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tra Form
쉬는시간에 심심해 바로 2탄 쓸란다.
다시한번 맹세컨데
주작이 1%라도 있으면
우리 어머니 동맥 내 손으로 찢는다.
--------------
떡장사라는게 불경기가 없다는 소리는 들어봤을거임.
전 글에서 썼지만 명절당일은 제외.
그리고 1주일 단위로 보자면
화요일, 목요일이 손님이 없다.
여튼 2년전 이야기라 정확한 요일은 기억나지 않지만 화요일이나 목요일쯤 이었을 것임.
원래 낮 1시부터 영업을 시작하기에
점심은 건너뛰는게 다반사임.
근대 그 날은 손님이 없는 날임을 알고 있기에 점심밥을 해결하기로 하고, 출근해서 지 방에서 쉬고 있던 오피년 한명에게 톡을 날림.
나: 혜진아 밥먹을래?사무실로 와 내가쏨
혜진:ㅇㅅㅇ 고고
덮밥같은거 시켰던 걸로 기억남.
덮밥이 어떤음식인지 모르는애는 없을거야. 그치?
그거 먹다가 흘리면 뒤처리짜증남.
여튼 내가 먹다가 한숟가락분량을 흘림.
난 원래 쌀은 버리지않거든?
농민의 귀한 땀이 어쩌구저쩌구니까.
그냥 손으로 대충 주워먹었는데, 그걸 본 혜진이가 날 찰싹때리는거임
혜진:오빠! 더럽게 그걸 왜 주워먹어!
나:나 원래 음식버리는거못봐. 왠만하면 주워먹음
그니까 혜진년이 실실 쪼개더니 덮밥에 들어있던 슬라이스 양송이버섯을 손으로 짚어올리더니 지 허벅지 위에 떨굼.
깜빡하고 말 안햇는데
여자애들은 일할때 홀복이라는걸 입거든?
그냥 짧은 원피스야. 똥꼬치마급.
여튼 홀복입고 있는 년이 안그래도 궁디가 보일까말까한데 허벅지에 손수 음식물을 올리니 꼴림ㅆㅅㅌㅊ
버섯 올려놓고 실실쪼개면서
혜진:그럼 이것도먹어봐!
이러는거임.
원래 나는 내가 데리고 있는 여자애들 왠만하면 손 안대.
왜냐하면 하루에 수십명의 남자들이 손데고 가는걸 빤히 지켜보고 있는데. 별로 땡기지 아니하다.
그리구 여자애들을 일종의 물건이라고 보며 오래 오피일을 하다보니 별 감흥없음
근대 그 왜 잇자나
일본에서 나체녀 위에 회 올려서 먹는거.
그거 패티쉬느낌이라 내 똘똘이 반응오는거지.
여튼 아무렇지 않게 허벅지에 손 대서 버섯 주워먹으니까 꺄르르좋아하는 업소년.
이년하고 밥을 몇번을 먹엇는데 들이대는건 처음임. 그거 기분 꽤 요상하다.
계속 버섯을 무릎에도 올리고
고기를 발목에도 올리고
사무실에 놓고 먹는 박하사탕을 쇄골에 올리고
계쇡 장난치는거임.
난 그걸 족족 먹고잇고.
혜진:그렇게 먹으면 맛잇냐?더러워~
나:더 맛잇어. 니도 먹어봐
나도 장난친답시고 내 소중이 위에 박하사탕 올려놈.
(반바지 입고잇엇으니 오해ㄴ)
이년이 망설임도 없이 박하사탕을 먹는데
손으로 가져가는게 아니라 장난친다고 바로 입을 가져다댐.
얼굴이 내 둔부로 오는데 그냥 냅둠.
나도 원하고 잇거든♥
서로 그렇게 장난 치다가보니 전화가 옴.
손님전화임.
2시에 혜진이 예약잡힘.
그때 한 십분?이십분? 여유가 없엇음.
혜진이한테 얼른 방가서 준비마저하라고 지시.
나도 일어나서 전화 한 이 손님새끼가 혹시 단속반일지도 모르니 조회해봐야함.
혜진:지금온대?
나:아니. 2시에 온대. 아직 시간좀잇어
혜진:나 올라가서 준비좀할게~
일어나서 나가려는거 잠깐 기다리라고 시간끌다가 물빼고싶다고 얘기꺼냄.
곧 손님받아야하는데 말도안되는소리 하지말라구 퇴짜맞음.
계속 징징댐.
손에 럽젤 발라서 대딸 받는데, 자기 홀복에 묻히면 죽여버린다고 협박하길래 발사직전 내가 스스로 마무리함.
이번역시 쉬는시간이 끝나가는 바람에 막판에 와서 막 휘갈겨씀ㅈㅅ
담에 시간내서 제대로씀
TAG •
  • 59156 2015.01.28 18:09
    더써 좆 더써좆 좆 좆
  • 박실장 2015.01.28 18:39
    좀있다가 내가 있던 오피하던 깡패들 이야기히니줄게
  • a8d4b 2015.01.28 18:54
    야 개씨발년아 빨리 썰풀어라 내 좆이 빨딱섯다가 갑자기 끈으니까 노무룩 해졌다 이기
    빨리 쳐올려라 게이야
  • 박실장 2015.01.28 21:04
    형 올려주세요 해봐
    연예인 연습생 썰 쏴주지
  • 모해유커 2015.01.28 18:55
    오피어디임?
  • 박실장 2015.01.28 21:05
    성남에 있던건데 지금도 있는지 모르것다
  • 모해유커 2015.01.28 21:06
    성남어디
  • 박실장 2015.01.28 21:12
    단대오거리인근 도보10분이염
  • 모해유커 2015.01.28 21:14
    님이름 대면 싸게해줌?
  • 박실장 2015.01.28 21:15
    저 단속쳐맞고 벌금500만 크리때문에 그만둔지 1년 넘어감. 3번째 단속은 구속임. 28에 구속당할수는 없잖아 형;;;거기 아직도 장사하는지도 모르겟고, 장사한다쳐도 나 기억이나 할란지 몰겟소
  • 모해유커 2015.01.28 21:16
    형이라 하지마요 제가동생입니다 좆고에요
  • 씹장군 2015.01.28 19:19
    실장형 학생들 찾아온썰같은건없냐
  • 박실장 2015.01.28 21:06
    학생들썰부터시작해서 80바라보는 할배. 목발짚고 다니는 발없는 장애인까지 셀수없음. 시간나는데로 쏴줄게
  • 초콜렛파이 2015.01.29 10:09
    오피가보고싶은데 어서 정보 얻어야함?
    이런데 한번도 안가본 쑥맥임 ㅡㅡ
  • 7267c 2015.02.02 20:40
    형 빨리 올려주세요
  • 손님(6e203) 2015.08.17 10:40
    이기이기 이딴거 쓰는거 진짜 극혐이다ㅡㅡ
  • 손님(e3835) 2015.11.02 17:44
    주작질 그만하고 얼른 어머니 동맥 손으로 찢어라 아가야.
  • 박실장 2015.11.02 18:07
    늑앰흑앰
  • 손님(b547c) 2016.01.13 22:29
    어머니 동맥끊는건 아닌듯요..
  • 손님(aaf43) 2017.06.02 09:17
    여자 몸 파는 썰보면서 엄마 운운하기가 가능하냐? 느그 애미도 여자다
  • 손님(e8645) 2017.01.15 00:49
    ㅎㅎ 잼나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비추천이 많은 게시글은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15 손님 2016.01.22 81187 -5
공지 간단한 썰이나 씹노잼 썰, 일기 등은 잡담게시판에 작성해주세요! (신고하기) 13 모해를살 2014.12.10 94171 -9
공지 썰 게시판 이용수칙 15 손님 2014.08.06 97416 3
베스트 첫 빡촌 방문 썰 2 new 손님(661e5) 2018.11.17 979 1
베스트 나의 노가다 2 2 new 손님(23c7c) 2018.11.17 652 1
베스트 인천 간석동 룸 보징어 썰 3 updatefile 손님(c1ea9) 2018.11.17 1321 1
4846 말로만듣고 보기만했던 근친 하게된 .ssul 26 리딩해라 2014.11.12 262946 -1
4845 오피 실장일 할때 썰 - 8. 일본으로 원정녀 보내는 썰 33 박실장 2015.02.06 164506 12
4844 훈련나가서 여군이랑 ㅍㅍㅅㅅ했던 썰.SSUL 21 모해를살 2014.10.17 148732 1
» 오피 실장일 할때 썰 - 2. 밥먹다가 여자애한테 대딸받은 썰 21 박실장 2015.01.28 147110 3
4842 지금 막 귀청소방 다녀온 썰.ssul 21 모해를살 2014.12.28 139315 -2
4841 고딩때 학원쌤이랑 떡친썰 22 손님(eef1c) 2016.02.21 137568 2
4840 ㅈㅇ썰 24 손님(95260) 2016.02.26 134766 2
4839 오피 실장일 할때 썰 - 6. 번외편2탄. 실장님~궁금한거있어요! 42 박실장 2015.01.31 129700 4
4838 오피 실장일 할때 썰 - 12. 조건만남녀들 썰 37 박실장 2015.03.08 124734 39
4837 노숙자한테 만원주고 사까시받은 썰 18 사까시받은놈 2014.11.11 122174 -3
4836 (펌글)pc방 공용화장실에서 배탈난 여중생 구경한 ssul 33 변태아니라취향임 2014.09.16 113153 4
4835 과동기 여자애한테 정액 먹인 썰.ssul 18 모해를살 2015.02.08 111192 -5
4834 모텔 콜걸 첨부른썰 12 두루미 2015.01.10 108566 -2
4833 추석때 사촌여동생과 아다뗀 썰 1 6 유리카 2015.11.19 106578 -8
4832 방금 이발소 다녀온 후기다..txt 4 모해를살 2014.12.13 100531 -1
4831 군대에서 다른놈 면회 온년 따먹은 썰 15 놀라운허리 2014.11.01 99573 2
4830 (펌)친척누나 잘때 몰래 봊이 훔쳐봤던 ssul 16 뭐든지잘하지효 2014.11.24 95063 0
4829 남매가 목욕하다 쎜까지 하게된.ssul 33 장유벌 2015.05.15 92604 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3 Next
/ 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