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018 0 댓글 1
Extra Form

내 친구중에 존나 웃긴샛기가 있음

말을 잘하는게 아니고 행동이 뭔가 멍청해보임 ㅋ

 

초딩때부터 10년친군데 

이새끼가 성격은 착해서 그런지 사람들이 좋아했고 아다를 중3때 뚫음

 

하루는 이새끼가 자기학원에 놀러가자고 함. 

고3때였나 학원에서 무슨 행사같은걸 함. 

근데 우리둘다 성욕이 좆되서 친구가 나보고 

다른반 모르는 여자애들도 많으니까 

와가지고 한명씩 꼬셔서 섹스하자는 드립을 치고 있었음ㅋ

 

나는 판타지를 펼치며 따라갔는데

 

 

1층에서 고1 수업 끝나고 행사 시작되가지고 

학원밖에서 담배피면서 기다리는데 

이새끼가 또 존나 웃긴 행동을 함 ㅋㅋㅋㅋ

 

내가 그새끼 튀어나온 배를보고 왤케 살쪘냐니까 

갑자기 막 아...어쩌노... 하면서 배를 존나 만짐 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원래 풀러놧던 남방 단추를 억지로 채우면서 

아씨발 힘주면 원래 들어가는데 ... 이러면서 꾸역댐 ㅋㅋㅋㅋ

나는 그게 존나게 웃겨서 그거가지고 15분정도 놀리면서 존나 쪼갬 

 

근데 이새끼가 아... 웃지마셈... 하면서 빈정상한 티를 내는데 

그게 또 존나게 웃긴거임 ㅋㅋㅋㅋ 

그래서 숨넘어갈듯 빠개고 있는데 

어떤 여자애가 아는척을 함. 

근데 나도 사실 아는애였음. 페북에서 자주 보고 

예뻐서 딸감으로 찍어둠. 

 

나도 기회를 놓치기 싫어서 인사를 하려는데 

순간 내친구가 살짝 부끄러워하면서 배에 

힘을 주고 막 옷을 다듬는거임 ㅋㅋㅋㅋㅋㅋ

나는 웃음소리가 존나 경박스러워서 참아야겠다 생각을함;;

 

근데 이새끼가 결국에 

단추 잠그다가 힘든지 아... 으흐... 하는 신음을 짧게 뱉는데 나는

거기서ㅜ도저히 못참겠다 싶어서 개빠개버림 ㅋㅋㅋㅋㅋ 시발

 

여자애도 내가 웃는게 웃겼는지 왜 웃냐면서 같이 쪼갬 

그러다가 친해졌고 행사 중간에 놀다가 번호를 따려고 했는데 

역시 예쁜 애들은 나이 상관없이 급식때부터 보지가드 달고 다니더라 

보지가드가 걔보고 막 선생님 뵈러 가자고 존나 옆에서 꼬드김

나 태권도 3단인데 뒤돌려차기로 관자놀이 박살내버리고 싶었음 

결국에 번호는 못땄는데 

페북 친구 걸어서 페메 몇번 했고 지금은 걍 아는사이 됨 ㅋ

 

시발 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3738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5879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98883 3
4714 술먹고 친구네집 가서 친구엄마 알몸본썰.ssul 9 손님(7de67) 2018.09.18 7621 0
4713 소개팅어플녀먹고 ㅌㅌ한썰 6 손님(3a826) 2018.09.18 7430 1
4712 펨돔 누나랑 떡치고 정신 피폐해진 썰 VOL.3 15 빠굴자유무역협정 2018.09.17 8175 1
4711 펨돔 누나랑 떡치고 정신 피폐해진 썰 VOL.2 3 빠굴자유무역협정 2018.09.17 8449 1
4710 펨돔 누나랑 떡치고 정신 피폐해진 썰 VOL.1 12 빠굴자유무역협정 2018.09.16 9385 1
4709 학교 메신저 해킹당해서 단체로 강제야노했던;; 2 손님(e3dda) 2018.09.16 6509 1
4708 제주도 게하에서 떡치고 팬티랑 양말 기증한썰3 9 손님(7e46c) 2018.09.16 5868 0
4707 제주도 게하에서 떡치고 팬티랑 양말 기증한썰2 6 손님(99352) 2018.09.16 5727 1
4706 제주도 게하에서 떡치고 팬티랑 양말 기증한썰1 3 손님(99352) 2018.09.16 6819 1
4705 일체형 속옷 절대 안입게된 썰. 9 file 손님(66de2) 2018.09.15 7527 0
4704 없다. 7 손님(c9577) 2018.09.14 4015 0
4703 군인 남친 두면서 생겼던 일(1) 26 지은 2018.09.14 7344 1
4702 친구의 친구랑 ㅅㅍ된 썰 6 손님(4cf1e) 2018.09.13 8842 1
4701 군대 인사담당관 썰 3 손님(d2cf4) 2018.09.12 4734 1
4700 일본인 유학생 아다깬썰 -2 본문 4 흔들흔들 2018.09.11 4966 1
4699 좋은사람과 나의 아다를 맞바꾼 SSUL 14 빠굴자유무역협정 2018.09.11 6303 1
4698 18살 아무도 모르는 내 섹스라이프2 38 손님(f231a) 2018.09.10 11807 0
4697 어쁠로 황홀한...분수 17 손님(387a5) 2018.09.10 7164 0
4696 입원한 여자애 장애인 화장실가서 따먹었던 썰 10 손님(74dd0) 2018.09.09 10663 0
4695 18살 아무도 모르는 내 섹스라이프 64 손님(f231a) 2018.09.09 12118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51 Next
/ 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