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946 1 댓글 23
Extra Form

2018년 10월 29일

이날을 잊지 못한다.

 

후임놈이 갑자기 전화가 왔더라고

난 머지? 이새끼가 알아챘나? ㅋㅋㅋ

근데 더 황당한건 이새끼는 결혼할 여자가 있었다는거...

 

집은 월세인데 둘이서 반반씩 냈다더라고

김치년 오늘 친구들 만난다고 홍대 갔다는데 자기좀 도와달라는거야.

집에 가봤더니 캐리어만 4개에 작은 망치가방 1개가 있더라

 

"이거머냐?" 했더니 "형님 저 지방내려가요 그리고 2달뒤 결혼해요" ㅋㅋㅋ

먼 개막장 드라마같은 상황이냐.

xx 한테는 말 안하고 가게에는 그만둔다고 진작말해놨다고

연락 드린다고 하면서 짐옮기는거좀 도와달라더라 . 누가보면 사채쓴줄 .

 

그리고는 번호도 바꿨는지 다른번호로 연락이 왔고 카톡저장된거 보니까

김치년이랑 동거하면서도 결혼할 여자랑 웨딩사진도 이미 다 했더라고

대단한 새끼 그래서 이새끼가 쉬는날 왔다 갔다 한거구만. 아다리 딱 맞네.

 

더 황당한건 남은 집에 김치년 혼자서 산다는거.

아무렇지 않게 혼자 사는것도 웃기지만 난 웃고있었지.

고맙다 공짜로 쌔끈한 골빈년 남겨줘서~

 

나도 보름뒤에 다른곳으로 이사 갈라고 정해놨고

짐정리대충 하고 있으면서 김치년 집에서 살고 있다.

 

아침에 눈뜨자마자 양치보다 ㅅㅅ를 하고

저녁에 ㅎㅈ에 박아대고 ㅋㅋ 난 이사가도 여기서 살거 같다.

 

아 그리고 추가적으로다가

김치년 동생이라고 24살짜리 이쁜년 하나가 일하러 들어왔다는데

난 2번 봤거든 . 김치년 집에 신전떡볶이 사들고 왔을때랑

둘이서 네일아트랑 패디큐어 하러 간다고 했을때 ㅎㅎ

 

내가 손발 이쁜년 을 좋아해 물론 얼굴 이쁘고 몸매도 좋으면좋지

근데 그 24살짜리년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아주 이뻐

발가락빨면서 딱 박아주기 좋게 생겼단 말이야.

 

언젠가 기회되면 작업해서 먹어야겠어. 이미 시작중이야.

 

 

 

  • 손님(70fd9) 2018.11.01 17:24
    오!피에 혼자 있다가 드뎌 정신이 이세계로 출타했구나.. 불쌍ㅎ
  • 손님(c1ea9) 2018.11.02 10:30
    그래도 와꾸랑 몸매가 좋아서 ㅋㅋ 즐기고있습니다 형님
  • 손님(7f9dd) 2018.11.01 17:5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손님(b6334) 2018.11.01 18:24
    힘내라 인마.. 짜식..
  • 손님(c1ea9) 2018.11.02 10:31
    네 형님 ㅎㅎ 안그래도 성인용품샵에서 2개 사왔음 ㅎㅎ
  • 손님(a3217) 2018.11.01 18:57
    긋굿 더 써줘 ㅋㅋ
  • 손님(c1ea9) 2018.11.02 10:31
    24살짜리 작업중이라 2틀전에 술먹었고 오늘 또 먹기로해서 오늘이 거사치르는 날이 될듯요 형님
  • 손님(f9586) 2018.11.01 18:58
    후임은 이제 머히고 사냐. 일 그만두고 지방가서.
  • 손님(c1ea9) 2018.11.02 10:32
    배운게 도둑질이라고 거기서는 노래주점 오픈해서 돈벌고 있어요 ㅎㅎ
  • 손님(e54f7) 2018.11.01 23:10
    너가 무개념인거 같은데
  • 손님(c1ea9) 2018.11.02 10:39
    멀안다고 나불거리냐 너같으면 저상황에 안먹겠냐? 해봐라 쫀득허니 살맛난다 ㅎㅎ
  • 폭스 2018.11.02 00:24
    힘내라
  • 손님(c1ea9) 2018.11.02 10:33
    네 ~~
  • 손님(7c852) 2018.11.02 00:54
    이런게 썰이지
  • 손님(c1ea9) 2018.11.02 10:33
    24살을 먹어 길들이면 두명을 동시에 ㅎㅎ
  • 손님(d02ca) 2018.11.02 13:08
    잘봤습니다 잼나네요
  • 손님(c1ea9) 2018.11.02 13:42
    네 전 실화니까요 ㅎ
  • 손님(2080b) 2018.11.02 19:25
    부럽네요 ㅋㅋ
  • 손님(c1ea9) 2018.11.03 10:35
    실천하세요 ㅎㅎ
  • 손님(9715e) 2018.11.02 21:05
    똥독 조심하고 먹고나서 잘씻어
  • 손님(c1ea9) 2018.11.03 10:35
    묻긴하는데 이제 콘 끼고 넣어요 ㅎㅎ
  • 손님(be54e) 2018.11.05 00:50
    요즘 여자애들 후장 잘 대주나요? 너무 쉽게 따먹는데 ㄸㄲ???
  • 손님(c1ea9) 2018.11.06 09:32
    후장 잘 주던데요 지랄은 하는데 일단 넣으면 움직이질 못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4992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6328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6 손님 2014.08.06 99310 3
4838 초등학교 짝사랑여자애 12년만에 만나서 한썰 8 손님(b44e4) 2018.11.15 6648 1
4837 중딩때 처음으로 여자애 doong냄새 맡아본썰(스캇물 좋아하는사람은 꼭보셈) 8 손님(ebcda) 2018.11.13 4264 1
4836 18살때 처음사겼던 여자애 7년만에 연락해서 먹은썰2 4 리얼리스트 2018.11.13 4720 1
4835 18살때 처음사겼던 여자애 7년만에 연락해서 먹은썰 1 리얼리스트 2018.11.13 4830 1
4834 18살~19살 1년동안 친구들하고 44살 아줌마랑 논썰 2 3 리얼리스트 2018.11.13 5296 1
4833 18살~19살 1년동안 친구들하고 44살 아줌마랑 논썰 1 리얼리스트 2018.11.13 6104 1
4832 친구집 가족계획 파탄난썰 3 손님(6fc66) 2018.11.11 5487 2
4831 나도 써보는 원나잇 썰 2 8 손님(c209d) 2018.11.08 5982 1
4830 나도 써보는 원나잇 썰 3 손님(c209d) 2018.11.08 8649 1
4829 여친친구먹은썰 7 손님(f3165) 2018.11.06 13011 1
4828 어플로 만난 누나한테 2년동안 따먹힌 썰 2 10 손님(1aa1b) 2018.11.06 10221 1
4827 어플로 만난 누나한테 2년동안 따먹힌 썰 14 손님(1aa1b) 2018.11.05 14107 1
4826 혼돈과 광기의 말 보지 썰 10 부장님의기름기둥 2018.11.04 7998 1
4825 시오후키 7 손님(fe3b7) 2018.11.03 9006 0
4824 무개념 김치년 역관광편 24살 이쁜이 보고서 24 file 손님(c1ea9) 2018.11.03 9481 1
4823 태어나서 처음으로 쓰리플 했다.. 아직까지도 마치 한편의 꿈을 꾼 기분이다 8 손님(480fe) 2018.11.02 11304 0
4822 어플로 남친있는 여자랑 잔썰 6 손님(98aaa) 2018.11.02 7988 0
4821 무개념 김치년 역관광편 24살 이쁜이 20 손님(c1ea9) 2018.11.02 6139 1
»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최종 23 손님(c1ea9) 2018.11.01 5946 1
4819 무개념 김치녀 관광한 썰 3 2 손님(c1ea9) 2018.11.01 4944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253 Next
/ 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