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출처 https://www.fmkorea.com/best/1072684841

19시에 독서실 사장님 지시때문에 사무실 비우고 방에서 작업하고  왔는데

 

한 40분 가량 됬을거, 그다음부터 다시 사무실에 들어와서 공부하면서 자리 지키고 있는데 20시 30분쯤 갑자기 어떤 여자가 전화와서

 

전화 왤캐 안받아요? 뭐했어요? 다짜고짜 이러길래, 사장님 와이프(사모님)이신줄 알고 커튼 다는거 시키서서 커튼달고 있었습니다. 하니까

 

아니 그럼 다른 사람이 자리 지키고 있어야 하는거 아니에요? 내가 한시간내내 전화했는데 한번을 안받아 막 갑자기 그러는거, 

 

그래서  죄송합니다. 일하는중이라 제가 못받았네요. 이랬음.

 

그러니까 [ 아들 OOO 이 독서실을 안가는데 환불할려고 하는데 환불비 얼마죠? ] 물어보길래

 

계산해보고 다시 연락드리겠습니다 하고 끊음.

 

그러고 다시 전화해서 10만4천원 이용료 나오고 4만6천원 환불된다니까 

 

[아 그 얼마안되는거 계좌 불러줄게요 이쪽으로 붙이세요] 이럼 

 

그래서 카드 결제라서 카드 취소하고 재결제 해야 한다고 말하니까, 한숨쉬면서 존나 짜증내더니

 

[그럼 나 건의 좀 할게요, 아니 애들이 오고 가고 하는거 독서실에서 관리해야 하는거 아니에요? 애들이 독서실을 오는지 안오는지 와서 공부하는지 안하는지 관리를 해야하는거 아냐, 여기가 학원가(학원가)보다 그렇게 싼편도 아닌데 거긴 해주는데 여긴 왜안해줘?]

 

이러는거임 .. 이때부터 ㅂㄷㅂㄷ 화딱지 나서 내가 독서실이 그런 관리까지 해주는곳은 아닙니다. 라고 말하니까

 

[아니 여기 사장 있을거 아냐, 사장 번호좀 줘봐요. 나도 이런 말 할 권리 있잖아? 왜 못줘요? 빨리 줘 독서실 기간 끝나갈때만 문자보내지말고 관리나 좀 잘해]

 

진짜 번호 안줄려고 거절거절 하다가 결국 전방압박에 못이겨서 번호 줌.. 

 

요약)

 

1) 아들래미가 독서실 존나 안다니고 공부 못해서 화딱지나서 독서실에 화풀이하려고 전화함

2) 내가 마침 일중이라 전화 못받음

3) 관리 존나 안한다고 사장번호 달라고 ㅈㄹㅈㄹ해서 번호 줌.

 

아줌마가 갑질할려고 하는게 유머

논리없이 ㅈㄹㅈㄹ하면서 사장 번호 달라는건 분노

일기지만 봐줘

TAG •
  • 손님(6f809) 2018.05.26 06:55
    아니 병신마냥 죄송하다고만 하니까 그지랄하지;;; 나는 알바하면서 지랄떠는 맘충한테 한번도 굽힌적 없음. 그쪽 잘못 있고 그쪽이 따지는거 내 책임 아니라고 정리해서 말하면 그쪽은 걍 무논리임;
  • 커피한잔 2018.05.26 13:10
    지 애새끼 지가 관리해야지
  • 손님(b6334) 2018.05.27 14:08
    걍끊음대는거아니냐 ㅋㅋ 개착하네
  • 엘븐킹 2018.06.08 23:04
    오 천재
  • 손님(9a739) 2018.06.10 22:59
    교육을그따구로시키니까애가독서실안가지ㅂㅅ년
  • 손님(2a4bb) 2018.08.10 23:09
    나도 총무 중인데 실생이고 부모고 다 돈마 내면 무뇌아 되더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77685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0816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94454 3
베스트 소개팅어플녀먹고 ㅌㅌ한썰 4 update 손님(3a826) 2018.09.18 1504 1
4540 웨이트 역관광 썰 6 손님(59e3b) 2018.05.31 3860 -5
4539 한번 꼴리면 그다음부터 좋아하게 되는듯 11 천성현 2018.05.31 6079 3
4538 중학교때 친구들 다 엄마없는 썰 5 천성현 2018.05.30 3049 -7
4537 롤창도 여자는 만난다 6 천성현 2018.05.30 3369 -1
4536 흙수저들 꼭봐야하는 썰 2 9 손님(49a65) 2018.05.27 3470 -3
4535 클럽 처음갔던 썰 - ssul 1 손님(b8098) 2018.05.26 3598 -7
4534 흙수저 들에게 (앰창인생들 꼭 읽어줘라) 7 손님(05a1f) 2018.05.26 4015 3
» 독서실 총무중인데 맘충때매 손이 부들부들 화딱지난다... 6 장유벌 2018.05.26 9529 -52
4532 요로 결석 후기 4 장유벌 2018.05.26 7919 -43
4531 존나 웃긴친구 덕에 여자애랑 친해진 썰 1 손님(4ff10) 2018.05.24 1811 -5
4530 학생인데 가슴이 너무커서 고민이에요 27 손님(45af5) 2018.05.23 8150 -2
4529 신검 갔다온 썰 9 구구구먹자 2018.05.21 1394 -6
4528 슬픈 인생썰 2 14 손님(2b12b) 2018.05.21 1359 0
4527 ㅅㅂ ㅈ같았던 동ㅈ상실 6 sk77317 2018.05.21 3482 2
4526 배달대행 썰 + 가맹점 알바생과의 썰 16 손님(93992) 2018.05.21 2539 -9
4525 슬픈인생썰 5 손님(9303e) 2018.05.21 1984 -2
4524 랜챗으로 만나서 ㅇㅁ만 서로 해준 썰 (19) 8 손님(1a7c8) 2018.05.20 5143 -7
4523 니네 꿈에서 미스터리한일 겪은적 있어? 5 손님(635fb) 2018.05.18 2099 1
4522 모해는 뭐임? 7 손님(97ef0) 2018.05.18 1198 -8
4521 ㅅㅂ 배달할때 15 손님(05bdf) 2018.05.18 3958 -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36 Next
/ 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