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562 1 댓글 9
Extra Form

나는 야간일을 많이함

24시 주점도 해봤고 아파트보안요원할때(걍 경비임,양복입고 무전기 드는 경비) 도 야간주간 번갈아가면서 했고 편돌이도 야간만 했다. 

 

야간을 했던 이유는 손님이 적어서임.

근데 이걸 몇달을 하니 도저히 사람새끼가 아니게 됨. 

 

1.몸 망가지는건 다 알지?

경 컨디션 붕괴되고 아무리 적응이 되고 나발이고 사람은 

원래 밤에 깨어있는 동물이 아닌데 몸을 혹사시키는게 야간일이다. 

피부도 씹창나고 낮에 자봤자 잘시간이 낮밖에 없으니 자는거지

자는게 아님 그건. 자봤자 피곤함.나중엔 잘 씻지도 않게 되고 

하루종일 피곤함. 

 

2.위험성

난 남자고 내 몸 지킬줄 알아서 야간에도 안전하다? 

그럴수도 있는데 야간에 범죄 많이 일어나는건 사실이고 

술취하거나 인생 막장인 새끼들은 무서울게 없음.

니가 격투기 존나 잘하지 않는 이상 위험할수밖에 없음. 

 

 3.연애 못함

주3일이나 하면 모르겠는데 

주5일 야간은 절대 하지마셈

낮에 자봤자 피곤해서 여자 만나도 좆나 피곤해서 걍 집가면 자고싶음.

주말에는 하루종일 잠자고 새벽에 깰때 많음. 

그리고 새벽에 술취한년들이 번호달라고 할때 있을거같지?

있거든? 근데 얼굴보면 주기 싫어짐

  • 인싸 2018.09.06 05:35
    야간일은 돈급한거아니면 안하는게좋아 바이오리듬깨져서 계속하면 정신에 이상온다
  • 손님(d44ac) 2018.09.06 06:02
    ㄹㅇ 정신 피폐해지기 개좋은게 야간알바임 ㅅㅂ...ㅠㅠ
  • 손님(b64f5) 2018.09.06 07:49
    경찰은 늘 밤에 주취자하고 싸우며 밤 지새우는 걸 보면 대단
  • 손님(9f423) 2018.09.07 06:37
    주야 교대근무하는데 딱히 별 이상은 없는데?
  • 손님(db779) 2018.09.08 17:14
    교대근무가 차라리 나음. 그냥 야간은 ㅈ같음. 나는 주야 교대도 사람이 할일은 아닌거 같더라
  • 허언증있음 2018.09.08 19:48
    마지막줄 개웃기네 ㅋㅋ
  • 손님(d1251) 2018.09.09 16:19
    나도 군대 TOD병이라 올빼미생활하고 전역하자마자 PC방 야간알바랑 부업 딴거 같이했는데 하루 5시간자고 근데 한 5개월하니까 몸이 맛이 갔다.
    못할짓임
  • 손님(78fb0) 2018.09.12 16:50
    야간 자주뛰는 직군들 오래못삼.....소방관 경찰관도 생각보다 오래못산다고...
  • 폭스 2018.09.18 18:24
    마지막줄 개웃기네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0289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3349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96739 3
베스트 내가 먹었던 여자썰(1) 5 new 손님(4ad6f) 2018.10.22 1127 1
베스트 내가 먹었던 여자썰(2) 4 new 손님(4ad6f) 2018.10.22 734 1
베스트 밴드BAND 하다가 유부녀 만나 ㅅㅅ한 썰 2 new 손님(b6dcf) 2018.10.22 390 1
4703 친구의 친구랑 ㅅㅍ된 썰 5 손님(4cf1e) 2018.09.13 6751 1
4702 군대 인사담당관 썰 3 손님(d2cf4) 2018.09.12 3575 1
4701 일본인 유학생 아다깬썰 -2 본문 4 흔들흔들 2018.09.11 3991 1
4700 좋은사람과 나의 아다를 맞바꾼 SSUL 10 빠굴자유무역협정 2018.09.11 5162 1
4699 18살 아무도 모르는 내 섹스라이프2 37 손님(f231a) 2018.09.10 8093 0
4698 어쁠로 황홀한...분수 16 손님(387a5) 2018.09.10 5559 0
4697 입원한 여자애 장애인 화장실가서 따먹었던 썰 10 손님(74dd0) 2018.09.09 7730 0
4696 18살 아무도 모르는 내 섹스라이프 63 손님(f231a) 2018.09.09 8458 0
4695 24시간 후 썰풀기 전 자기PR 18 손님(e9171) 2018.09.09 3243 0
4694 동네 이발소(휴게텔) 후기 5 손님(470b6) 2018.09.09 5892 0
4693 아빠직업무시하던 선생년 복수한썰 12 손님(17956) 2018.09.09 5566 3
4692 어느 평범한 동네의 21세기판 원미동 사람들 4 손님(fa527) 2018.09.08 3192 1
4691 우리집 놀러온 처형한테 따먹힌 썰 (스압) 2 17 급설 2018.09.06 6935 1
4690 일본인 유학생 아다깬 썰 (꿀팁 투척) 10 흔들흔들 2018.09.06 5157 1
» 야간알바는 사람이 할게 아닌듯 싶음 9 손님(d44ac) 2018.09.06 3562 1
4688 우리집 놀러온 처형한테 따먹힌 썰 (스압) 10 급설 2018.09.06 6756 1
4687 초딩의 여탕 입장..; 7 손님(f1f08) 2018.09.05 5210 1
4686 도대체 우리아빠가 어떤사람인지 모르겠음 31 손님(f2674) 2018.09.05 4726 0
4685 병신같은 고딩동창 썰 1 손님(f2674) 2018.09.05 3036 1
4684 짤막한 군대썰 8 흔들흔들 2018.09.05 2463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1 Next
/ 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