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298 1 댓글 6



 

작년 9월 함태호 오뚜기 명예회장이 별세하며 남긴 오뚜기 주식은 46만5543주(13.53%)에 이르렀다. 

 

당시 주가로 3500억원 수준. 상속세·증여세법에 따르면, 30억원 이상의 상장 주식 증여세는 50%다. 

 

고 함 명예회장의 자녀들이 내야 할 세금은 1700억원으로 추산됐다.

 

'인생에서 죽음과 세금은 피할 수 없다'는 옛말처럼 오뚜기가(家)에 상속세는 현실이 됐다. 

 

주식은 소유자가 죽는 날 바로 직계가족에 상속되고, 상속자는 6개월 이내 국세청에 신고해야 한다. 

 

고 함 명예회장의 장남 함영준 오뚜기 회장이 재벌이라도 천억원대 상속세는 곤혹스러웠을 것이다. 

 

작년 9월 한 상속세·증여세법 전문 세무사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왜 그랬을까?"라며 의아해했다. 

 

고 함 명예회장은 1990년대 말부터 경영권을 함영준 회장에게 넘겼고, 주식 상속을 준비할 시간은 충분했다. 

 

세금을 한 푼이라도 덜 내기 위해 갖은 편법을 동원하는 여느 기업들과 비교하면, 오뚜기 상속은 오히려 특이해 보였다.

 

결국 지난달 함영준 회장이 주식 전량을 상속받았다. 

 

함 회장은 오뚜기 지분 28.91%를 가진 최대주주에 오르며, 경영권 승계를 마무리 지었다. 천억원대로 추산되는 상속세는 5년간 분납하기로 했다.

 

다시 보니, 철저하게 준비된 상속이었다. 

 

고 함 명회예장은 2015년 11월 밀알복지재단에 오뚜기 3만주(0.87%)를 기부했다. 

 

300억원대 주식을 선뜻 내놓으면서 외부에 이 사실을 알리지 않았고, 뒤늦게 기부사실이 전해지면서 노기업인이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했다는 얘기가 나왔다. 

 

그는 별세 사흘 전인 2016년 9월9월엔 10만5000주(3.06%)를 오뚜기재단에 기부했다. 

 

법대로 상속세를 내라는 것도 고인의 뜻이었을 것이다.

 

'오른손이 하는 일을 왼손이 모르게 하라'는 고 함 명예회장의 생전 지론이었다고 한다. 

 

 

 

http://m.bizwatch.co.kr/?mod=mview&uid=28357

 

 

 

2011년 오뚜기 센터에서 열린 '새 생명 3,000명 탄생 기념행사'에 참석한 고 함태호 오뚜기 명예회장. 오뚜기는 1992년부터 '선천성 심장병 어린이'를 후원해 현재까지 4000명이 넘는 심장병 아동들을 후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개드립 게시판 이용수칙 45 손님 2014.08.06 94311 -9
베스트 웬디의 성격 2 update 중복이면할복함 2017.08.19 530 4
베스트 한국이 거른 감독 6 updatefile 중복이면할복함 2017.08.19 581 2
베스트 월세 350짜리 집 산다고 욕먹음 3 update 중복이면할복함 2017.08.19 560 1
62063 ( 스포주의!! ) 우리동네 예체능 탁구 셀프스포 jpg 모해?! 2013.09.26 119652 0
62062 한때 가장 잘 나갔었던 배우의 현재 오리엉덩짝 2014.02.07 92910 387
62061 [고전주의] 사창가 정보란다 9 요도에불에달군젓가락삽입 2015.08.14 89723 -2
62060 중고나라 살인예고.jpg 1 구구쌀 2014.02.07 79827 432
62059 아이돌 비쥬얼로 변해버린 효신님.. 쿨녀 2014.02.07 74651 345
62058 걸그룹 섹시 댄스, 3대 금지 안무(눕지마, 더듬지마, 열지마).JPG 1 나라짱 2014.02.07 73920 476
62057 거짓말 하는 유재석 jpg 1 듀얼이 2014.02.07 73068 543
62056 (극혐오)대한민국 문화재 관람수준 3 다피바다 2014.02.04 61896 498
62055 미국의 어느 해안 1 관운장 2014.02.04 61528 357
62054 외국인도 혀를 내두른 한국의 영어사교육 2 다락방고양 2014.02.07 57074 510
62053 한글패치 140% 1 오리엉덩짝 2014.02.09 56181 489
62052 갑자기 소개한 이상민의 단골집 알고보니…tvN '택시', 거짓방송 논란 볼리베어ψ 2014.02.07 51074 393
62051 컵라면딸을 알아보자.araboja 9 모해?! 2013.11.04 50729 1
62050 제친구 이름이 운지인데요 1 `_´ 2014.02.04 50697 652
62049 바다사자의 섬.JPG 음경확대고자 2014.02.04 49859 910
62048 가내수공업돌 공중파에서 자랑 대방출!! 닥치고윤하 2014.02.09 45951 309
62047 19?)호기심많은 여학생 돌격무스탕 2014.01.26 30235 134
62046 강남 어머니들 사이에서 없어서 못 판다는 가구.jpg 1 1초원빈 2014.02.09 29618 150
62045 (19?/2ch) 굉장히 기분 좋은 자위 방법을 고안해냈다 1 내일을살아 2014.01.27 29461 21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04 Next
/ 3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