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45 0 댓글 0
Extra Form
출처 https://blog.naver.com/ghshffnfffn1/222255344129


이 이야기는 일본2ch에서 올라왔던 이야기라고 합니다.

 

 

[일본2ch괴담] 사망한 남자의 사진

 

 

 

벌써 10년은 된 이야기입니다.

 

 

 


친구 A가 갑자기 산으로 여행을 떠나겠다고 말을 꺼냈는데 구입한지 얼마 되지 않은 디지털 카메라를 시험해보고 싶었던게 주된 이유였습니다.

 

 

처음에 그 얘기를 들은저도 별 생각 없이

 


" 그래. 조심해서 다녀와라 "

 

라고 말한 뒤 배웅했줬습니다.

 

 

 


하지만 사흘 정도 있다가 돌아올 예정이었는데 나흘이 지나도 닷새가 지나도 A는 다시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물론 별다른 연락도 없었기 때문에 마침내 A의 가족은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습니다.

 

 

 

 

그리고 일주일 뒤 A가 발견됐는데 익사체가 되어 산 근처의 해변에서 떠올랐던 것입니다.


등에 메고 있던 배낭 속 유류품을 통해 신원이 판명되었다고 했고 며칠 뒤 저는 A의 장례식에 참석했습니다.

 

 

그곳엣서 느닷없이 경찰이 저를 불러세웠는데 사진 한장을 보여주며

 

" 혹시 이 남자 모르십니까? "

 

하고 질문을 던졌습니다. 거기 찍혀 있는 것은 웃고 있는 A였는데 그 옆에 본 적 없는 수염 난 남자가 서 있었숩니다.

 


30대쯤 된 것 같았고 이 사진은 A의 디지털 카메라를 복원하는 과정에서 나왔다고 하는데 시간을 보니 A가 죽기 직전 찍은 마지막 사진이라고 했습니다.

 

그 사진 외에도 비슷한 사진이 몇장 더 있었다고 했는데

 


" 혹시 이 남자가 A를 죽인 건 아닐까?"

 


라는 생각을 했는데 전혀 모르는 사람이었기 때문에 저는 남자를 전혀 모른다고 대답했습니다.

 

 


경찰은 제 말을 듣고

 


" 역시 그렇겠죠"

 


라고 고개를 떨궜는데 그 모습을 보고

 

 


" 도대체 이 남자는 누구입니까? "

 

제 질문에 경찰은 넌지시 귀띔해줬는데

 

 

 

" 그게 말입니다... 사실 이 남자는 10여년 전에 실종된 사람이에요. A씨가 사고를 당한 부근에서 사라졌고요. 지금도 저희가 수색하고 있습니다."

 

 

 

 

그 남자가 누구인지 살아있는지 죽어있는지는 알 수가 없다고도 했는데 단 하나 확실한 것은 A가 이 남자와 만난 직후 수수께끼의 죽음을 맞이했다는 것 뿐입니다.

 

 

경찰은 이후 A군의 사망전 근황을 조사했는데 디지털카메라 구입 후 인터넷 커뮤니티에 가입했는데 그곳에서 실종된 산의 풍경이 좋다는 후기글을 보고 그곳으로 향한것 같다고 했습니다.

 

여기서 더 꺼림직한 점은 그 산이 좋다고 후기글을 올린 사람 역시 조사결과 행방불명으로 나왔다는 점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포 [스압] 2ch - 수명을 팔았다. 1년당, 1만 엔에 39 장유벌 2015.03.26 17420 6
공지 공포/미스테리 게시판 이용수칙 13 손님 2014.08.06 12011 0
6452 공포 위자보드에 관한 몇 가지 이야기 skadnfl 2021.03.05 492 0
6451 공포 [일본2ch괴담] 방문드리겠습니다 skadnfl 2021.03.02 305 0
6450 공포 [2ch괴담] 타입캡슐 skadnfl 2021.02.27 316 0
6449 공포 [일본2ch괴담] 호텔 미제 사건 skadnfl 2021.02.25 358 0
» 공포 [일본2ch괴담] 사망한 남자의 사진 skadnfl 2021.02.24 445 0
6447 공포 낚시터 괴담 2편 skadnfl 2021.02.23 143 0
6446 공포 낚시터 괴담 1편 skadnfl 2021.02.23 220 0
6445 공포 [괴담] 공사현장 간판 skadnfl 2021.02.22 256 0
6444 공포 [일본2ch괴담] 어머니의 생령 skadnfl 2021.02.21 153 0
6443 공포 [일본2ch괴담] 친구가 사라졌다 skadnfl 2021.02.20 137 0
6442 공포 [일본2ch괴담] 그녀의 별명 1 skadnfl 2021.01.28 488 0
6441 공포 [괴담] 19세기 말에 유행했던 저주 2 skadnfl 2020.12.27 1449 0
6440 공포 강에서 본것 skadnfl 2020.12.21 980 0
6439 공포 오니와의 만남 skadnfl 2020.12.20 614 1
6438 공포 [일본2ch괴담] 연수센터의 폐쇄된 문 - 2편 skadnfl 2020.12.13 447 0
6437 공포 [일본2ch괴담] 연수센터의 폐쇄된 문 - 1편 skadnfl 2020.12.13 490 0
6436 공포 [괴담] 뱀신에게 공양하다 1 skadnfl 2020.12.09 541 0
6435 공포 [괴담] 가위눌림을 촬영하다 -2편 skadnfl 2020.11.28 520 0
6434 공포 [괴담] 가위눌림을 촬영하다 -1편 skadnfl 2020.11.28 614 0
6433 공포 [괴담] 나의 따돌림 복수법 skadnfl 2020.11.25 647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3 Next
/ 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