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4 12:15

오늘 일어난 일

조회 수 3020 1 댓글 10
Extra Form

나는 올해 22살 내년에 23살이 되는 구닌이다

 

오늘로 하여금 전역까지 19일 정도 남은 시점에서 휴가도 없어서 주말에 외출이나 나갈생각에 들떠서 총기상하기 전에 벌떡 일어나서 준비하고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방송으로 나를 부르길래 내려가봤는데 당직사관이 조부님이 돌아가셨다고 빨리 청원 나갈 준비를 하라는 거야 공중전화가서 아버지한테 전화 해보니까 고창에서 올라오고 있다고 빨리 대전으로 오라고 하시더라.

 

환복하고 밖에서 담배하나 피고있는데 눈이오더라 올해 첫 눈이었다 눈 오는날 할아버지랑 추억거리가 많아서 눈물이 핑 돌더라 길게 휴가나가면 요양원에계셔서 한번씩 꼭 찾아뵀었는데 군인이라 자주 못 찾아가서 죄송하고 너무 아쉽더라.

 

지금 ktx타고 서울에서 대전으로 가고있는데 머리속이 난잡하다. 너네도 살아있을때 잘 해라 자주 좀 찾아가고 연락도 자주하고. 암튼 두서없이 쓴글이지만 마음이 허해서 써 봤다 읽아줘서 고맙다.

 

  • 손님(e6bef) 2018.11.24 12:38
    자연스러운일이다. 자책하지말고 화이팅
  • 손님(e3477) 2018.11.24 14:22
    나도 군대에 있을때 할머니ㅡ돌아가셨었는데...힘내고 그래도 병 때문에 고생하신게 아니라 늙어서 돌아가신거라면 그나마 위안이 좀 되지 않을까. 암튼 뭐 너무 슬퍼만 하지말고
  • 손님(ead20) 2018.11.24 18:51
    힘내라. 힘내라. 힘내라.
  • 손님(87144) 2018.11.24 22:2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살아생전에 효도해라. 자주 찾아뵙는게 최고다.
  • 폭스 2018.11.25 00:14
    힘내라힘내라
  • 손님(7030d) 2018.11.25 01:47
    기운내시길 바랍니다
  • 손님(d3a75) 2018.11.25 08:43
    힘내라 할아버지 에게떳떳한 손자가되거라
    화이팅
  • 손님(9db2c) 2018.11.26 23:10
    원래 돌아가시면 내가 잘했던건 생각안나고 못해드린것만 생각난다.넌 자랑스런 손자였을거야.힘내
  • 손님(53d5f) 2018.11.27 10:12
    나도 군대 훈련중 할머니 돌아가셨는데
    훈련중이라 연락도 안해줘서 할머니 니야기만 나오면 지금또 찡하다
  • 손님(c7585) 2018.12.06 13:22
    힘내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건전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저해하는 일련의 행위들을 엄격히 금지합니다. 2 file 유리카 2019.08.17 4793 0
공지 이메일이나 연락처 등의 교환/요구/수집은 금지되어있습니다. 6 file 유리카 2019.08.04 4144 0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3 file 유리카 2019.05.23 7624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8 손님 2016.01.22 88503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5 모해를살 2014.12.10 98955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102408 3
5227 야외에서 자위하다 걸린 썰! 15 gkdmsasa 2019.06.27 7018 1
5226 제자와 바람난 썰 16 손님(3242a) 2019.06.26 7483 0
5225 내 친구의 성생활 -5 17 손님(2ccce) 2019.06.26 4157 0
5224 동네 이쁜애랑 잔썰2 7 손님(0ce13) 2019.06.25 7170 0
5223 예비군 연락망 점검와서 푸는 썰 14 file 손님(a443f) 2019.06.25 3617 1
5222 로그인된 기념으로 자위법(?) 풀고갈게! 30 zcbmasa 2019.06.25 7806 1
5221 재작년 우리과 미친년썰 8 손님(21560) 2019.06.25 7286 1
5220 그늘기억4 3 손님(93f68) 2019.06.25 1696 0
5219 동네 이쁜애랑 잔썰1 10 손님(4a8dc) 2019.06.24 6991 0
5218 섹스 팁+여자들의 비밀(?) 34 손님(dfc41) 2019.06.24 13856 0
5217 택배 상하차 했던 SSUL 4 손님(d5d49) 2019.06.24 2789 0
5216 또 썰푼다!!2 27 손님(dfc41) 2019.06.24 3794 0
5215 또 썰푼다!! 11 손님(dfc41) 2019.06.24 4902 0
5214 밑에 친구랑 술마시고 한 얘기 쓴 사람인데 자위썰 풀어줄게 ㅎㅎ 32 손님(92441) 2019.06.24 5346 0
5213 추억의 '분노의 질주' 4 손님(d7221) 2019.06.23 1643 0
5212 눈팅만 하다 써보는 친구랑 술마시고 했던 이야기 2 26 손님(dfc41) 2019.06.23 5139 0
5211 눈팅만 하다 써보는 친구랑 술마시다 했던 이야기(스압심해ㅐ) 손님(dfc41) 2019.06.23 5281 0
5210 어제 따먹은년 썰푼다. 12 file 손님(02ade) 2019.06.23 10941 0
5209 인생 씹창난 시발점 계기 12 손님(d2bfe) 2019.06.22 4004 0
5208 내 친구의 성생활 -4 6 손님(2ccce) 2019.06.22 3882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77 Next
/ 2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