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4324 8 댓글 42
 
우리의 끝은 행복일까 불행일까.
"그냥 날 버려 그래야 니가 편해.우리친구자나" 와 "포기할수도 있어 말만해" 가
2달간 치열하게 격전 했으며 , 결론 도달을 할수가 없었어 . 그년이 너무 완강했어.
 

33333333.jpg

 

그 사이에도 소속사측에서 나에게 암묵적으로 압박이 들어왔었고,

내가 결정할수밖에는 없는 상황을 만들어 놓더라.

 

"OO씨 OO설득좀 해주세요. 이제 시작하는 배우입니다. "

하... ㅆㅍ 나보러 어쩌라는건지. 인연을 끊으라는거네 이건.

 

촬영이 장기적으로 시작되고 패턴이 깨지면서 앞으로 연락하기 힘들꺼라고

하지만 이년한테도 소속사의 압박이 있었을꺼다.

그걸 알면서도 난 모른척하면서 태연하게 행동하고 있었어.

 

근데 나도 더 오기가 생기기 시작한게 있었어 .

카톡을 받고 여친 친구네 집으로 갔을 때야. 친구는 출근을 했으니 없었고

우린 자연스럽게 ㅅㅅ를 시작했어 . 머 중독은 아니야 ㅎㅎ

그냥 너무 보고싶거나 그리웠었지. 맨정신에 하는 ㅅㅅ는 더 강렬했어.

 

" 으흑,.. 넌 나 버리면 안돼... 헉헉 알았지?"

"닥치고 집중하자 .. 지금 너무 좋다..."

난 ㅂㅈ에 박을때마다 한땀한땀 장인정신을 깃들여 집중해서 박아댔고

여친은 ㅅㅅ에 집중하기 보다는 내 얼굴을 보기 바빳다.

그렇게 그날 우린 여러번의 ㅅㅅ를 했고 , 저녁을 먹고 헤어졌지.

 

 

 

이런 관계가 지속되었고 , 계절이 바뀌고 있었지.

촬영을 마치고 포상격으로 여행을 갔고 , 아울렛을 들러서 쇼핑하면서

내가 좋아하는 발가락사진과 ㅎㅎ 지 사진 그리고 내 선물도 찍어가면서

열심히 웃어주더군. 참 여전히 넌 이쁘다 내가 못 버릴정도로 ㅎㅎ

 

" 재밌게 놀다와. 휴가니까 푹 쉬다 오면 되겠다. 갔다와서 보자~"

그말 이후 난 여친을 멀리 하기 시작했어.

왜냐고? 영화 캐스팅이 되면서 부터였지. 소속사에서 임원과 코디가

나를 찾아왔었고, 코디가 여자니까 일부러 데려온거 같더라고.

 

우리가게를 어떻게 알았는지 오픈할 시간에 맞춰서 내앞에 오더라.

그리고 정중하게 부탁하더라. 무릎을 꿇라하면 그럴수도 있다고 .

이제 막 커가는 신인배우이고 자신회사도 걸려 있는 영화라서 이번에

집중해서 해야된다고 헤어지는게 서로 힘드시면 당분간이라도 자제해달라고.

 

힘들지만 난 결정을 했지. 당분간이라도 아니면 잠시라도 그것도 아니면

더 오래 걸릴지도 모르겠지만 다시 나에게 돌아오면 그때 더 사랑하겠다고.

 

1258900.jpg

 

난 집중할 시기에 일부러 피했고, 그게 당연하다 생각했고

몸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도 멀어진다고. 굳게 믿고 생활했어.

 

최근 드라마에서도 배역을 맡으며 잘나가고 있는 여친을 보고있자나

마음이 싱숭생숭 했지.

 

지금 어떻게 됬냐고? 여전히 내 옆에서 음악을 들으면서 웃고있으며

지금도 드라마나 영화 캐스팅이 되어서 촬영전날이 되면

이윽고 가게로 와서 키를 낮추게하고 양팔을 내 어깨에 올리고는

크게 심호흡하고 "됐다" 를 하고 있어.

 

소속사에서도 이제는 포기하고 나이도 있으니 ㅋㅋ

디스패치나 이딴곳에 나올 여력은 아니자나 우리가 ㅎㅎ

우리는 아직도 진행중이고 언제 끝날지 모르지만 이렇게 가보려고해.

 

-----------------------------------------------------------------------------------

 

여친들 팔아서 개소리한다.

주작이다. 곧 신상털려서 철컹철컹 할꺼다.

정신병자다. 중독된 새끼다 . 그래 다좋다 .

나도 스트레스 풀대가없었고 여기가 요 근래 좀 해결해줬었어.

댓글보면서 즐겁기도 했고 더 중독되고 개새끼되기전에 이제 그만하려고해

그동안 읽어주느라 고생들 했고, 감사해. 다들 잘지내길 바래

무탈없이 가정 이루고 화목하길 바래. 감기조심하고 안녕.

 

 

 

 

 
  • 손님(61f7b) 2017.09.15 10:42
    ㅋㅋ 익명성의 힘을 빌려서.. 저도 첨 글을 남기는데요. 그동안 잘 읽었습니다. 앞으로 행복하시고 잘 되시길 바랄께요.
  • 손님(c1ea9) 2017.09.15 10:55
    네 행복하세요 모두 ㅎㅎ
  • 손님(9c4e3) 2017.09.15 10:43
    결말을 예상했다 나는
  • 손님(c1ea9) 2017.09.15 10:56
    아 스포당한건가요 ㅎㅎ 예언가구만
  • 손님(8d384) 2017.09.15 10:47
    ㅋㅋ 결말이 젤 맘에 드네요 예쁜 사랑 하시길
  • 손님(c1ea9) 2017.09.15 10:56
    네 오늘도 수고하세요 ㅎㅎ
  • 손님(bc1ab) 2017.09.15 10:51
    형 글 잘 읽었어 응원할게!!
  • 손님(c1ea9) 2017.09.15 10:56
    응 형 이제 글 못써. 개욕먹고있거든 ㅎㅎ
  • 손님(df6b9) 2017.09.15 10:56
    부럽다.. 내나이 중년.. 나도 그럴떄가 있었는데.. 아! 이쁜애들은 못먹어봄 ㅡㅡ;
  • 손님(c1ea9) 2017.09.15 11:07
    형님 ㅎㅎ 가정에 충실하세요 ㅎㅎ 지금 마누라가가장 이쁜여자입니다 형님과 결혼했으니 ㅎㅎ
  • 손님(87790) 2017.09.15 11:09
    응 ㅠㅠ 형 ㅠㅠㅠ 형 글 쓰는 동안 매일 와서 확인하고 재밌게 봤어. 고마워
  • 손님(c1ea9) 2017.09.15 11:37
    그래 ㅎㅎ 잘 살아
  • 손님(647a9) 2017.09.15 11:55
    그래 이런애가 나중에 야무지게 잘산다. 댓글에 대한 반응도 마냥 관종 개생키가 아니라서 내가 괜히? 흐뭇하네 ㅋㅋㅋㅋ
    마인드가 딱 된늠이네.. 주위에 이런친구나 동생있었으면 재미가 있었겠다? ㅎㅎ

    딱 한가지만 조언하고 싶다. 행복하게 사는 선택이 제일 좋은거다. 남한태 피해안주고 먼훗날 자식들에게도 부끄럽지 않다면.

    예쁜사랑해라~~
  • 손님(c1ea9) 2017.09.15 11:56
    예형님 ㅎㅎ 고생하시고 늘 행복하세요 ~
  • 손님(7bfb2) 2017.09.15 11:55
    부럽네 .. 잠시나마 니여친 사랑했다..
  • 손님(c1ea9) 2017.09.15 11:57
    ㅎㅎ 신인배우 나오면 욕하지말고 이뻐해주세요 ㅋㅋㅋ
  • 손님(49a48) 2017.09.15 11:56
    그동안 잘봤습니다^^
    이쁜사랑 하세요 화이팅~!^^
  • 손님(c1ea9) 2017.09.15 11:57
    네 ㅎㅎ 수고하세요 감사해요
  • xx 2017.09.15 12:13
    이제 정착좀해라 걸레고추야!
  • 손님(c1ea9) 2017.09.15 12:59
    고추걸레야 이새키야 ㅎㅎ 지금 정착해서 대기중이자나 난 지금 ing 중이다.
  • 손님(31c6f) 2017.09.15 15:29
    화이팅해라!
  • 손님(c1ea9) 2017.09.15 16:14
    화이팅중이다 ㅎㅎㅎ 고맙소
  • 손님(a636c) 2017.09.15 15:51
    sex!
  • 손님(c1ea9) 2017.09.15 16:15
    섹스!
  • 손님(40d30) 2017.09.15 16:20
    요 근래 글쓴이님의 글을 썰워에서도 요기에서도 보내요~ ^^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한날 되시길... 덕분에 옛날생각도 나고 즐거웠습니다.
  • 손님(7d59a) 2017.09.15 19:01
    ing 맘에들어요
    화이팅!!
  • 손님(51b14) 2017.09.15 20:19
    번외 사내아나운서랑 섹파이야기로 마무리 짓자
  • 손님(2ef99) 2017.09.15 20:23
    그래서 여자가 누군데 ㅡㅡ
    사람약올리는것도 아니고 ㅈㄴ궁금하게하네
    이럴거면 아예 올리질말든가
    털리면 둘다 인생 훅가는겨
  • 손님(08574) 2017.09.15 23:05
    미친놈아ㅎ 여자가누군지 알리면 그게 알림방이지
    썰이냐ㅎㅎ 썸타도 결혼한다 할새끼네ㅋㅋ
    너같은새끼들만 신상안털면 다 행복해
  • 손님(8ba69) 2017.09.16 12:49
    개시키 너 같은 놈들때문에 동생이.이제 글 안올린다잖아.. 닥치고 쳐 보기나 할것이지 시바새끼가
  • 너지금모해 2017.09.15 23:07
    내 인생 롤모델이 이리 가버리네 ㅠㅠ
  • 손님(8ba69) 2017.09.16 12:55
    언제든 돌아와 동생...기다릴께
  • 손님(111b7) 2017.09.17 09:37
    진짜 병신이 꼬리 밟히니까 쿨한척 떠난다고.
    구글링하면 나오는 유물 사진들을 퍼와서 지가 직접 찍은 여자들인것처럼 올리고.
    아니 딱 봐도 개주작 스멜나서 구글링 했는데 이런 허접한 판에나 올라갈 스토리를 믿는 방구석모쏠새끼들은 뭐냐 대체.
    제발 이 댓글 읽고 창피함이란걸 느끼고 평생 이불킥 하길 바란다.
    주작썰을 푸는데 반응 좋으면 더 비참해야 되는거 아니냐? 어떻게 신나서 더 올리지 이 찐따새끼는.
  • 손님(08574) 2017.09.17 11:41
    ㅎㅎ 이새끼도 ㅂㅅ인게 구글링해도 나오지도않는디ㅎ 그걸 검색하고 쳐있는 니새끼가 ㅂㅅ아니냐ㅎ 욕할거면 읽지말던가 ㅎ 한심한새끼일세ㅎ
  • 손님(678c3) 2017.10.03 00:50
    류혜x 응팔 아님
  • 손님(0433e) 2017.10.10 13:43
    지렸다 고생했어행복해
  • 손님(8fd78) 2017.11.14 18:22
    ㅋㅋㅋㅋㅋㅋㅋㅋㅋ와 이 틀딱샠기 일단 썰자체가 너무 소설 형식이다ㅋㅋㅋ글고 말투보면 틀딱말투인데 밑에 호응해주는 댓글 단새끼들도 모조리 틀딱말투라는게 이새끼 혼자 댓글달고 쇼하는거라는 증거다 ㅋㅋㅋㅋ 에라 시밬ㅋㅋㅋㅋㅋ죤니불쌍하네
  • 손님(9438f) 2018.03.28 21:34

    눈팅 만 하고 가려다 글 남겨봅니당...
    먼저, 개인사 나눔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다른사람의 지극히 은밀한(?) 연애사 를 몰래 봤다는점에서 스스로 감정이 격앙됬었습니다.
    하지만, 읽다보니 어느덧 남녀는 서로 정신 및 신체적 사랑을 한다는 당연한 점. 그리고 글쓴이님이 예쁜(?)사랑을 하고있다는점.
    너무나도 당연했고 자연스러운것 같습니다.
    두분이서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모르겠지만 지금 심정으로서는 응원합니다. 행복하세요 ♡ ^^
    마지막으로, 훗날 신상보호를 위해 카톡캡쳐본 만큼은 지우시는게 어떨까요...

  • 손님(c6ba1) 2018.04.17 14:21
    주작작 주작작 주작~
  • 손님(c1ea9) 2018.04.27 16:44
    부러우면 부럽다고 해 이새키야 주작은 무슨 작두로 갈아버릴라
  • 손님(698db) 2018.05.22 23:38
    님근데 결혼하실거임?
  • 손님(698db) 2018.05.22 23:39
    그동안썰은 재밌게봤는데, 오지랖같지만 님도 이제 정착(?)했음 좋겠음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일련의 사건들에 기인한 특단의 조치 17 유리카 2018.07.01 626 0
공지 잡담 게시판 이용수칙 54 손님 2014.08.06 11929 2
34422 잡담 게시판 도배된거 뭐냐ㅋㅋㅋㅋㅋ 새벽틈을 골라서 공격하네 4 file 손님(83b53) 2018.09.12 201 0
34421 잡담 여동생때문에 미치겠다 시발 16 슬기를살 2018.09.12 555 0
34420 잡담 썰만화 안 올라온지 거의 22일째네 3 커피한잔 2018.09.12 165 0
34419 잡담 아 시발 또까였다.. 5 손님(fab1f) 2018.09.11 346 0
34418 잡담 어제 아싸 번호따겠다는거후기.txt 24 file 손님(c7d89) 2018.09.11 724 3
34417 잡담 교대 아직 갈만하냐? 12 손님(e7d42) 2018.09.11 354 0
34416 잡담 안녕 친구들 가입인사 박고갈게♥ 12 부장님의기름기둥 2018.09.11 298 2
34415 잡담 일체형 샤워기 개좆같은점 7 file 손님(0bf9c) 2018.09.11 554 1
34414 잡담 나도 옛날엔 9 년째솔로 2018.09.10 301 2
34413 잡담 궁금한게있음 4 손님(e3b2e) 2018.09.10 178 0
34412 잡담 매일 아침 씻을 준비하면서 속으로 말하는게 있는데 5 손님(daa71) 2018.09.10 353 0
34411 잡담 비추천 비활성화 (시범) 13 file 유리카 2018.09.10 325 3
34410 잡담 와시발 요즘세상에 눈나빠서 공익판정받는 삐꾸새끼가다있네 4 손님(e92c3) 2018.09.10 230 0
34409 잡담 여교사 남편인데 이거 뭐냐 진짜 26 손님(c9c77) 2018.09.10 640 0
34408 잡담 니들 맨프롬어스 라는 영화아냐? 11 손님(e92c3) 2018.09.10 231 0
34407 잡담 알바 그만두려구... 11 손님(d92e6) 2018.09.10 251 0
34406 잡담 아싸 여자애 꼬시려면 어케하면되냐? 15 손님(76cb4) 2018.09.10 433 0
34405 잡담 날씨 넘-모 좋다 ㅎ 4 인싸 2018.09.10 157 2
34404 잡담 코스트코 오는 사람들 ㄹㅇ No개념이네 19 손님(d35a1) 2018.09.10 394 -1
34403 잡담 진짜 비추충 아직도있냐 8 손님(f965f) 2018.09.10 209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27 Next
/ 1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