . 누가보면 사채쓴줄 .

 

그리고는 번호도 바꿨는지 다른번호로 연락이 왔고 카톡저장된거 보니까

김치년이랑 동거하면서도 결혼할 여자랑 웨딩사진도 이미 다 했더라고

대단한 새끼 그래서 이새끼가 쉬는날 왔다 갔다 한거구만. 아다리 딱 맞네.

 

더 황당한건 남은 집에 김치년 혼자서 산다는거.

아무렇지 않게 혼자 사는것도 웃기지만 난 웃고있었지.

고맙다 공짜로 쌔끈한 골빈년 남겨줘서~

 

나도 보름뒤에 다른곳으로 이사 갈라고 정해놨고

짐정리대충 하고 있으면서 김치년 집에서 살고 있다.

 

아침에 눈뜨자마자 양치보다 ㅅㅅ를 하고

저녁에 ㅎㅈ에 박아대고 ㅋㅋ 난 이사가도 여기서 살거 같다.

 

아 그리고 추가적으로다가

김치년 동생이라고 24살짜리 이쁜년 하나가 일하러 들어왔다는데

난 2번 봤거든 . 김치년 집에 신전떡볶이 사들고 왔을때랑

둘이서 네일아트랑 패디큐어 하러 간다고 했을때 ㅎㅎ

 

내가 손발 이쁜년 을 좋아해 물론 얼굴 이쁘고 몸매도 좋으면좋지

근데 그 24살짜리년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아주 이뻐

발가락빨면서 딱 박아주기 좋게 생겼단 말이야.

 

언젠가 기회되면 작업해서 먹어야겠어. 이미 시작중이야.

 

 

 

  • 손님(70fd9) 2018.11.01 17:24
    오!피에 혼자 있다가 드뎌 정신이 이세계로 출타했구나.. 불쌍ㅎ
  • 손님(c1ea9) 2018.11.02 10:30
    그래도 와꾸랑 몸매가 좋아서 ㅋㅋ 즐기고있습니다 형님
  • 손님(7f9dd) 2018.11.01 17:5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손님(b6334) 2018.11.01 18:24
    힘내라 인마.. 짜식..
  • 손님(c1ea9) 2018.11.02 10:31
    네 형님 ㅎㅎ 안그래도 성인용품샵에서 2개 사왔음 ㅎㅎ
  • 손님(a3217) 2018.11.01 18:57
    긋굿 더 써줘 ㅋㅋ
  • 손님(c1ea9) 2018.11.02 10:31
    24살짜리 작업중이라 2틀전에 술먹었고 오늘 또 먹기로해서 오늘이 거사치르는 날이 될듯요 형님
  • 손님(f9586) 2018.11.01 18:58
    후임은 이제 머히고 사냐. 일 그만두고 지방가서.
  • 손님(c1ea9) 2018.11.02 10:32
    배운게 도둑질이라고 거기서는 노래주점 오픈해서 돈벌고 있어요 ㅎㅎ
  • 손님(e54f7) 2018.11.01 23:10
    너가 무개념인거 같은데
  • 손님(c1ea9) 2018.11.02 10:39
    멀안다고 나불거리냐 너같으면 저상황에 안먹겠냐? 해봐라 쫀득허니 살맛난다 ㅎㅎ
  • 폭스 2018.11.02 00:24
    힘내라
  • 손님(c1ea9) 2018.11.02 10:33
    네 ~~
  • 손님(7c852) 2018.11.02 00:54
    이런게 썰이지
  • 손님(c1ea9) 2018.11.02 10:33
    24살을 먹어 길들이면 두명을 동시에 ㅎㅎ
  • 손님(d02ca) 2018.11.02 13:08
    잘봤습니다 잼나네요
  • 손님(c1ea9) 2018.11.02 13:42
    네 전 실화니까요 ㅎ
  • 손님(2080b) 2018.11.02 19:25
    부럽네요 ㅋㅋ
  • 손님(c1ea9) 2018.11.03 10:35
    실천하세요 ㅎㅎ
  • 손님(9715e) 2018.11.02 21:05
    똥독 조심하고 먹고나서 잘씻어
  • 손님(c1ea9) 2018.11.03 10:35
    묻긴하는데 이제 콘 끼고 넣어요 ㅎㅎ
  • 손님(be54e) 2018.11.05 00:50
    요즘 여자애들 후장 잘 대주나요? 너무 쉽게 따먹는데 ㄸㄲ???
  • 손님(c1ea9) 2018.11.06 09:32
    후장 잘 주던데요 지랄은 하는데 일단 넣으면 움직이질 못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1198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4179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97424 3
베스트 첫 빡촌 방문 썰 2 update 손님(661e5) 2018.11.17 1056 1
베스트 나의 노가다 2 2 update 손님(23c7c) 2018.11.17 714 1
베스트 인천 간석동 룸 보징어 썰 3 updatefile 손님(c1ea9) 2018.11.17 1384 1
4828 혼돈과 광기의 말 보지 썰 10 부장님의기름기둥 2018.11.04 3922 1
4827 시오후키 7 손님(fe3b7) 2018.11.03 5407 0
4826 무개념 김치년 역관광편 24살 이쁜이 보고서 21 file 손님(c1ea9) 2018.11.03 5510 1
4825 태어나서 처음으로 쓰리플 했다.. 아직까지도 마치 한편의 꿈을 꾼 기분이다 8 손님(480fe) 2018.11.02 6159 0
4824 어플로 남친있는 여자랑 잔썰 6 손님(98aaa) 2018.11.02 4820 0
4823 무개념 김치년 역관광편 24살 이쁜이 20 손님(c1ea9) 2018.11.02 3996 1
»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최종 23 손님(c1ea9) 2018.11.01 4128 1
4821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3 2 손님(c1ea9) 2018.11.01 3441 0
4820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2 1 손님(c1ea9) 2018.11.01 3621 1
4819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1 2 손님(c1ea9) 2018.11.01 4249 1
4818 룸메년들 6 손님(addab) 2018.10.31 5035 1
4817 똥차 썰(건전, 스압 주의) 5 손님(ad3b7) 2018.10.31 2490 1
4816 약 1년간 눈팅만하다 썰하나푼다. 6 손님(bc0e7) 2018.10.30 3033 1
4815 여친 친구 팬티로 딸친썰 13 손님(21edb) 2018.10.28 6063 1
4814 여사친 보지 본 썰 12 손님(5decd) 2018.10.27 10424 1
4813 고딩때 인생 좆망 썰 9 손님(82fb1) 2018.10.26 3769 1
4812 앱으로만나 ㅇㅆ한썰2 7 손님(fb5a6) 2018.10.25 3869 1
4811 앱으로 만나 ㅇㅆ한썰1 4 손님(fb5a6) 2018.10.25 5492 1
4810 돈빌려줫다 몸값으로받앗다 ㅈ된썰 23 손님(75634) 2018.10.25 9059 2
4809 조직생활 하고있는썰(더러움.한심주의) 55 손님(d4929) 2018.10.24 5956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3 Next
/ 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