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7792 2 댓글 9
Extra Form

 어렸을때 부터 친했던 한 친구가 있었는데

 

이 친구가 우리집에 오면 내 동생들을 잘 봐주고 애들도 되게 좋아해서 내 부모님은 내 친구가

 

유치원 선생님되면 딱 좋겠다고 하셨는데

 

진짜 유치원 선생님이 되었는데 유치원 선생님 되고 두달간은 얼굴에 다크서클이 짖더니 요즘은 얼굴에 활기가 돌더라

 

가끔 같이 술먹으면 신세한탄 어마어마하게 한다

 

 유치원에 A라는 애가 있는데 이 애는 변태끼가 있는 애란다

 

항상 오줌쌀때 자기가 못싸서 선생님을 부르곤 하는데 꼭 내 친구를 부르고

 

불러서 오줌을 싸는데 꼭 안나온다하고 마사지 시켜달라한다.

 

내 친구는 또 어쩔수 없이 해주는데 이상케 생각은 안한다고 한다. 

 

근데 내 친구가 잠깐 짐들러 밖에 나간 사이에 그 A가 오줌이 마려웠나본데

 

내 친구가 들어왔을때 화장실에서 잘만 싸고있어서 

 

" 우리 A는 이제 혼자 오줌도 쌀수있네?? " 이런식으로 좀 띄워주는 말을 했더니

 

갑자기 씩씩 화내면서 허리를 확 돌려서 내 친구한테 오줌을 싸더라,

 

이 얘기 듣고 나도 놀랐는데 그 뒤로 또 한 얘기가 있는데 

 

 유치원은 따로 낮잠시간이 있다 

 

근데 그 시간에 같은 반 아이들을 재우고 선생님은 원래 개인 시간을 가지는 ( 알림장?같은거 써주는 시간 ) 건데

 

친구가 너무 피곤한 나머지 졸려서 잠들었는데

 

부스스 잠을 깨보니 키득거리는 소리가 나서 봤더니

 

윗옷이 반쯤 벗겨저 속옷이 다 보이는 상태였다드라 키득거리고 있는 애들 4명을 불러 모아보니

 

아까 위에서 얘기한 A가 주동자였고 나머지는 A가 깨워서 보니 선생님 옷이 벗겨져있어서 그냥 웃은거란다.

 

그래서 A의 부모님을 불러봤더니 한부모 가정이여서 

 

친구 손을 꼭 잡으며 죄송하다고 비시는데 안타깝고 이번 한번 넘어가주기로 결정했다. 어린애라서 딱히 뭘 할수도 없거니 했었고

 

그냥 한번 눈감아줬다고 함

 

 

  • 헤헿데헿 2018.02.01 21:48
    A란 꼬마애 인생 2회차네 ㅋㅋㅋ
  • 살해를모 2018.02.01 23:22
    이쁘냐
  • 손님(463af) 2018.02.01 23:56
    한부모 가정이라서 그런지 오이디푸스 컴플렉스를 경쟁상대가 있는 유치원에서 느끼나보네. 집에서는 경쟁자가 없어서 그런거 같다. 친구한테 이 얘기 해줘봐 학교다닐때 프로이트 배웠을테니.
  • 너지금모해 2018.02.02 01:49
    인생 2회차 거나 어린애가 정신병 있거나 둘중 하나
  • 손님(38a86) 2018.02.02 08:27
    이래서 없는 집 자식이란 소리 듣는거야.
    걍 ㅂㅅ ㅋㅋㅋ
  • 손님(7f9dd) 2018.02.02 10:06
    진짜냐????
  • 손님(a48db) 2018.02.02 11:41
    유치원교사가 스트레스가 많아다고 들음 그래서 ㅅㅅ로 스트레스 많이 풀어서 음탕한 성향이 많다 들엇는데 확실히 유치원교사랑 하면 배덕감 장난 아닐듯..ㅋㅋ
  • 손님(6373c) 2018.02.05 23:46
    모해 진짜 망했는갑다..
    글 리젠이 하나도 안되네..ㅋㅋㅋ 4일동한 한개도 안올라왔어 ㅋ
  • 손님(5540f) 2018.02.13 10:50
    한부모가정이 문제가많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6 손님 2016.01.22 58700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72782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77099 3
4669 헬스장 데스크에서 알바하면서 겪었던 일(2) 3 update 지은 2018.02.17 1116 6
4668 고딩새끼들이랑 싸운썰 7 손님(cbac2) 2018.02.15 1892 4
4667 보면 기분 나빠질 수도 있는 천박한 여자이야기 -끝- 22 update 손님(c8eb4) 2018.02.14 2734 12
4666 보면 기분나빠질 수도 있는 천박한 여자이야기3 2 손님(c8eb4) 2018.02.14 2063 5
4665 보면 기분나빠질 수도있는 천박한 여자이야기2 5 손님(c8eb4) 2018.02.14 2519 5
4664 보면 기분나빠질수도있는 천박한 여자이야기 18 손님(c8eb4) 2018.02.13 4938 8
4663 업소녀를 조건만남 으로 만난 썰 4 손님(02e8c) 2018.02.12 4119 2
4662 헬스장 데스크에서 알바하면서 겪었던 일(1) 10 지은 2018.02.12 2869 9
4661 고딩때 좆병신 교사 경찰에 신고한 썰 6 손님(e785e) 2018.02.09 3224 -2
4660 그녀와 첫만남 썰 4 손님(f9d53) 2018.02.08 3647 2
4659 마사지 썰 1 9 update 손님(dc16f) 2018.02.07 6136 1
4658 친구한테 낚여서 무료 알바1일 한썰 3 손님(586a5) 2018.02.07 2537 -3
4657 고등학교 동창 죽빵 때리고 싶은 썰 4 손님(d08b1) 2018.02.06 2385 -1
» 유치원 선생님 친구 썰 9 손님(6373c) 2018.02.01 7792 -1
4655 소라넷 배달부 초대남 썰-2 12 손님(5dfcc) 2017.12.22 17825 10
4654 소라넷 배달부 초대남 썰-1 3 손님(5dfcc) 2017.12.21 20141 3
4653 부자들이 사는 아파트 경비 ssul 4마지막 7 손님(b2601) 2017.12.07 13168 8
4652 부자들이 사는 아파트 경비 ssul 3 2 손님(b2601) 2017.12.07 11574 2
4651 부자들 사는 아파트 경비 2 ssul 3 손님(b2601) 2017.12.07 12421 0
4650 부자들 많이 사는 아파트 보안 업무 알바 ssul 3 손님(b2601) 2017.12.07 14533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4 Next
/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