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6784 2 댓글 9
Extra Form

몇개월 썰 싸이트들 자주 눈팅만 하던 96 남자임.

나도 있었던 일들좀 몇개 풀어볼까 하는데, 눈팅만 하다가 갑자기 무슨 계기가 생겨서 글을 쓰는건 아니고, 사실 나도 잘모르겠음.. 그냥 쓰고 싶어져서 무작정 핸드폰 만지작 거리고 있네

::

일단 나는 수도권 96년생 예술쪽 전공하고 있는 대학생이고, 지금 만나는 여친은 97년생에 항공과임. 

각자 이미지를 상상할 수 있게 신체 스펙?좀 알려줄게.

나는 176/63, 날씬한 체격에 운동을 좋아해서 마른잔근육이 많은 몸이고,

여친은 사스가 항공과라 키가 170에 슬림에서 살짝
살집이 있는 편 (몸무게는 극비라 나도 모름), 진짜 딱 남자들이 좋아할 몸임. 가슴은 쪼금 덜찬 B컵.

내 친구 주선으로 만나게 됬고, 만난지 1년반정도 되고 지금도 문제없이 잘 사귀고 있는 커플임.

::

나는 중학생때 부터 s 성향을 찾아서 진짜 확실한 s임. 소프트한 플레이도 좋고 쫌 하드한 플레이도 정말 각각대로? 좋아함..

진짜 극도로 하드한건 동영상으로만 접하면서 아직 판타지만 있지 시도는 못해봄.. ㅎㅎ

반면에 여친은 처음 만났을때 m끼는 없었음. 아니, m 성향이 없다기 보단 그냥 아직 나이도 어리고 그래서 뭔가 성경험도 없고 그냥 그런 취향자체를 모르고 있다는 느낌?

근데 진짜 나같은 변태들은 이해할건데..
내가 s라고 해서, 나한테 딱맞는 m녀를 찾아 만나는것보다.. 그냥 평범한 여자를 차차 공들여 길들이는 쪽이 진짜 9천7백배는 더 흥분되고 좋음..

내가 뭔가 어떤 플레이를 제시했을때
'엑..?' 하면서 당황하는 기색을 보인다던가..
"음.. 알겠어 해볼게" 하면서 두려움반 기대반으로 어우러진 표정으로 내 제안에 응한다던가, 그런 반응 하나하나가 귀엽고 더 흥분됨..

그렇게 노예로 조교한지 1년이 쫌 넘었고, 정말 1년간 서로의 판타지를 엄청 충족시켰고, 음.. 진짜 어린나이 커플 치곤 정말 별짓을 다 해봤음

( 근데 놀라운건 아직도 못해본게 산더미임 )


해본짓들 잠깐 줄줄 생각나는거 적어보자면

넥타이나 스타킹으로 구속하는 소프트 플레이, 야외노출, 배달노출, 클럽가서 다른남자들한테 터치허용하기, 초대남, 쓰리썸, 포썸, 소프트 도그플, 하드한 도그플, 초대남 불러놓고 누드초밥, 노래방 도우미 컨셉, 납치 상황극, 일일 알몸 메이드, 부카케, 등등..?

그래서, 이 첫 썰 풀고 재미도 쏠쏠하고 반응도 좋고 그러면 차례차례 지금까지 해본짓들을 시리즈처럼 풀어볼까함.

긴 프롤로그 읽느라 수고 많았음.

이거 올리고 바로 첫썰 쓰기 시작할겨.

::


P.s 근데 님들은 저 해본짓들중에 무슨 썰을 가장 듣고싶음

  • 손님(a69e4) 2017.09.26 14:54
    글쓴이 딴에는 모해 썰게에 새로운 보따리된기분인데 댓글은 왜 조용하고 쓸쓸하냐 ㅅㅂ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손님(87790) 2017.09.27 01:51
    쩐다 다해줘!!
  • 손님(f5797) 2017.09.27 10:52
    이새끼 무용과네 ? 누구지 ?
  • 손님(b6f94) 2017.09.27 19:35
    이런거좋아
  • 손님(ecee3) 2017.09.30 17:45
    여친을 노예로 표현하는 발상에 추잡해보임
  • 손님(6dd32) 2017.10.17 20:37
    지 소개부터 구라네ㅋㅋㅋ믿고거른다 망상글 그만써라
  • 손님(62449) 2017.10.18 01:32
    기대기대
  • 손님(ae69e) 2018.06.06 01:21
  • 손님(ae69e) 2018.06.06 01:21
    형 썰.팔이에 글 썼던 사람 맞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6 손님 2016.01.22 70953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84221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88354 3
4549 입싼 평민고딩의 고급식당 리얼후기 8 코블리 2017.10.07 7325 -5
4548 야동 모으는게 취미인 남자친구 4 updatefile 중복이면할복함 2017.10.05 7389 -11
4547 중딩때 여자애 가슴 후려친썰 1 코블리 2017.10.01 9453 -9
4546 키 173에 헌병 가서 키작다고 맞은 썰 풀어볼게~ 9 손님(6668c) 2017.09.28 6327 -7
4545 ㄸ치다 누나한테 걸릴뻔 한적 11 손님(586a5) 2017.09.27 9362 -8
4544 카페 알바할 때 쉰김치년 상대한 썰 11 중복탐지견 2017.09.27 7815 12
4543 ㅎ...ㅅㅂ 여친에게 야동들킴 20 손님(e9a8a) 2017.09.26 10756 -4
» 97년생 노예여친 [ 소개 및 프롤로그?.. ] 9 lollipop**** 2017.09.25 16784 -5
4541 5년 여사친 관계 끝낸썰 2 1 손님(7f4a3) 2017.09.25 10583 -5
4540 5년 여사친 관계 끝낸썰 손님(7f4a3) 2017.09.25 13466 -8
4539 살다보면 여자들이 붙는 시기가 있더라 2 3 손님(053fa) 2017.09.25 8684 -7
4538 살다보면 여자들이 붙는 시기가 있더라 9 손님(87a09) 2017.09.24 13456 -2
4537 12살때 동생 생기는 순간 목격한 썰 6 손님(44b7c) 2017.09.24 9245 -3
4536 미국 고딩생활 6 손님(a0309) 2017.09.23 13217 -6
4535 랜챗 썰 9 손님(fec20) 2017.09.22 8088 -3
4534 2년째 짝사랑 썰 14 통신왕김통신 2017.09.18 4692 -3
4533 할매 순대국 서빙 아줌마한테 선물 준 썰 9 file 중복탐지견 2017.09.17 9877 -1
4532 찐따들 수련회 망상썰 읽고 한심스러워서 순수한 수련회썰 쓴다 5 코블리 2017.09.16 6990 -3
4531 100일 휴가나와서 여친한테 기빨린 썰 24 손님(e63b0) 2017.09.16 17618 -6
4530 100% 실화 연예계신인데뷔녀 썰 최종편 42 file 손님(c1ea9) 2017.09.15 14292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9 Next
/ 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