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57 0 댓글 14

일단 저는 인문계 고3 이고요.

1학기 막바지 이니깐 마음이 급해지네요. 

친구들은 걍 성적 맞춰서 지잡 간다는데 저는 죽어도 지잡은 아니라고 생각해서요.

그냥 지잡 갈바에는 남은 5개월 수능 대신 공기업 고졸전형 준비하는거 어떨까요?

근데 그거만 바라보기 에는 또 불안하고 조언좀 해주세요.

  • 손님(57f2a) 2020.07.30 19:39
    9급공무원이든 공기업이든 되기만 한다면 그만한게 없지만, 자신없으면 지잡들어가서 응시해.
    지잡마저 없으면 ... 더이상의 설명 생략
  • 손님(57f2a) 2020.07.30 19:41
    바꿔 말하면 수능으로 인서울 갈 정도로 공부해야 공기업 고졸 전형붙는거야. 친구들이 괜히 그러게?
  • 손님(b0b8d) 2020.07.30 19:58
    지잡 4년제 나오면 어쨌든 대졸 공채로 지원해야하는건데 고졸은 아무래도 경쟁이 할만하다 싶은거지?
    한번 도전해보고 직접느끼는게 빠를거같긴한데ㅋㅋ
    애당초 진학 재껴놓고 고졸공채노리는애들이 요즘 워낙많다데...
    꿈이없는거면 군대부터가서 찬찬히 생각해봐
  • 타키타키 2020.07.30 20:52

    1. 고졸 전형을 보고 싶으면 고졸 전형 보고 떨어지면 1년 재수하면 되는 거임.

    2. 지잡대~~ 지잡대는 학벌이 떨어져서 그런 말 듣는 게 아님.
    학벌 낮으니 인서울보다야 학력이 떨어지는 건 당연할지도 모르지만
    괜히 똥군기에 대학생이라고 하루 30분 공부하는 척하고 놀러다니니까 지잡대라고 하지.
    지잡대 교수들은 생각보다 자기 밑에 학생들 취업시키려고 애쓰고
    대기업 아니더라도 괜찮은 기업에 연 닿은 경우도 많음.

    인서울 대학이라지만 쳐 놀고 학점 안좋으면 눈만 높은 백수되는 거고
    아닌 경우는 열심히 노력하면 어느 중간까지는 가게 마련임.

    3. 지금은 학생이니 뭘 선택하고 자시고 할 게 없음
    고졸전형이면 그거에 최선을 다하고 그게 아니다 싶으면 5개월이라도 열심히 공부하길.
    안타까운 게 뭐냐면 막연한 미래에 대한 걱정을 하는 것임.
    고졸 전형 합격했는데 조직원하고 안 맞고 업무적성도 안맞으면 때려치는 게 인생사다.
    우리 형은 연세 의대 들어갔는데 1년 다니다 못해먹겠다고 때려치고
    지금은 농사 짓고 있음. (농사로 돈을 잘 번다는 게 빅찬스!)

    사실 인생이란 처음 정해 놓은 것에서 상당히 굴곡지게 가는 거시다
    문제는 굴곡을 마주쳤을 때 다른 것을 도전해야 하는 용기가 있어야 하는데
    그것을 못하는 것이 진짜 문제임.
    이 전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현실적으로 눈 앞에 있는 문제부터 노력하는 게 맞다.
    수능을 보든 고졸 전형을 보든 둘 중 하나에만 열심히 하길.
    괜히 둘 다 안될 거 같고 일만 벌여놓으면 어느 하나도 집중이 안되서 망하는 것이지~~

    내용이 길어서 안보겠지만~~ 이 힘든 세상 잘 해쳐나가길 빈다~

  • 손님(31fce) 2020.07.30 22:29
    조언 감사함니다.
    무엇이든 하나에 집중하는게 맞는 말인것 같네요.
  • 손님(296e0) 2020.07.31 21:04
    저랑 나이가 같네요^^ 저는 이번에 고졸 공채로 한국전력기업에 합격한 사람입니다 현재 제 친구들도 다 대학간다고 하는데 제 마인드는 대학가서 100프로 취업보장은 아니기 때문에 그냥 친구 말 처럼 연말에 공기업이랑 공무원 시험 1번씩은 꼭 있으니까 대학교보다는 공기업 합격하고 저 처럼 3년 다니고 야간 대학 다니실 준비하는게 나을거 같아요
  • 손님(31fce) 2020.08.01 11:22
    와 부럽습니다. 혹시 학교가 인문계 인가요? 아니면 특성화 마이스터쪽 인가요? 그리고 준비하는데 얼마나 걸리셨나요?
  • 손님(296e0) 2020.08.01 16:44
    저는 지금 특성화입니다 준비하는데 3개월간 한번도 안쉬고 이것만 잡고 준비했습니다
  • 손님(0ac75) 2020.08.03 01:38
    와 3개월 만에 그럼 통과하신 건가요?
  • 손님(d6af7) 2020.08.01 03:30
    글이길어서 읽기귀찮아서 안읽었는데 좋은대학갈거아니면 고졸한테 기회가 더많고 기회비용도 더 유리한 사회가 된건맞는거같다

    무턱대고 지잡대가는것도 지나름의 생각을 거치고 한짓이겠지만

    고졸꼬리표가 싫어서 수천만원 주고 지잡대 꼬리표를 붙이는건.. 정말 이해가 어려눔
  • 손님(9e76b) 2020.08.01 07:31
    아버지가 공기업 임원임 고졸 공채로 들어온 애들 승진 잘 안됨 그냥 알고 있으라고 ㅋㅋㅋ
  • 손님(9e76b) 2020.08.01 07:32
    그리고 고졸공채 대부분 기능사 필요함
  • 손님(c3924) 2020.08.01 10:57
    공기업 다니고 있다. 고졸공채 다들 이래저래 문제도 많고
    수준도 딸리고 인성도 안좋아서 편견 많다. 실제로 나도 그런 친구들 많이 느꼈고. 대학을 괜히 가는게 아니야. 돈이 인생의 전부가 아니고. 열심히 공부해서 좋은 대학가라. 친구의 수준이 달라지고 나누는 대화의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이 달라진다.
    그저 안정과 돈에 급급해서 일찍 취직하는게 결코 좋지 않다.
    나는 지금도 해외교환연수에서 사귄 친구들이랑 아직도 연락하고 그 나라가면 보고 그런게 인생을 풍요롭게 하는 재산이다
  • fghd97hj 2020.08.11 06:35
    인식 괜찮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비추천 기능의 활성화에 대한 의견을 자유롭게 말씀해주세요 10 file 유리카 2019.08.17 1059 0
공지 잡담 게시판 이용수칙 55 손님 2014.08.06 14370 2
38691 잡담 전역모 썰 4 손님(077c0) 2020.09.06 637 0
38690 잡담 어제찍은 사진들 7 file 모해를낚 2020.09.06 831 0
38689 잡담 낚시갔다왔습니다! 6 file 모해를낚 2020.09.05 332 0
38688 잡담 할거 없어서 1 손님(5702e) 2020.09.04 306 0
38687 잡담 이번엔 발왕산 케이블카 타러 가야하는데 말이죠 1 file -2618 2020.09.04 287 0
38686 잡담 난 땀흘리는 여자한테 성욕을 느끼지 3 슈퍼핫핑크 2020.09.04 892 0
38685 잡담 인천이 양이치 동네라고 불리는 이유 25 손님(3798f) 2020.09.03 1046 0
38684 잡담 나 김모해 코로나로 백수된다 7 file low 2020.09.03 422 2
38683 잡담 엄빠한테 맞은 자는 잊고, 엄빠되면 때리지 마 3 손님(01e67) 2020.09.02 274 2
38682 잡담 정관수술 일찍하는 거 추천합니까? 9 개장수 2020.09.01 571 1
38681 잡담 꿈에그리던 성욕강한 여친 처음만났는데 생각보다 14 손님(7ab68) 2020.09.01 1785 1
38680 잡담 속궁합 안맞는데 결혼하면 후회하겠지? 25 손님(dd3d5) 2020.09.01 1390 1
38679 잡담 밤낚시 갔다왔습니다! 9 file 모해를낚 2020.09.01 374 1
38678 잡담 인생 터졋다. 이번생은 끝난거 같다.. 5 손님(ca6e3) 2020.08.31 766 1
38677 잡담 모해가 좋은 이유 10 손님(23539) 2020.08.31 447 3
38676 잡담 가오가이거 프라모델 6 file 아키란마 2020.08.31 357 1
38675 잡담 유튜브에서 어몽어스 보고 샀는데 돈 날린것같누 7 file 융버메 2020.08.31 756 0
38674 잡담 가사 좋은 노래 추천좀 4 file 모해를낚 2020.08.30 113 0
38673 잡담 낚시갓다왔습니다 4 file 모해를낚 2020.08.30 189 1
38672 잡담 코로나 200따리네 2 손님(631c9) 2020.08.30 320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1945 Next
/ 1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