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9384 0 댓글 25
Extra Form

밑에 ㅇㅍ얘기 썼던 사람이다.

 

제목대로 여성이 ㅇㄷ처럼 사정하는게 가능한가가 무척 궁금한 사람들이 있을것이다. 가령 본인의 손가락 스킬이 좋아 어떤 여성이든 싸게 만든다는 친구의 귀여운 허풍부터 500명의 여성과 자 봤지만 싸는걸 본적 없다는 시오후키 비신론자까지 다양하게 겪어봤을텐데, 결론부터 말하면 실존한다. 왜냐? 내가 경험해봤으니까. 살면서 세 번 봤다. 그 중 한 명은 정말 강하게 내뿜는 수준이었으며, 아직도 뇌리에 생생하게 남아있다.

 

당연히 여친중엔 아니었고, '아영'이라는 예명을 썼던 분당 서현에 지금은 문닫은 러브샷(+4덕선이로 유명했던 거기)이라는업소에 2017년 경에 출근했던 ㅇㅍ녀였다. 키는 164정도에 b컵 정도, 예쁘다기보단 귀염상인데 쌔보이는 교포화장을 했던 친구였다. 이 친구는 처음 봤을때부터 붙임성이 달랐다. 들어가자마자 나한테 별명을 붙여주며 푼수끼를 보였고, 10분 정도 후엔 아예 내 허벅지에 올라와서 대화를 나눌 정도였다. 동반샤워때까지만해도 그냥 평범한 애라고 생각했었는데... 본게임 시작하고 5분정도 밑을 애무해주니 애 얼굴이 시뻘겋게 변하며 본인 입을 팔로 막기 시작했다. 뭔가 심상치않아 손가락 볼 부분으로 클ㄹ윗쪽 살과 클ㄹ 경계에 집중적으로 주기적 압박을 가하니 아랫배가 미친듯 부풀어올랐고, 잠시 후 투명한 물줄기를 쭉 뿜었다. 난 살면서 첨 본 시오후키에 놀람 반 흥분 반 섞여서 정말 애 몸 속 수분을 다 빼는 수준으로 시오후키를 시켰었다. 싸면 쌀수록 몸을 거칠게 비틀며 신임이 아니라 거의 괴성을 내는데, 인간의 가장 태초적인 본성을 보는듯했다. 파트너의 정돈된 모습만 보다가 그런 본능적인 모습을 보니 풀발기가 풀리질 않더라... ㅇㄷ에서 봤을땐 시오후키 분비물이 미끌거리거나 끈끈하고 냄새날줄 알았는데, 오히려 전혀 미끄럼이 없었고 냄새도 없었다. 시오후키 경험자들 중에 안 그런데? 라고 하는 사람들이 있을거다. 뭐 개개인별로 케바케인 부분일 수 있으니 부정하지 않겠다.

 

그 날 이후로 얘만 15타임은 족히 봤었던 것 같다. 나중엔 샤워고 뭐고 들어가자마자 선채로 클ㄹ 자극해 싸게만들었고, 운 좋아서 얘 ㅅㄹ터진날은 ㄴㅋ으로도 박아대며 싸게 만들었다.  얘도 나와의 시간을 통해 몸이 학습됐는지 점점 뿜기까지의 시간이 단축되었고, 삽입시 여상위로 알아서 본인이 가장 자극되는 곳을 내 물건 끝부분에 자극해서 내 아랫도리 위에 따뜻한 물을 뿜었다. ㅇㄷ보다보면 알겠지만 자극적인거 한번 보면 다른게 성에 안 차지않은가? 내가 그랬다. ㅇㄷ이고 다른 ㅇㅍ녀고 얘가 아니면 안 됐고, 하루종일 어떻게 더 자극적으로 싸게 해볼까만 고민했다. 출근 후 첫 타임이 가장 애 상태가 쌩쌩했기때문에 늘 첫타임에만 갔던 것 같다. 주간에 주로 출근하던 애여서 밖이 매우 밝을때 항상 봤었는데, 창문 활짝 열고 밝은 방에서 음란의 끝을 달리니 더욱 꼴릿했던 것 같다. 그러던 2017년 7월부턴가? 그 친구가 보이지 않았다. ㅇㅍ녀들하고 절대로 카톡교환은 안 했었기때문에 다른 업소로 옮겼는지, 아예 청산했는지는 알 길이 없었다.

 

그 애를 결국 뒤로한채 여러 ㅇㅍ를 방황하며 잘 느끼는 활어과 애들은 다 봤던 것 같다. 어차피 남자 스킬의 비중은 극히 일부고, 태생이 잘 느껴야 가능하다는 지론에서였다. ㅇㅍ다녀본 사람들은 알겠지만, 잘 느끼는 애들의 경우 한번 크게 느끼면 엄청 힘드니까 극도로 느끼면 그만하고 삽입하라고 한다. 그러니 좀 더 하면 뿜을 것 같던 애들조차 성공해보지 못 하고 돌아서기 일수였다.

 

두번째로 경험한 친구는 임팩트도 적었고, 무엇보다 한번밖에 못 봐서 기억 안 난다. 세번째 친구는 정자동의 아이오아이에 출근하는 애였고, 아마 지금도 출근중인 애일거다. 프필상 키가 154밖에 안 되고 빈유니까 누군지 말 안 해도 알아서들 찾을거라 믿는다. 유두 자극해줄때부터 반응이 심상치 않아 클ㄹ 자극을 좀 오래 해봤다. 아랫배가 부풀어오르는데 뭔가 한 방이 필요해 보여 핑거링으로 ㅂㅈ 윗쪽을 자극해주며 아랫배를 지긋하게 눌러주니 뿜었다. 아영이가 살수차였다면, 얘는 샤워기정도? 스케일은 달랐으나 날 흥분시키기에 충분했다. 그 후 한번 더 봤지만 크게 스케일이 달라지진 않아 더 보지 않았고, 그 방문 이후로 지금까지 ㅇㅍ 자체를 가지 않고있다. 아마 그때 깨달았던 것 같다. 내가 결국엔 아영이의 자극을 다시 느껴보고 싶지만 그런애는 거의 존재하지도 않고, 내가 만날 확률이 낮다는것. 설사 비슷한 수준의 치녀를 만난다하여도 과거 기억속 버프를 받아 한층 더 양념된 기억을 이길 순 없다는것.

 

개개인별로 시오후키를 봤을때 받는 자극은 많이 다를 것이다. 나는 사정타임만 앞당겨서 싫어하는 삐제이를 가장 좋아하는 사람도 있을테고, 기이한 포지션으로 관계하는데서 강한 자극을 받는 사람도 있을것이다. 하지만 하나 확실한건, ㅇㄷ도 시오후키 장르가 흔하며 모자이크등을 통해 굳이 페이크 시오후키물도 양산해내는 것으로 봐선 나 말고도 많은 남자들이 시오후키에서 강한 자극을 느끼는 것 같다. 한번 시켜보겠다고 여친, 와이프 ㅂㅈ 쑤시다 싸대기 맞지 말고, 안 되면 안 되는대로 다른 방법으로 서로서로 잘 느낄 수 있는 윈윈 성관계를 맺도록 하자. 난 지금 여친 밑에 혀도 못 대게 하지만, 만족스런 관계를 맺고있다. 다들 즐딸하고, 건강스섹해라.

  • 손님(33100) 2019.07.23 23:45
    당연 있지, 못해본사람은 말을 하지 맙시다ㅋㅋ
    스킬보단 사람차이가 큰듯
  • 손님(f0595) 2019.07.24 05:11
    당연히 있음. 나도 경험해봤고 현재도 경험하는중이니까.
    손으로 하다보면 안쪽에서 수압?비스무리하게 느껴짐 그떄 스퍼트올려 빨리치면 뿜음.
  • 손님(c71f4) 2019.07.24 08:10
    싸고 싶다고 빼달라고 하는데.
  • 손님(a23ba) 2019.07.24 10:17
    이게 한번 맛 보면 ㅋㅋㅋㅋ
  • 손님(17515) 2019.07.24 15:39
    그거 오줌인 건 알고 있지?

    드럽게 오줌 싸게 하는 걸 좋아하냐.
  • 손님(cd49e) 2019.07.24 15:50
    싸고나서 오줌 찌린내가 안 나는데 뭐.... 영상보고 상상만 해본티 내지마라 아다야
  • 손님(262b3) 2019.07.25 17:43
    시오후키가 일본말인데 시오 오줌 후키 뿜기
    야 임마 무식이야
  • 손님(fa7a5) 2019.07.24 21:25
    ㅋㅋ 섹스는해봤냐... 사먹는거말고
  • 손님(39ff5) 2019.07.25 15:09
    등신들이 진짜 오줌이라니깐
  • 손님(4d76b) 2019.08.01 18:30
    진짜 오줌인데
  • 손님(37c6e) 2019.07.24 15:55
    어린이들은 없다고 생각해 그냥, 스킬이 어설프면 여자 몸에 상처만 내는거고 스킬 좋아서 그 여자가 처음 시후 햇다면 평생 니 몸종 되는거지
  • 손님(3b905) 2019.07.24 20:09
    나도 어플에서 만난 걸레년 질질 싸는거 봤지
    그년이 자기입으로 분수된다고 해달라던데
  • 손님(10ce9) 2019.07.24 21:29
    ㅋㅋㅋㅋㅋㅋㅋ동네친구네

    난 정자동 살아서 아이오아이랑 소냐시대밖에 몰랐는데

    서현 그친구 부럽다 ㅠㅠ


    아이오아이 예명좀 말해줄수있어?!
    거긴 프로필은 무지많은데 출근이 랜덤이라서 기달려야겠지?!
  • 손님(d324f) 2019.07.24 23:36
    요즘 사이트 안 들어가서 기억이 잘 안 나네요. 일단 키 154에 쁠3이니까 거의 무조건 찾을 수 있을거에요 출근중이라면. 참고로 그 친구 많이 빈유니까 다른건 큰 기대마세요. 마인드는 좋아요 ㅋㅋㅋ
  • 촵촵 2019.07.24 21:41
    분당 지명이 간만에 반갑네요. ^^ 공감 인정
  • 손님(d324f) 2019.07.24 23:39
    분당 많이 죽었어요... 재작년 초까지만해도 진짜 +2 +3만 봐도 와꾸 마인드 ㅆㅅㅌ였는데 지금은 그 정도면 돈 아깝고 내상이 태반입니다. 업계 nf 라는 프로필도 90퍼 구라고 완전 마인드 결여된 전문창녀급이 주간까지 잠식해있어요
  • r3726 2019.07.24 23:30
    나 여잔데 진짜 한번 싸면 그후로는 계속 싸게되더라.. 성생활 200퍼ㅛ센트 만족 ...
  • 바람되어 2019.07.25 01:18
    나도 분수까지는 아니더라도 싸는여자 경험있다
    섹파였던애인데 똥배 약간 있는거 빼고는 늘씬했지
    성감대가 가슴이랑 클리라 다루기도 쉬웠고

    가슴 빨면 물나오고 가슴 애무하면서
    손에 그 물 묻혀 콩알 살살 돌려 주면 신음 흘리고
    클리를 입술에 침 발라서 부드럽게 자극하다가
    혀끝으로 다음은 혓바닥으로 점점 강도 높이면서
    혓바닥으로 ㅂㅈ전체 쓸듯이 핥고 한손은 클리에
    또 한손은 가슴자극 꾸준히 주면 허리가 들썩들썩 하는데
    이때 클리만 손으로 빠르게 왔다갔다 거리면 싸는
    정직한 몸을 가진 애였음
    이때 정복감 보다는 해냈다는 성취감이 크...지림

    쌀때는 오줌이나 분수같이 콸콸콸은 아니었고
    남자들 오줌누고 털잖아?
    꼭 그것처럼 물방울이 뿅뿅뿅 계속 나옴
    얘는 허리에 모터 달린것마냥 막 털털털거리고
    ㅂㅈ에선 허리반동 박자맞춰 물방울 뿜어내고
    침대시트 다 젖고
    표정은 아헤가오?맞나? 그런표정 나오는데
    아 그립다
  • 손님(55912) 2019.07.25 17:45
    시오후키는 걍 힘풀려가 오줌 내뿜는 거야
    힘이 풀려서 오줌을 갈길정도로, 그만큼 기모찌하면 오줌을 싸는 거지
    시오는 오줌이고 후키는 뿜다 그런 뜻이다
    오줌 냄새 안났다는 건 그냥 물 많이 마셔서 암모니아가 많이 희석돼서 그래
  • 손님(f650f) 2019.07.25 20:54
    시오는 오줌? 네이버 일본어 사전에 조수;밀물;썰물;바닷물 이라고 나오는데 확실해? 그리고 물 많이 마심 오줌 냄새가 안 난다는건 어느나라 이론이냐? 나 하루에 물 2리터씩 마시는데 오줌 눌때마다 냄새가 나는데 어디서 궤변을 당당하게 펼치냐 ㅋㅋㅋㅋㅋ 어디서 아다가 온라인 잡지식 끌어다가 쌘척하네
  • 손님(4d542) 2019.07.26 14:33
    바닷물 분사네 시오 소금 후키 뿜끼 이건 내가 잘못알고 있던 거 맞다 ㅇㅈ 근데 그래도 시오후키는 그냥 오줌 뿜는 거야 ㅂㅅ아 그럼 상식적으로 생각해서 어디서 그렇게 물줄기가 좔좔 흘러나오냐?
  • 손님(d324f) 2019.07.26 20:59
    아니 잘못된 말했다고 인정까지 하고 왜 나보고 ㅂㅅ이래 ㅋㅋㅋㅋ 그래그래 오줌해라. 그런데 오줌에서 냄새도 안 나고 무엇보다 개꼴려서 난 계속 즐기련다. 그런데 너 오줌 나오는 ㅂㅈ를 물고빨고 그러는거 아니지? 오줌 뿜는거 보는건 더럽고, 니 입으로 빠는건 깨끗한거 아니지??
  • 손님(f4abf) 2019.07.26 00:29
    지금까지 여자 4명이랑사귀면서 1명빼고는 다성공했는데? 기술만있으면 여자가 오줌싸는거 쪽팔려서 자기도모르게 힘주는거아니면 왠만하면 다뿜는거아님? 이걸이렇게 장황하게 설명한다고?
  • 손님(9b47b) 2019.07.28 11:16
    시오후키 오줌 아니라고하는 애들은 진심으로 하는말인가;;
    진짜 자폐아가 아니면 오줌이란걸 알텐데...;;
  • 손님(963da) 2019.10.31 11:25
    내 파트너는 아줌마인데... mt 갈때마다 그곳 두번째 못간다 왜냐면 침대 이불 다젖어 버린다 거짓말 안보태고 큰바가지로 세개정도 부어놓은것처럼 침대위의 모든것이 젖어 버릴정도다 그래서 미안해서도 못간다 ㅂ ㅃ 중에도 솟구치지만 떡칠때 뿜으면 부딪칠때마다 물보라가 서로의 온몸에 비산되는 환상을 맛보아 봤는가?? 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9790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7135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4 file 유리카 2019.05.23 10051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90725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101793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5463 3
5364 여자친구 엄마랑 ㅅㅅ한 썰(결말) 25 손님(41774) 2019.08.21 19833 0
5363 첫사랑썰,, 글솜씨가 없어요. 3 손님(69252) 2019.08.21 1551 0
5362 여자친구 엄마랑 ㅅㅅ한 썰 20 손님(d20aa) 2019.08.21 18972 0
5361 여자친구랑 헤어졌다가 재 연애해본 썰 13 손님(419ba) 2019.08.21 4297 0
5360 전여친이랑 사랑니 뽑았던 ssul 5 손님(d5d49) 2019.08.21 2227 0
5359 복학후 친해진 어떤 누나랑 한썰 24 손님(0e452) 2019.08.21 10381 0
5358 내 생일에 여친한테 딱 하루 노예 되어 달라한 이야기. 2 손님(b7b7f) 2019.08.21 6957 0
5357 중고나라에 성인용품 올리다 벌금낸 친구이야기 외 기타등등 3 손님(0e452) 2019.08.20 2671 0
5356 기억그늘6(어느 노파의 고백2) 2 손님(c9adf) 2019.08.19 2230 0
5355 6년째 복수중이다 - 1 11 손님(42ca9) 2019.08.19 3898 0
5354 차버릴땐 몰랐는데 지금은 후회되는 여자 8 시월이 2019.08.19 6408 0
5353 엠티 애무썰3 7 손님(e000f) 2019.08.18 5860 0
5352 엠티 애무썰2 손님(e000f) 2019.08.18 4786 0
5351 엠티 애무썰 3 손님(e000f) 2019.08.18 9168 0
5350 인생 썰 6 손님(0ef62) 2019.08.18 3040 0
5349 회사 상사랑 한썰 17 손님(c6d7a) 2019.08.17 12030 0
5348 안마방에서 중학교 여동창 만날썰 2 6 손님(41774) 2019.08.17 8695 0
5347 안마방에서 중학교 여동창 만난썰 6 손님(41774) 2019.08.17 10988 0
5346 전여친의 충격적인 모습 15 손님(c0212) 2019.08.17 10950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294 Next
/ 2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