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596 1 댓글 5
Extra Form

중학교때도 난 롤창이었을 시절이 있었어그따 막 소환사의 협곡 

디자인 바꼈나 그랬음. 그때 어울렸던 롤창 네명이 있는데 

네명다 얼굴이 존나 못생김. 한명은 토끼닮아서 별명 바니걸이었음. 

그날도 롤을 하려고 학교 마치고 다같이 피방으로 가는데 

어쩌다 대화가 글로 흘러갔는지 모르겠는데 

한명이 자기 엄마는 이혼해서 없다는 얘기를 함. 

근데 바니걸이 “어?나도 엄마 없는데” 

그리고 옆에있던 두새끼도 “어? 난 아빠”

”나도 엄마 없는데” 이랬음. 근데 그중 한명이 나를 쳐다봄. 

내가 대답해야하는 분위기 였는데 나는 부모님 두분 다 계셔서 

할말이 없음. 뭔가 나는 있다 그러면 애들이 상처받을거 같았음. 

그래서 트롤 네마리 데리고 롤을 하는데 맨처음에 엄마 없다 한 애가 

내 옆자리였는데 나보고 “성현아 넌 엄마 있어?” 

“어...난 있어...” 했더니 순간 살짝 분위기가 정적이 됨. 

 

그때부터 그새기가 나한테 뭔가 열등감을 가졌던 거 같음. 

지금생각해보면 불쌍한데

넷다 트런들,전투토끼라이즈,우르곳,신지드 닮아서

당시 남녀분반이었고

여자랑은 아직까지도 어떠한 시그널 없이 지내는 아싸들임. 

근데 중학교때 제과제빵 동아리였는데 같은동아리 여자애가

빼빼로데이 때 나한테 빼빼로 주러 우리반에 옴.

그모습 본 네명의 친구들이 

뭔가 씁쓸한 표정을 지었음. 

 

뭔가 우월감같은걸 살짝 느꼈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걔네 넷다 존나 불쌍함 ㅠㅠ 

 

역시 조선에서는 외모 없으면 저절로 ㅎㅌㅊ인생 되는듯 ㅠㅠ 

힘내라 못생긴형아들아

 

  • 손님(d1f41) 2018.05.30 15:14
    ㅋㅋㅋㅋㅋㅅㄱㅋㅋㅋ
  • 손님(c0a7f) 2018.05.31 09:16
    빼빼로받았다고 지가 잘생긴줄 아나봄ㅋㅋㅋ
    ㅆㅎㅌㅊ친구들앞에서 ㅎㅌㅊ여자한테 빼빼로받고 여기에 자랑글올리냨ㅋㅋ얼굴이 궁금하다 ㅋㅋㅋ 보나마나 지정도면 평균이상은 되는줄아는 한심한 새끼일듯ㅎ^^
  • 천성현 2018.05.31 11:11
    정말 미안한데 그거때문에 ㅅㅌㅊ라 생각하는거 아니고 자뻑이 아니라 원래 ㅅㅌㅊ소리 많이 들어. 그거 때문에 잘났단게 아니고 ㅆㅎㅌㅊ 친구들이 불쌍하단게 글에서 말하고 싶은 거다
  • 손님(c0a7f) 2018.05.31 13:09
    내가 말이 심했나보군.
    얼굴 좀 반반하고 키만되면 여자 물론 만나지ㅇㅇ
    ㅅㅌㅊ를 만나냐 그냥 ㅍㅌㅊ를 만나냐겠지만
    근데 그렇다고 너가 그렇게 동정하는건 좀 그렇다고 본다
    동정한다고 도움되는것도 아니고 어차피 못만날놈은 못만나니까
  • 손님(94ede) 2018.08.01 21:58
    열등감에 찌든 학교에 존재감 없는 애들 특
    키보드만 잡으면 말많아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썰 본문이 아닌 글은 잡담게시판//문의사항은 건의게시판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이용해주세요 3 updatefile 유리카 2019.05.23 246 0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6630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6985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8 손님 2014.08.06 99987 3
4872 나의 노가다 23 7 손님(23c7c) 2018.11.28 1789 1
4871 나의 노가다 22 5 손님(23c7c) 2018.11.27 1792 1
4870 군대전역하고 만난 20살여자애썰 2 5 리얼리스트 2018.11.26 3905 1
4869 군대전역하고 만난 20살여자애썰 3 리얼리스트 2018.11.26 4446 1
4868 나의 노가다 21 4 손님(469a4) 2018.11.26 1698 1
4867 [스레딕] whatever they say, i love you 2 혼밥이먼저다 2018.11.25 1813 1
4866 중1때 여사친이랑 ㅅㅅ썰 11 손님(94461) 2018.11.25 13244 1
4865 학교 썰(1) 53 지은 2018.11.25 8268 2
4864 나의 노가다 20 8 손님(23c7c) 2018.11.24 2274 1
4863 오늘 일어난 일 10 손님(44055) 2018.11.24 2867 1
4862 나의 노가다 19 4 손님(23c7c) 2018.11.23 2068 1
4861 나의 노가다 18 5 손님(6b4e2) 2018.11.22 2167 1
4860 나의 노가다 17 9 손님(8762b) 2018.11.22 2001 1
4859 나의 노가다 16 7 손님(8762b) 2018.11.21 2302 1
4858 지금은 상상도 못하는 시골 병원썰. 5 손님(f1f08) 2018.11.21 10588 1
4857 나의 노가다 15 21 손님(8762b) 2018.11.21 1971 0
4856 나의 노가다 14 19 손님(8762b) 2018.11.20 2131 1
4855 나의 노가다 13 12 손님(c00c5) 2018.11.20 1626 0
4854 나의 노가다 12 6 손님(e1cd0) 2018.11.20 1737 1
4853 나의 노가다 11 4 손님(e1cd0) 2018.11.20 1644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59 Next
/ 2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