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8973 0 댓글 3
Extra Form

농구를 중학교때부터 해서 선수를 준비했었다

 

고딩때 대회나가서 무릎 연골이 찢어짐

 

그뒤로 선수는 접고 취미로만 해왔다

 

어느때 처럼 존나 신나게 농구를 하고 있었는데

 

이상하게 무릎이 다시 존나 아파오는거야 평소에도 이랬지만 아 그냥 넘어가자 자고 인나면 멀쩡한데 뭐

 

이러면서 넘어갔는데 이게 며칠이 지나도 ㅈㄴ 아픈거야

 

결국 존나 쩔뚝이며 병원갔다 (좀비가 된 기분이었음)

 

가서 원무과에서 정형외과 접수하고 앞에서 기다렸지

 

나 들어오라길래 들어가니 의사가 무릎을 꾹 누름

 

살살 누른거 같은데 진짜 악!! 하면서 소리질렀다

 

엑스레이상으로는 아무 문제가 없으니 MRI 촬영을 했지

 

2시간 기다려서 결과를 봤다 연골이 다시 찢어지기 직전이란다

 

의사: 님 이상태로 농구하시면 무릎갈려요 의족 맞추고 싶음?

 

나: 아뇨 안할게요 이제 뭘 해야하죠?

 

의사: 약 처방해줌 물리치료 받고 약국가서 약받고 집가셈

 

이러고 물리치료 받으러 갔음

 

이 병원은 물리치료 침대가 20개 정도있음

 

항상 꽉 차있지 나도 한 10 분 대기하고 들어감

 

대기하면서 간호사들 스캔햇는데 그날 따라 존나 이쁜 간호사들이 많은거임

 

오오미 개오진다 간호사옷으로 저런핏이 나오는구나

 

하면서 혼자 존나 핰핰 거렸음

 

그러고 첫 물리치료는 열찜질 (팩같은걸로 존나 뜨겁게 지짐)

 

이때까지는 내가 어떤 시련을 겪을지 모르고 빨리 연골 나았음 했다

 

두번째는 뭔 파스를 발라준다는거야 그러고 무슨 빛을 쏘더라

 

파스를 무릎에 발라준다는데 반바지를 입고있어서 그냥 바름

 

그런데 양이 많았는지  바른곳 또 바르더니 허벅지 안쪽으로 손이 들어왔다

 

와 ㅅㅂ 이거 뭐야 야동찍는건가? 이생각을 하면서 존나 내 가운데를 진정시킴

 

속으로 애국가 존나 부름

 

그러고 있다가 이제 전기 치료를 하는 차례인데

 

무릎에 무슨 패드를 붙히고 전기를 쏨

 

이게 7개인가 존나 골고루 붙히더라

 

근데 간호사 엉덩이가 내쪽에 있는거야 '와 씨발 지저스 크라이스트 왜 내게 이런 시련을..'

 

하면서 존나 진정시키려는데 계속 눈이가는거야

 

와 결국 풀발기 하고 바지로 텐트를 침

 

간호사가 봤는지 못봤는지는 모르겠다

 

지금도 무릎때문에 가야하는데 혼자 찔려서 못가고있다

 

병신인증 맞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3489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3162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3 file 유리카 2019.05.23 6676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88263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98602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2081 3
2921 식당에서 밥 공짜로 먹은 썰 15 모해를살 2016.07.02 3632 1
2920 우리 아빠 결혼허락 맡다가 총맞아 숨질뻔한 썰 7 file 손님(4adb8) 2016.07.02 4098 -1
2919 GP에서 크레모아 40발 터진 썰 4 file 손님(ef86c) 2016.07.02 4259 1
2918 GP에서 맞불 작전 한 썰 5 file 손님(129cf) 2016.07.02 3491 1
2917 피부과 여의사 앞에서 꼬추깐 썰 4 손님(012af) 2016.07.02 12873 0
2916 어릴때 여자로 다시 태어나고 싶었던 썰 2 file 손님(4adb8) 2016.07.01 3025 0
» 병원 물리치료하다 발기한 썰 3 쇼옾 2016.06.30 8973 0
2914 대학 선배년한테 치욕적인 말 들었던 썰 12 손님(4adb8) 2016.06.30 6315 1
2913 (두빠이) 오랜만에 쓰는 러시아직원.ssul in uae 13 장유벌 2016.06.29 8183 4
2912 초딩때 같은반 여자애 빽ㅂㅈ본 Ssul 4 file 손님(13082) 2016.06.29 10177 0
2911 절대 하지 말아야 할 여자랑 했습니다. 7 file 모해를살 2016.06.28 18954 0
2910 6월25일 헌팅 썰 (19) 13 썰한바가지 2016.06.28 9205 0
2909 안마를 핑계로 꽁씹한썰 1 손님(9c798) 2016.06.28 17896 0
2908 사귀기 전에 첫아다 먹힌썰 3 손님(a34e0) 2016.06.28 8365 0
2907 알바하다가 변태로 몰린 썰 3 file 중복탐지견 2016.06.27 3264 0
2906 내가 생각해도 나 불쌍함 20 손님(90929) 2016.06.27 3144 0
2905 전 짝사랑하는 여자가 남친에게 범해지는 상상을 하며 딸 칩니다. 6 손님(fce00) 2016.06.26 4745 0
2904 제 와이프가 남에게 범해지는 것에서 흥분을 느낍니다... 11 손님(4adb8) 2016.06.26 14955 -1
2903 방금 겪은 미친년 썰 3 file 모해를살 2016.06.26 5545 0
2902 학교에서 똥참다가 엘리베이터에서 바지에 지린썰 2 대맞고기절 2016.06.25 1963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5 126 127 128 129 130 131 132 133 134 ... 276 Next
/ 2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