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썰 푸는건 첨이라 재미없을거 같은데 그냥 기분 꼬셔서 

대충 글써봐~~

 

음.. 일단 난 스물일곱살이고..여자고...미용실에서 일해.

고2 말때부터 미용실 알바했었는데 하다보니 재밌고 해서 제대로 해볼까 싶어서 미용관련 전문대 졸업하고 계속 일했지 ㅋㅋ

 

미용실 하나에서 좀 오래 일하다보니까 원장이랑 친해졌고 미용실 지점하나 더 낼때 거기로 옮겨서 계속 일하는중.

회사처럼 직급?같은건 따로 없는데 내가 되게 오래 일한편이라 우리 지점 원장,매니저 다음 정도야 

 

근데 얼마 전에 새로 알바 들어왔는데 나랑 동갑인거야 ㅋㅋㅋㅋ 

27인데 왠 미용실 알바를 하지?! 싶었지.

미용실 알바는 이제 시다로 경력 쌓으면서 헤어스타일리스트로 일하고 싶은 사람들이 주로 하는 거거든.

그만큼 빡세기도 하고 보통 빠르면 미성년자들도 하고 늦어도 20~21살에는 시작해야지 늦게 시작하면 서러워 ㅋㅋㅋㅋ

나이고 뭐고 걍 겁나 혼나면서 배워야되거든 

 

아무튼 새로 시다와서 내가 이것저것 알려주고 교육해야되는데 첫날엔 뭐 아는게 없으니까 시키기 애매하고 이야기 많이 했거든. 

근데 얘기하다보니까 나랑 같은 동네에서 초중고 나온거야.

나이도 똑같고 겁나신기하잖아 ㅋㅋㅋ

 

그래서 와! 너 어디학교 나왔어? 누구누구 알아? 하는데 

왠열? 같은 고등학교 출신인거. 근데 고등학교는 1학년까지하고 자퇴하고 검정고시 했다는거. 

 

그래서 잘 모르는구나 하고 또 이런저런 얘기하고 알려줄거 알려주면서 첫날은 헤어졌음.

그러고 나서 고등학교 동창들한테 새로 들어온 시다 한명있는데 얘 누군지 아냐고 물어봤지 ㅋㅋ 궁금하잖아ㅋㅋ

 

근데 와.. 진짜 소름 쫙 돋더라. 애들이랑 얘기해면서 기억이 확났어 ㅋㅋ 걍 진짜 일진 양아치 쓰레기 같은 애였어!!!

 

난 같은 반도 아니었는데도 기억남ㅋㅋ 

 

고1때 수학여행 갔을때 다른 학교 남자애들이랑 놀고 뭐 말도 아니었음. 걍 ㅈㄴ 암적인 존재인게 애들 팬티 뺏어가서 남자애들한테 돈받고 팔고 그랬음 ㄹㅇ 

 

몰라 얼마나 뺏었고 얼마에 팔았는지는 하나도 모르는데 나도 피해자였음. 진짜 개 ㅈ같았던게 알던 사이도 아니고 아예 다른방인데 일찐들끼리 와서 하필 나한테와서 뺏어간 기억이 나는데 그때는 왜그랬는지 몰라도 걍 무섭고 얼어붙어서 시키는대로 했었던거 같음.

 

지금 생각하면 그냥 우스운 일인데 그땐 무서워서 반항도 못하고 쪽팔려서 쌤들이나 누구한테 말도 못하고 걍 나만 알게 조용히 당했어 ㅅㅂ.. 나말고도 당한애 있을거임 찾아보면. 

 

암튼 2박3일 수학여행인데 입고있던거 한장빼고 다 가져가서 한장으로 걍 솔직히 말하게 좀 더러운데 뭐 어캄 걍 3일내내 입음 ㅅㅂ;;

잘때나 숙소에선 걍 노팬티로 다니고 바깥에서만 입고 진짜 개열받아 ㅅㅂ 

 

근데 대학다니고 또 일하면서 바쁘게 사니까 아예 잊고 있었는데 우연인지 뭔지 또 내인생에 들어온거 이년이 ㅋㅋㅋ 애들한테 물어보니까 내가 알던거보다 더한년이더라고. 고등학교 자퇴하고는 아이돌 준비한다고 설치면서 시간 버린거 같은데 아이돌은 아무나 하냐고 ㅋㅋㅋ

진짜 꼬시긴 꼬시다 ~~

 

얘를 어케 해주는게 좋을까. 인자하게 잘 대해줆가 모르는척 하면서? 아니면 걍 ㅈㄴ과롭힐까ㅋㅋ 

27먹고 시다중에서도 막내라 좀 안쓰럽긴함 ㅋㅋ 일도 못해서 맨날 어린애들한테 욕먹교.. 그래도 나한텐 싹싹하게 해서 귀엽긴한데 어쩌지 ㅋㅋ

 

  • 손님(cc9c5) 2020.07.07 19:26
    앞으로 이런 일 저런 일 벌리고 다닐 남자라면 그냥 존대하고 거리두는게 답인데, 너 어차피 미용실 원장 밑에서 일하다가 남자 만나고 결혼할텐데 아무렇게나 해라 이미 괴롭히거 싶어서 신난 것 같네
  • 손님(8807f) 2020.09.09 16:55
    뒤지게 인생을 알려줘야지 참교육 ㄲ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12187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8227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0963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1741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3051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6868 3
5888 나의 20대 이야기 4 2 손님(99854) 2020.08.07 2713 0
5887 빼빼로 만들러 가서 생긴일 2 13 손님(3fa19) 2020.08.06 3198 0
5886 빼빼로 만들러 가서 생긴일 1 15 손님(3fa19) 2020.08.04 3683 0
5885 어느 여름 제주의 게스트 하우스 4 9 손님(b7a6b) 2020.08.04 3570 0
5884 어느 여름 제주의 게스트 하우스 3 손님(b7a6b) 2020.08.04 3084 0
5883 ai 이용 나체 사기에 공감 7 손님(ff994) 2020.08.02 3657 0
5882 알몸 위에 cg 12 손님(01444) 2020.08.02 5336 0
5881 어느 여름 제주의 게스트 하우스 2 4 손님(b7a6b) 2020.07.31 4862 0
5880 호주를 떠나던 그녀 6 손님(cf093) 2020.07.31 3258 0
5879 내가 봤던 야동내용 간단히알려줄게 10 손님(76af2) 2020.07.31 5415 0
5878 어느 여름 제주의 게스트 하우스 14 손님(57f2a) 2020.07.30 6745 0
5877 ㄸㄲ충들 썰 6 손님(cf788) 2020.07.28 5158 0
5876 고1인데 여친이랑 하룻밤 같이 잔 썰 18 손님(3798f) 2020.07.28 6643 0
5875 내인생썰 11 손님(7e21b) 2020.07.27 2555 0
5874 사형수 본썰 12 록키 2020.07.27 3072 0
5873 남사친이랑 섹파였던 썰 36 손님(24d4d) 2020.07.27 14529 0
5872 대형마트 알바썰 3 14 손님(d8daf) 2020.07.27 4020 0
5871 입사면접날 바지에 똥싼썰 4 손님(b206e) 2020.07.23 2247 0
5870 나의 20대 이야기 3 4 손님(99854) 2020.07.23 3563 0
5869 대형마트 알바썰 2 5 손님(d8daf) 2020.07.23 415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01 Next
/ 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