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751 0 댓글 1
Extra Form
출처 https://www.fmkorea.com/best/1185005310

컴xxx 후기 써서 포텐간 펨창임

 

글 자체도 얼마 안쓰지만 그게 포텐 갈 줄은 몰랐음 

 

 

어쨋든 컴xxx 환불 하고 반송은 했지만 

 

카드 취소가 아직도 안됨....

 

참고로 첫 결재일이 7월 18일 이었음 이 글을 쓰는 7월 30일 오후 11시 42분 이 시점에서도

 

나의 카드는 한도가 꽉 차있음....(애초에 카드를 잘 안써서 카드 한도가 낮다)

 

 

2주가 다 되어가는 시간 속에서 배송, 환불이 아직도 안끝남....

 

 

 

쨌든 원래 할부로 사려고 했던건데 분노의 현금박치기를 해버려서 당장 돈이 쪼들렸음

 

그래서 집안에 있는거 막 뒤져서 중고나라에 팔기 시작했음

 

쓰던 컴퓨터는 물론이거니와 안쓰던 태블릿 pc부터 자전거 등등....

 

 

나름 좋은 가격에 올려서 잘 팔고 있었고, 쿨거래시 사은품도 계속 줬음

 

 

예를 들면 자전거에는 타이어 바람넣는거랑 잠금장치

 

pc본체는 키보드 마우스

 

태블릿pc는 케이스 같은거 이런식으로

 

 

그러니까 아주 잘팔리더라고

 

 

그렇게 2일전 토요일에도 거래를 하게 됐음

 

BMW 5시리즈가 약속장소에 서면서 도착했다고 문자가 오는데

 

바로 감이 왔음. 아 저 차구나

 

 

그래서 차 앞으로 이동하는데 운전석에서 여성분이 나오셨는데

 

약간 누님이신데 

 

스포티비 게임즈의 안경누나 닮으신 분이었다.

 

 

1.jpg

 

 

 

저기서 나이 먹고 주름 좀 있는데 화장으로 좀 가린듯한 느낌.(왼쪽)

 

 

근데 내가 파는게 스마트워치였는데 이건 뭐 딱히 사은품을 줄게 없었고

 

날씨가 더워서 음료수나 드시라고 편의점에서 1+1로 산 토레타 2개중 하나 드림

 

여자라서 드린거 아니고 원래 그러려고 샀었음. 파오후가 왔어도 주려고 했음

 

 

그랬더니 고맙다고 돈 확인하시라고 하더라.

 

난 물건 확인하시라고 했지

 

 

물건 정상인거 확인 끝나고 인사하려는 찰나

 

어우 덥네요. 음료수 고마워요. 근데 배 안고파요? 밥이나 먹고 갈래요?

 

라고 해서 

 

마침 그때가 회사 퇴근한 시간이라 배가 고프긴 했음

 

 

근데 당황해가지고 네? 아.. 네..네;;.배가 고프긴 하네요 ;;;;;

 

 

했더니 차에 타라고 근처 맛있는데 안다면서 얼떨결에 차에 타게 됐다

TA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73949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87108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90935 3
4619 체육복 훔친썰 1 손님(97fcb) 2018.08.07 2125 -1
4618 중1때 실내화 훔친썰 4 손님(97fcb) 2018.08.07 1668 -3
4617 Am3 야외 섹스 한 썰 3 손님(c944b) 2018.08.07 3894 -1
4616 과외 썰 34 지은 2018.08.06 3419 1
4615 최근 있었던 자그마한 썰들 13 지은 2018.08.06 2654 2
4614 자ㅅㄹ시도했던 썰 11 손님(1dafe) 2018.08.06 1931 0
4613 일본여자애 창피하게 만든 썰 6 file 손님(6e4c6) 2018.08.05 3046 0
4612 겨울에 외국 공원에서 섹스 한썰 21 손님(7bd1a) 2018.08.04 4411 3
4611 초등학교때 아르피아하다가 중국여자랑 사귄 썰 (스압) 2 손님(e1ac9) 2018.08.04 2192 0
4610 태국 패키지로 여행갔다왔다 - 2 - 2 손님(7a505) 2018.08.01 2484 2
4609 태국 패키지로 여행갔다왔다 11 손님(7a505) 2018.08.01 4262 0
4608 학주 교감 뺨 쳐맞은썰 3 file 장유벌 2018.08.01 2171 0
4607 어릴때 3살많은 옆집누나가 자꾸 바지 벗겼는데...ssul 11 장유벌 2018.07.31 4062 2
4606 중고거래 후기 썰푼다-2 1 장유벌 2018.07.31 2598 2
» 중고거래 후기 썰푼다. 1 file 장유벌 2018.07.31 2751 0
4604 아재의 한숨.. 7 장유벌 2018.07.31 1900 1
4603 내용폭파 6 손님(fba43) 2018.07.31 2246 0
4602 내 여동생 페미였는데 지금 벗어나고나서 개웃김ㅋㅋㄱㄱ 4 file 장유벌 2018.07.31 3428 1
4601 쓰리썸 썰 65 지은 2018.07.30 5413 1
4600 섹스가 부부사이에 얼마나 중요하냐면 4 장유벌 2018.07.29 3906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2 Next
/ 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