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0 13:08

나의 섹스라이프- 1

조회 수 4605 0 댓글 5
Extra Form

 

처음 글쓰는거라 필력딸려도 이해해주라

물론 모두 사실인데 거짓말같은면 안믿어도상관없어 

내가 따먹었던 애들 이야기를 풀어볼게

 

일단 나는 여초회사에 다니고 있어. 여자 8 남자2 정도?

항상 여자친구는 있었는데 자주 질려하고 새로운걸 좋아해서다른 여자에항상 눈이 갔었어. 바람기가 많이 있는 타입이지.

 

그래서그런지 장거리 연애가좋았어 맘 놓고 새로운 여자를만날수 있었으니까

지방에 살고있었는데 여자친구는 서울에 살고 한달에 한번 많이보면 두번정도봤다. 

그래서 항상 여자친구없는척하면서 여자를 만났던거같아.

그중에 한명한명 이야기를 할거야 

 

 

그때 여자 나이가 25였고 상당히 일에 열정적이었어.

나랑같은 직종의 여자였었지 

처음 걔를 봤을때 몸매가 너무좋았어 

스커트를입고있었는데 엉덩이라인이 이뻤거든

걔를볼때마다 뒤에서 한번 박아보면 좋겠다 싶었어

(뒤 치기는 내가 좋아하는 자세야)

그때 걔도남친이있엇는데 그땐 그냥저냥 지내고있었어

 

그런데 걔가일하는데 약간 문제가 발생한걸 내가 해결하는 상황이 생겼어 그래서 그때부터 가까워졌지

회식하면 항상 내옆에 앉더라고

그리고 느낌이왔지 얘가날맘에두고있다고

어느날부터 사적인연락도자주하고 둘이 술도먹었어

그리고 한번따먹고싶었던 나는 야한농담을 던지면서 걔를 떠봤어 

 

근데 잘받아주더라고? 

그리고 걔의 결정적인 한마디에 난 정신을 못차렸어

 

'나 핑크야'

이한마디에 나의 욕구폭주와 걔의 수락이란걸 알았지

그리고 바로모텔데리고갔어 

둘이씻고 바로 키스힌면서 팬티에 손을넣었어. 근데 막 젖어있진 않더라고 그래서 가슴을 만질려고했는데 가슴은 절대못만지게 하더라고  별생각없이

보지만 계속빨았어 신음소리가 커지더라고 그리고 털도많이 없고 진짜 안이 핑크색인거야

그래서 자지가 터질것 같은거야 

발정난 개처럼 핑크색보지에 넣을려고했는데 오늘은 안된다는거  속으로 엄청짜증났지 가슴도못만지고 넣지도못하니까 

 

여긴왜온거야 생각이들더라

걔말이 사귀는사이가아니면 안한다는거야  그래서 빨아달라고했 어. 일단 . 싸야하니까

근데 오랄을 하는데 와 혀돌림 장난아니더라고 그러면서 나도 걔보지를막 비볐어 

69자세로 실껏 빨았지 손가락 으로 계속 쑤시고

 

결국 못넣고 쌀려고 했는데 입에 싸라고 하는거야 

그래서 바로 입에 쌌는데 

와 난 그느낌을 잊을수가없을거같애 입에싸고 빨아주는데 레알 미치는줄알았어  

 

한번싸고 왜가슴은 못만지게하냐고물어봤어

심지어 보지도못함 ㅜㅜ

 걔가하는말이 원래작았는데 가슴수술을했대 그래서 내가싫어할까봐 그랬다는거야 그래서 입존나털면서 괜찮다고했지

 

가슴을 들어내는데 진짜이쁘게잘됬더라 무엇보다 젖꼭지가 핑크색인게 존나 꼴리고 빨고싶더라 그래서한참을빨았어

 

일하면서 쓰니까 힘드네 

반응봐서 넣는거랑 섹스 한거 올릴게 

 

 

 

  • 바람되어 2019.06.20 13:26
    글을 재미있게 쓸라면

    사적인 얘기는 상사 누구누구 뒷다마를 깠다던지 누구랑 누구랑 사귄다던지

    야한얘기는 어떤 분위기에서 어떤말을 구체적으로 했는지

    핑보라했을 당시 네 감정은 어떠했고 어떤 액션을 취하고 어떤 과정으로 모텔에 갔는지 등

    상상력을 자극하는 내용을 넣어야 읽는 재미가 있지 지금 니 글은
    예쁜여자랑 모텔 감.
    손장난만 침.
    끝.
    내가 욕 안 하고 이렇게 정성스럽게 댓글 달아줬는데 또 이딴식으로 글 쓸꺼면 끄지라
  • Denkyung 2019.06.20 16:38
    지도 읽기한 하면서 꼬장은 존나 부리네 같잖게
  • 바람되어 2019.06.20 19:48
    니도 읽기만하면서 나한테 왜 이렇게 꼬장 부리지?
    니 정보에 얼굴은 왜 올렸냐? 같잖게
  • 슈퍼핫핑크 2019.06.20 13:33
    이새끼들 국민학교때 상상화 그리듯 너도낟 상상썰 풀어내는 모습이 참 보기 좋다. 다들 정진해라
  • 손님(d39d5) 2019.06.21 04:42
    커뮤니티에서 컨텐츠는 안만들고 소비만 하면서 지적하고 평가질하는년들 어떻게하지 저거 ㅌㅋㅋㅋ 재미만 있구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11524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7917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0698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1494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2707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6472 3
5375 나이트에서 원나잇 했던 썰 22 손님(66222) 2019.08.28 12009 0
5374 엄마 재혼하실거 같냐 19 손님(07d9a) 2019.08.27 4238 0
5373 엘베 문잡아주고 가볍게 눈호강했다 9 손님(7b7f3) 2019.08.27 9528 0
5372 엄마 타투.. 8 손님(feb50) 2019.08.27 5635 0
5371 CC 였던 전 여친과의 썰 - 외전(?) 7 손님(66222) 2019.08.27 4797 0
5370 막내 이모와의 썰... 5 손님(cd142) 2019.08.26 11555 0
5369 CC 였던 전 여친과의 썰 18 손님(66222) 2019.08.26 8083 0
5368 타이마사지 첨받아본날 가게4군데 가본썰 1편 5 손님(ce464) 2019.08.26 7431 0
5367 ㅎㅌㅊㅇㅅ 2 8 손님(63c0e) 2019.08.25 3731 0
5366 <스캇> 중학교때 처음으로 여자애똥냄새 맡아본썰 3 손님(18c9d) 2019.08.25 4293 0
5365 타이마사지 경험담 7 손님(0ec21) 2019.08.24 8877 0
5364 NO.2 첫 키스, 첫 스킨십, 첫 섹스 7 손님(ae872) 2019.08.24 5536 0
5363 하타치 인생+집구석 13 손님(63c0e) 2019.08.24 3073 0
5362 친구엄마랑 19금 영화본썰 3 손님(dd490) 2019.08.23 11208 0
5361 6년째 복수중이다 - 2 9 손님(862c8) 2019.08.23 3685 0
5360 여자친구 엄마랑 ㅅㅅ한 썰(결말) 26 손님(41774) 2019.08.21 20987 0
5359 첫사랑썰,, 글솜씨가 없어요. 3 손님(69252) 2019.08.21 1578 0
5358 여자친구 엄마랑 ㅅㅅ한 썰 20 손님(d20aa) 2019.08.21 20653 0
5357 여자친구랑 헤어졌다가 재 연애해본 썰 13 손님(419ba) 2019.08.21 4373 0
5356 전여친이랑 사랑니 뽑았던 ssul 5 손님(d5d49) 2019.08.21 2272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298 Next
/ 2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