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298 1 댓글 6



 

작년 9월 함태호 오뚜기 명예회장이 별세하며 남긴 오뚜기 주식은 46만5543주(13.53%)에 이르렀다. 

 

당시 주가로 3500억원 수준. 상속세·증여세법에 따르면, 30억원 이상의 상장 주식 증여세는 50%다. 

 

고 함 명예회장의 자녀들이 내야 할 세금은 1700억원으로 추산됐다.

 

'인생에서 죽음과 세금은 피할 수 없다'는 옛말처럼 오뚜기가(家)에 상속세는 현실이 됐다. 

 

주식은 소유자가 죽는 날 바로 직계가족에 상속되고, 상속자는 6개월 이내 국세청에 신고해야 한다. 

 

고 함 명예회장의 장남 함영준 오뚜기 회장이 재벌이라도 천억원대 상속세는 곤혹스러웠을 것이다. 

 

작년 9월 한 상속세·증여세법 전문 세무사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왜 그랬을까?"라며 의아해했다. 

 

고 함 명예회장은 1990년대 말부터 경영권을 함영준 회장에게 넘겼고, 주식 상속을 준비할 시간은 충분했다. 

 

세금을 한 푼이라도 덜 내기 위해 갖은 편법을 동원하는 여느 기업들과 비교하면, 오뚜기 상속은 오히려 특이해 보였다.

 

결국 지난달 함영준 회장이 주식 전량을 상속받았다. 

 

함 회장은 오뚜기 지분 28.91%를 가진 최대주주에 오르며, 경영권 승계를 마무리 지었다. 천억원대로 추산되는 상속세는 5년간 분납하기로 했다.

 

다시 보니, 철저하게 준비된 상속이었다. 

 

고 함 명회예장은 2015년 11월 밀알복지재단에 오뚜기 3만주(0.87%)를 기부했다. 

 

300억원대 주식을 선뜻 내놓으면서 외부에 이 사실을 알리지 않았고, 뒤늦게 기부사실이 전해지면서 노기업인이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했다는 얘기가 나왔다. 

 

그는 별세 사흘 전인 2016년 9월9월엔 10만5000주(3.06%)를 오뚜기재단에 기부했다. 

 

법대로 상속세를 내라는 것도 고인의 뜻이었을 것이다.

 

'오른손이 하는 일을 왼손이 모르게 하라'는 고 함 명예회장의 생전 지론이었다고 한다. 

 

 

 

http://m.bizwatch.co.kr/?mod=mview&uid=28357

 

 

 

2011년 오뚜기 센터에서 열린 '새 생명 3,000명 탄생 기념행사'에 참석한 고 함태호 오뚜기 명예회장. 오뚜기는 1992년부터 '선천성 심장병 어린이'를 후원해 현재까지 4000명이 넘는 심장병 아동들을 후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개드립 게시판 이용수칙 45 손님 2014.08.06 94275 -9
베스트 사람 공격하는 개. 4 new 폭스 2017.08.16 920 -1
베스트 독립 유공자 3대까지 보장 5 new 중복이면할복함 2017.08.17 332 2
베스트 광주에서만 학살이 일어난 이유 (feat. 유시민) 1 new 중복이면할복함 2017.08.17 367 0
베스트 3년간 싸주신 아빠의 마지막 도시락 5 new 중복이면할복함 2017.08.17 472 1
61973 바다사자의 섬.JPG 음경확대고자 2014.02.04 49858 910
61972 제친구 이름이 운지인데요 1 `_´ 2014.02.04 50696 652
61971 거짓말 하는 유재석 jpg 1 듀얼이 2014.02.07 73067 543
61970 외국인도 혀를 내두른 한국의 영어사교육 2 다락방고양 2014.02.07 57073 510
61969 (극혐오)대한민국 문화재 관람수준 3 다피바다 2014.02.04 61895 498
61968 걸그룹 섹시 댄스, 3대 금지 안무(눕지마, 더듬지마, 열지마).JPG 1 나라짱 2014.02.07 73917 476
61967 한글패치 140% 1 오리엉덩짝 2014.02.09 56180 489
61966 중고나라 살인예고.jpg 1 구구쌀 2014.02.07 79826 432
61965 갑자기 소개한 이상민의 단골집 알고보니…tvN '택시', 거짓방송 논란 볼리베어ψ 2014.02.07 51073 393
61964 대한민국 인터넷 아버지 전길남 박사.jpg 바루7 2014.01.27 19063 387
61963 한때 가장 잘 나갔었던 배우의 현재 오리엉덩짝 2014.02.07 92908 387
61962 미국의 어느 해안 1 관운장 2014.02.04 61527 357
61961 아이돌 비쥬얼로 변해버린 효신님.. 쿨녀 2014.02.07 74650 345
61960 강간 피해자가 강간범을 불태워죽였다는 기사에 사람들 반응.jpg 3 순_순 2014.01.26 23935 336
61959 3번만에 접는 드래곤! 샤코킬주셈 2014.01.26 17172 361
61958 영화300에 미친 군대 선임썰 성휘 2014.01.26 21997 369
61957 가내수공업돌 공중파에서 자랑 대방출!! 닥치고윤하 2014.02.09 45950 309
61956 작년보다 세뱃돈이 적네? 오리엉덩짝 2014.01.31 21625 296
61955 디시와 일1베의 차이 1 망그로브 2014.01.31 24525 290
61954 ㅇㅂ의 멍청함 ㅋㅋㅋㅋㅋㅋㅋㅋ Cchick 2014.01.28 23338 27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99 Next
/ 30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