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120 1 댓글 1
Extra Form
출처 http://bbs.ruliweb.com/community/board/300145/read/30566918?page=1

훈련소 다녀온지 좀 됬는데, 그 이야기만 기억남.

그 생활관 담당하사를 뭐라 하더라. 조교는 아닌데, 암튼 그 담당하사한테 들은거임.

하도 오래전에 다녀온거라 군대용어도 다 까먹어서 그냥 생각나는데로 적음.

군대 규칙과 많이 왜곡되있을수도 있음. 하도 오래전에 들은거라.

 

 

논산쪽 훈련소가 담장만 넘으면 바로 주민들 사는 곳이 나옴.

그냥 철문 하나로 나눠져있는데, 그곳 근처에 그 하사가 짬찌시절 야간근무를 섰다고 함.

 

그 철문에 어느날부터 특이한 같은 일이 계속 일어난다는데, 새벽 2시쯤만 되면 어떤 할머니께서

철문을 흔들면서 자기좀 데려가라고 근무병들한테 애원한다는거임.

그 할머니가 훈련소 사람들 사이에선 나름 얼굴 알려진 할머니라서 그럴때마다 약간 치매끼가 있나 싶어서

말로만 돌아가시라고 보초병들이 애걸복걸해야 겨우겨우 돌아갔다고 함.

 

그러던 나날중 어느날부터 그 할머니가 그 시간마다 오셔야 되는데, 안오시는거.

그래서 그 하사랑 같이 보초서던 선임이 그 할머니 집에 한번 가보자고, 근처니까

잠깐만 안부좀 보고오자고 그랬다고 함.

 

어차피 전우조로 가야하니까 둘이서 할머니집 쪽으로 갔는데,

아무리 인기척을 내도 집에 사람이 없는거같다고 했음.

 

그래서 뭐지 하고 집안을 보니까 할머니께서 돌아가 계신거임.

그것도 막 돌아가신게 아니라 죽으신지 좀 되신것처럼 시체상태가 좀 그랬다는거임.

 

 

얼마 전까지만 해도 철문에서 보초병들한테 말걸던 할머니인데

시체가 방치된지 좀 오래되보이니까 이건 귀신이었구나 싶었다고 함.

 

그외에도 훈련소 괴담 줜나 많음.

군대라서 그런지 어휴 시이벌 당시 들었을때 개무서웠는데, 지금도 무섭넹

훈련소 생각난당 줫같았는데

TAG •
  • 손님(e0ac0) 2017.12.01 17:02
    하사랑 보초서던 선임에서 조금 이상함을 느끼네요
    보통 초임하사여도 부사관이기때문에 초소 근무서도 병사랑 같이 투입되서 선임으로 분류되어 배정될텐대
    그리고 병사가 아닌 부사관들도 초소근무 서는거 처음들어요(위병소제외)
    10년도 논산출신인대 훈련병때 기간장병들하고 같이 보초는 서봤는대 하사가 초소 근무라니 좀 이상하네요
    그리고 근무중에 근처라고 해도 근무중 근무지 이탈은 엄청난 큰 사항인대 뭔가 이상하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포 [스압] 2ch - 수명을 팔았다. 1년당, 1만 엔에 37 update 장유벌 2015.03.26 11113 6
공지 공포/미스테리 게시판 이용수칙 13 손님 2014.08.06 10442 0
5949 공포 [2ch] 폐병원의 악몽 장유벌 2017.10.17 482 0
5948 공포 [2ch] 지액 장유벌 2017.10.17 497 0
5947 공포 [2ch] 린폰 장유벌 2017.10.17 480 0
5946 공포 [2ch] 산축제 장유벌 2017.10.17 434 0
5945 공포 [2ch] 되풀이하는 가족 장유벌 2017.10.16 517 0
5944 공포 [reddit] 다운타운의 괴인 장유벌 2017.10.16 618 1
5943 공포 [2ch] 사라진 붓코쿠산손 장유벌 2017.10.16 405 0
5942 공포 [2ch] 가부키쵸의 호스트바 장유벌 2017.10.16 580 0
5941 공포 [2ch] 우연 1 장유벌 2017.10.16 407 0
5940 공포 [경험담] 워홀가서 만난 최고 미친놈 3 장유벌 2017.10.16 1380 0
5939 공포 [혐오/영상] 보고나면 속시원해 지는 영상 장유벌 2017.10.16 1193 0
5938 미스테리 2200도로 달군 우주선타일.gif 2 file 장유벌 2017.10.13 2575 1
5937 공포 [경험담] 아 오밤중에 엄청 오싹하네요. file 장유벌 2017.10.13 1174 0
5936 공포 [경험담] 내 동생도 겪었었다 장유벌 2017.10.13 775 0
» 공포 [경험담] 훈련소에서 들었던 제일 무서운 이야기 1 장유벌 2017.10.11 1120 1
5934 공포 [경험담] 회사에서 사용할 창고장소를 찾다가... 1 file 장유벌 2017.10.10 1149 0
5933 공포 [단편/HSKD] 즐거운 추석 장유벌 2017.10.10 505 0
5932 공포 [경험담] 569청바지 file 장유벌 2017.10.10 991 0
5931 미스테리 [영상]인간이 들을 수 없는 우주의 미스테리한 소리들 1 매직형 2017.10.01 1407 -2
5930 미스테리 우주에서 발견된 제일 신(神)에 가까운 존재.jpg 4 file 장유벌 2017.09.29 4372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09 Next
/ 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