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탄까지 읽어주셔서 일단 감사하고 , 마지막 편을 씁니다.
 
집에서 신혼집을 알아보라고 하고는 이미 답은정해져있었어.
전여친이 용인공무원이기때문에 내가 희생을 했어야 했지.
방 2개짜리에 18평 짜리 15층 아파트 298세대 ㅋㅋ 씨팔 이거 외우네.

 

입구/엘베/방 좋아서 사진을 연신 찍어 대더군.

집보러 왔는데 우리끼리 얘기좀 하겠다고 1시간 뒤에 와달라고 했지. 부동산.

벽지는 새로해야했고 가구 배치 생각하다가 화장실 들어가봤는데

알지? 나 화장실만 보이면 넣고 싶은거 ㅎㅎㅎ 미끼유춴 본능

츄리닝 입어서 쓱 내려가더라고~ 욕조에 앉혀서 ㅅㄲㅅ 시킨다음에

뒤로 박았지~ 이제 내집이 될꺼다 생각했는지 으흠~ 하더니 눈을 감더라고

"왜 눈감아? 안하던짓 하네?" 했더니 "그냥 꿈아닌가 해서" 이말하는데

ㅈㅈ가 죽더라..... 이런 변태적인짓거리그만해야하나 ... 멍 하더라.

 

며칠후, 난 가게 일 때문에 같이 가진 않았고

대신 친구 2명이랑 드레스를 보러 갔더라고 미안했지.

 

지금생각해보면 내가 왜 결혼을 안했을까 생각이 드네 ㅎㅎ

그대로 셔츠 풀고 박아버리고 싶게 사진을 계속 보내더라고 바빠 뒤지겠는데.

그리고 드레스는 사진으로 찍으면 안된다는걸 첨으로 알았지~

그래도 몰래 몰래 사진 찍어 보내드라 아무튼 ㅂㅈ들은 하는짓이 같아 ㅋㅋㅋ

 

 

 

 

신났더라고 ~ 끝나고 친구들하고 밥 사줄테니까 넘어와~

이러면서 미안함을 달래고 있었지.

어차피 신부가 정하면 되는 문제 아니였어? ㅎㅎ

 

집 준비됬고! 드레스 , 식장 준비됬고! 신부 준비됬고!

신랑은 준비안됬고! 왜냐고? 난 개새끼였어 ....

 

전여친이 드레스 보러 갔을때 내가 못간 이유는

그당시 내나이 26살 여친 28살 뉴 썸녀 21살 ㅋㅋㅋ

21살 쇼핑몰 모델하면서 머리는 비어서 듣보잡대학 다니는 년때문에.

가게 정리하고 집가서 쉬고 있겠다고 했지만 나는 이미 N 모텔에.

21살 년은 내 ㅈㅈ를 연신 빨고 있을때~

28살을 보다가 21살을 보니 왜이렇게 애가 뽀얗고 이뻐보이던지

 

근데 내문제도 있었지만  더 큰게 있었어.

전 여친 집은 부산 / 현직장은 용인 / 발령지 울산 ......................

같이 내려가자고 하더라고 술먹고 얘기를 하는데..

"너도 연고지 없는 용인에서 자리잡았고 , 난 내지역에 친구도 있고 가게도잇는데..."

하면서 대화는 진전이 없었어. 공무원을 포기하라고 할수도 없자나 안정된건데.

그렇게 준비한 결혼반지까지도 나온상태였어.

 

 

난 반지를 끼지 않았고 전 여친은 나를 설득하기 바빴지.

근데 26살이 연고지없는 곳 가서 멀 하고 먹고 살겠어 . 안그래?

난 선택을 해야했어. 이 모든걸 다 뒤엎고 헤어질 생각.

오돌뼈에 막걸리 먹으려는데 넘어가지도 않고

" 난 울산 못내려가. 이제 니가 결정하면 될거 같아 "

계속 울면서 결정을 못하길래 . 난 냉정하게 일어나서 운전해서 왔어.

2틀 간 연락 서로 안하다가 울면서 전화가 몇번 오더라고.

 

내가 얘기했지.

"우린 너무급하게 만났고, 급속도로 사랑했지만, 헤어지는것도 급하네"

결국 집 계약 취소 / 식장 계약 취소 / 부모님한테 개욕처먹고

내 26살의 찬란했던 쇼는 그렇게 끝나갔어.

 

나 는 그뒤로 머했냐고??? 21살 쇼핑몰 모델년 만나서 전여친 ㅂㅈ보다

더 탱탱한 년 만나서 500번은 넘게 따먹고 쇼핑몰 차려줬어.

 

다음 시리즈를 기대하는가 ???

 

 

 

 

 

  • 손님(9cd6c) 2017.09.02 12:20
    잘보고 갑니다
    마지막이 안타깝네요
    다음 이야기도 기대하겠습니다
  • 손님(c1ea9) 2017.09.02 12:21
    인연은 따로 있는가 봅니다 ㅎㅎㅎ
  • 손님(0afbe) 2017.09.02 14:19
    다음 시리즈 기대할게요!! 필력 좋으신듯요
  • 손님(ffdfb) 2017.09.02 18:46
    이정도 사진이면 알수있습니다 결혼전 즐거운 추억으로 남기시고 사직 삭제 바랍니다 한여자 인생 망칩니다 진심 조언이요
  • 손님(08574) 2017.09.03 10:19
    사진일부 삭제함
  • 너지금모해 2017.09.03 22:28
    마지막이 안타깝지만 .... 뒷편 기대한다 !
  • 손님(c1ea9) 2017.09.04 10:22
    사진 삭제요청이 여러번 들어와서 몇개남기고 지웠네요
  • 손님(51b14) 2017.09.03 23:24
    더 올려주세여 ㅋㅋㅋㅋ21살썸녀와의 썰이 또 있는가요
  • 손님(c1ea9) 2017.09.04 10:27
    21살의 쇼핑몰녀 제가 참 이뻐했던 아이였는데 ㅎㅎㅎ 주제파악못하길래 사업 내려버림 ㅋㅋㅋ
  • 손님(f5995) 2017.09.04 10:36
    에피소드가 궁금합니다
    글 기다릴께요~!
  • 손님(c1ea9) 2017.09.04 13:23
    네 현재 2탄까지 작성했습니다 ㅎㅎㅎ
  • 손님(8d168) 2017.09.04 16:10
    니색끼가 개색끼네.. ㅋㅋㅋ
    어쨌든 더 큰일 안벌려서 축하한다.
  • 손님(c1ea9) 2017.09.05 17:07
    형님 ㅎㅎ ㅈㅈ가 반응하는대로 가는거 아입니까? ㅎㅎㅎ
  • 손님(a4a10) 2018.01.09 06:43
    ㅋㅋ대박 이게 금수저의 삶인가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일련의 사건들에 기인한 특단의 조치 14 유리카 2018.07.01 247 0
공지 잡담 게시판 이용수칙 54 손님 2014.08.06 11730 2
33654 잡담 ㅎㅎㅎ 방금 개 웃긴 기사 봄 22 손님(f27b1) 2018.07.15 298 -4
33653 잡담 예술에 관한 내 생각좀 들어줘라 29 update 손님(e92c3) 2018.07.15 200 0
33652 잡담 유치) 마블 히어로 누가 제일 멋있냐 23 손님(e92c3) 2018.07.15 262 0
33651 잡담 현대미술 설명좀 6 updatefile 손님(0bd0a) 2018.07.15 203 0
33650 잡담 수능영어 9 손님(3fde7) 2018.07.15 198 0
33649 잡담 김보름 근황 3 해유머모 2018.07.15 424 0
33648 잡담 요즘에 개꿀 잼인 거 하나 14 손님(f694a) 2018.07.15 224 -6
33647 잡담 내가 주관적으로 생각하는 북미여자와 유럽여자... 그리고 외국인들 9 file 손님(d57c3) 2018.07.15 316 0
33646 잡담 호갱인데 올해 말에 v30 얼마에 살수있냐? 3 손님(d87ea) 2018.07.14 153 0
33645 잡담 근데 미성년자 담배 훈계 하는것도 웃기지않냐? 22 투신 2018.07.14 285 -2
33644 잡담 아 무풍에어컨 사고 싶은데 6 손님(e1a9b) 2018.07.14 214 0
33643 잡담 엄마핸드폰 뭐사드릴까 6 해유머모 2018.07.14 150 0
33642 잡담 아이폰 능력자들아 4 file 동물나라 2018.07.14 187 0
33641 잡담 나 이거 편식하는거냐 아닌거냐?? 8 손님(a0d20) 2018.07.14 194 0
33640 잡담 컴살라고하는데 7 손님(46699) 2018.07.14 124 0
33639 잡담 이어폰 온라인에서 파는건 믿을수가 없네. 12 손님(4c4fd) 2018.07.14 181 0
33638 잡담 내가 존나 전지전능 수준의 해커면 좋겠다 9 손님(83b53) 2018.07.14 260 0
33637 잡담 목동권학교 내신3.5면 3 손님(ee9b6) 2018.07.14 222 -1
33636 잡담 ebs 생활과 윤리 수능특강 인강 듣는데 강사 운다 3 손님(d87ea) 2018.07.14 263 0
33635 잡담 니들 꿈꿀때 이게 꿈인지 자각하려는 노력해봤냐? 8 손님(d87ea) 2018.07.14 149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88 Next
/ 16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