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778 1 댓글 8
Extra Form

이건내가 중3이었을때 일어난썰임

뜬금없지만아래에 머리뼈 깨진 친구 너한테 좀 고맙다고 말하고 싶어

 

 

선 3줄요약

 

1. 중3때 뇌출혈로 의식잃음 과정중 사후세계 겪음

2. 의식을 얻고나서 말문이 막힘

3. 날 구해준 여자애 또래보는 순간 머리 어지러워지고 식은땀나서 고맙다는 말을 못전함

 

 

6월 18? 21? 그날짜 즈음에 일이 터졌음 기억나는걸로는 구급차에 누워있었고 의식이 돌아왔다가 사라졌다가

반복하는 것밖에 기억이 안남 구급차에서 의식이 살짝 돌아왔을때 사람들이 내 주위에 몰려있고 '돌아왔다'

이런말 들리고 다시 의식이 사라짐 

 

다시 눈떴을때는 수술받고 8일만에 눈떴다하더라 내가 의식이 없는동안에 자고있을때 꿈을 꾼것 같았는데

사방이 엄청난 어둠이었음 진짜 시골숲길 밤길보다 어두웠음 글고 어떤길이 있더라고

 그 배경에서 배우들이 무대에서 스포트라이트처럼 뭔가 날 환하게 비추드라   ㄹㅇ신기

무서워서 계속 걷고있었는데 어디서 남자형태를 가진 물체가 내앞에 있더라고 나보고 하는말이 돌아가라 하고

빛이 다시 비추면서 갑자기 기분이 편안해지면서 눈이 떠짐 (이때 사람들이 말하던 사후세계이야기가 가짜가 아니란걸 믿게됨

 

눈뜨자마자 왜 여기있지 생각이 들면서 겪어보지 못한 두통이 머리에 내리더라 간호사누나들한테 진통제 투여해달라고 계속 말했던것 같음 

조금 진정이 되고 주위를 둘러봤는데 머리에 붕대를 하고 주무시고계시는 분들이 많았음 거의 연세 많으셨던걸로 기억함 

간호사분들이 펜에 달려있는 등으로 내눈에 비추고 글로 2+1=?

이렇게 적어서 보여주시길래 손가락으로 답하고나서 다들 돌아가시고 몇분뒤에 부모님이 오시더라 바로 눈물이 흘렸음  

말하려고 했는데 말이 안나오더라 엄마 아빠라고 부르고 싶은데 말이 안나오고....정말 그때 엄청난 불효를 끼쳤다고 생각함

 

교수님이 머리 많이 어지럽고 가끔씩 경기일으킬거라고 하시더라고

그이후 일반병동으로 올라가서 별의별 검사를 다받고 2~3주뒤에 퇴원함 

퇴원하고나서 새롭게 알게 된 사실인데 날 구해준 여자또래가 있었다고 하더라고

 고맙다고 전하려고 부모님이랑 같이 갔는데 그여자애 보자마자

손발이 계속 떨리고 식음땀이 줄줄나고 머리어지러워지더라 생명의 은인인데 ㅋㅋㅋㅋ 

그렇게 고맙다는 말 전하지도 못하고 지금까지 온듯

지금까지도 계속 미안하게 생각하고있음

 그래서 아래게시글 친구한테 고맙다고 전하고싶음

 

 

처음써보는 글이라 필력 안좋은데 읽어준 게이들아 모두들 정말 고마워

그리고 이게시물에 들어와준 게이도 고마워

 

 

 

  • 손님(2a387) 2017.05.20 01:32
    뭐댐에 그런지 말좀
  • 도리토스 2017.05.20 01:36
    뇌지주막파열수술 안에있는 이상한거가 동맥막음 출혈발생
  • 손님(37a09) 2017.05.20 02:15
    응 주작^^
  • 양보띵지 2017.05.20 06:49
    병신
  • 손님(1cb82) 2017.05.20 02:34
    축하해 다행이네. 사후얘기 좀 자세히 묘사 좀 부탁해
  • 도리토스 2017.05.20 07:26
    오래되서 잘기억은 안나는데 말하자면 내가 의식이 없던 지난몇일동안 편안하게 잠잔듯한 기분이었어 그냥 편안하게 한숨잔듯한? 그런기분이었어
    그곳에서 내시점이 1인칭이 아니고 3인칭시점으로 멀리서 나를 지켜보는 것 같았어 그렇게 한참 길을 걸어감
    갑자기 스포트라이트가 비춰지고
    어떤 성인남성같은 사람이 날 계속 쳐다보고 있었던둣 처음부터 그사람 인식하자마자 내가 살려달라고 한듯....
    한참지나서야 돌아가라고 그말하는 순간 스포트라이트가 3인칭 시점이 있는 나랑 내 존재에 강하게 내리쬠 글고 따뜻한게 날감싸는게 느껴지면서 눈이 떠짐 눈뜨자마자 뭐지....하는순간 머리가 ㅈㄴ아파오기 시작함
  • 손님(d4b76) 2017.05.20 07:41
    난 미숙아로 태어나서 뇌출혈 폐출혈 있어서 수혈받았는데 나랑비슷한사람이 여기있네 쨋든 살아있으니 됬지
  • 도리토스 2017.05.20 07:44
    그렇구나... 수고했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33693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1 모해를살 2014.12.10 49546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4 손님 2014.08.06 54114 3
베스트 추석날 친척 다모여 있는데 방에서 똥싼썰 2 new 전라도보안관 2017.05.23 614 2
4356 추석날 친척 다모여 있는데 방에서 똥싼썰 2 new 전라도보안관 2017.05.23 622 2
4355 예전에 여자친구 때문에 죽을뻔 한 썰. 1 7 new 빠꾸없는자동차 2017.05.22 784 0
4354 띠동갑 필리핀(?)여자한테 번호따인썰 6 updatefile 슨딱이 2017.05.22 1133 -2
4353 여친 쓰레기 만든썰 1 updatefile 불쌍한연놈 2017.05.22 1876 0
4352 찐따와 찐따의 사랑 이야기(약스압) 3 손님(6d9c1) 2017.05.21 1348 4
4351 술만 마시면 180도 달라지는 엄마때문에 힘들어 죽는 썰 12 눈꽃 2017.05.21 1589 5
4350 전교회장 선거때 나훈아 빙의한썰 레몬생선 2017.05.21 396 0
4349 캐나다 원어민 교사랑 아다 땐 썰 2 (스압) 10 update 손님(ba060) 2017.05.20 2991 1
4348 캐나다 원어민 교사랑 아다 땐 썰 1 11 update 손님(2b35d) 2017.05.20 3837 2
» 중3때 뇌출혈 수술받은썰 8 도리토스 2017.05.20 778 1
4346 인생썰3 부제_중절수술 9 update 손님(26c47) 2017.05.19 1645 2
4345 야덩땜에 경찰서간썰 7 updatefile 손님. 2017.05.19 1496 0
4344 인생썰2 12 손님(26c47) 2017.05.19 1454 3
4343 인생썰 7 update 손님(26c47) 2017.05.19 1592 1
4342 머리 깨진 친구구해준 썰 6 레몬생선 2017.05.18 1184 2
4341 이등병때 말한마디 잘못해서 ㅈ될뻔한 썰 10 양파머리 2017.05.16 1832 0
4340 중학교때 나 괴롭힌놈 14년만에 복수한썰-2 21 update 양파머리 2017.05.15 2768 16
4339 중학교때 나 괴롭힌놈 14년만에 복수한썰-1 2 양파머리 2017.05.15 2592 2
4338 여자랑 빨리걷기 배틀한 썰 7 모해를살 2017.05.15 1940 3
4337 러시아 여행썰(일기장 형식) 3 update 손님(40914) 2017.05.14 212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8 Next
/ 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