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테리
2017.05.19 21:10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조회 수 607 0 댓글 1
Extra Form
출처 http://www.instiz.net/pt/4364351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우주에서 태양은 하얀색입니다


지구에서는 대기에서 빛이 산란하지만
우주에서는 빛이 산란할 일이 없습니다.
참고로 금성에서는 대기가 너무 두껍기 때문에
태양빛을 볼 수 없습니다.
그리고 금성표면에 서 있다면
당신은 이미 죽어있죠.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인간의 몸에서도 사실 빛이 나옵니다


인간도 물질대사를 하기 때문에
몸에서 빛이 나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빛은 맨눈으로 볼수 있는 최소한의 밝기보다도
약 1/1000배 더 약하기 때문에
우리는 우리의 몸에서 빛이 난다는 사실을 전혀 모르고 있습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태양빛은 바다속 80미터까지 도달합니다


그 아래에는 태양빛이 통과할수 없으며
약 2천미터에는 심해아귀가 살고 있는데
머리의 더듬이에서 빛이 나며
그 빛나는 더듬이로 물고기를 유인해서 잡아먹으며 살고 있습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나뭇잎이 초록색인 이유


나뭇잎의 표면은 광합성때문에
빛의 거의 대부분을 흡수하며
초록색 파장의 빛만 반사 하기 때문에
나뭇잎은 초록색으로 보입니다.
만약 나무에 초록색 파장의 빛만 쬐게 되면
나무는 곧 말라죽어버립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북극광에는 전설이 있습니다


북극의 이누이트족의 전설에 따르면
밤하늘에 펼쳐지는 오로라를 일컫는 북극광은
죽은 선조들의 영혼이 바다코끼리의 머리를
가지고 축구하는 모습이라고 합니다.
물론 실제 오로라 현상은 태양풍이 날아와
지구대기의 입자와 부딫히며 발생하는 현상입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전구


캘리포니아의 센테니얼 전구는
1901년 처음 설치된 이후
잠깐의 정전사태를 제외하면
단 한번도 꺼지지 않았습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빛을 보면 재채기


광반사 재채기는
고대 그리스의 철학자들도 언급한 오래된 현상입니다.
밝은 빛을 보면 재채기를 하게 되며
이는 전 인구의 18-35%가 이 현상을 겪고 있습니다.
이 현상의 확실한 처방전은 썬글라스입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동물은 우리와 다른 빛을 볼 수 있습니다


벌은 자외선을 볼 수 있고
살무사는 적외선을 봅니다.
참고로 강아지들은 당신의 마음속을 볼 수 있습니다 :)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나이아가라 폭포에는
유명한 야간 조명이 있습니다


1879년 나이아가라 폭포를 비추기 위해
약 3만2천개의 촛불에 해당하는 조명을 사용하였습니다.
현재 폭포를 비추는 조명의 빛은
약 2억5천만개의 촛불과 맞먹습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우리가 개미를 태워죽이는 이유


빛은 각기 다른 매질을 통과할때
속도가 느려지며 굴절됩니다.
이 덕분에 우리는 초등학교 과학시간에
돋보기를 가지고 신문지의 활자와
개미를 태워 죽일 수 있습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빛에도 힘이 있습니다


빛에도 운동량이 존재합니다.
현재도 우주에는
빛을 바람처럼 활용하는
우주돛단배가 떠다니고 있습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개구리의 눈은 대단합니다


싱가포르연구진의 연구에 따르면
개구리의 눈은 매우 정밀해서
최신 정밀 광자 검출기의 개발에
큰 도움이 되었다고 합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개똥벌레의 빛은 차갑습니다


개똥벌레는 화학반응을 통해
100%에 가까운 효율의 빛을 발산합니다.
과학자들은 LED 조명보다도 더 효율적인
개똥벌레의 빛을 연구중입니다.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아이작 뉴턴은 자신의 눈에
바늘을 찔러본적이 있습니다


괴짜와 기행으로 유명한 아이작 뉴턴은
순전히 과학적인 호기심 때문에
색깔이 눈동자 안 또는 밖에서 만들어지는지 알아보기 위해
자신의 눈동자와 눈구멍사이에 바늘을 찔러넣었습니다.
다행히 실명은 하지 않았다고 하네요.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태양이 사라진다면


태양이 지금 이순간 갑자기 사라지면
지구상의 모든 사람은 그 순간부터
약 8분 17초까지는 아무런 지장없이 일상생활을 계속 할 것입니다.
태양빛이 지구까지 도달하는 시간이
바로 8분 17초입니다.
하지만 걱정하지는 마세요.
태양의 연료는 아직 충분하니깐요.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 인스티즈

 

사실 블랙홀은
전혀 어둡지않아요


블랙홀은 이름과는 다르게
우주에서 가장 밝은 천체입니다.
사상의 지평선 때문에
비록 우리가 블랙홀 내부를 들여다볼수는 없어도
블랙홀은 여전히 자신이 속한 은하보다도
훨씬 더 밝은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TAG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포 [스압] 2ch - 수명을 팔았다. 1년당, 1만 엔에 28 장유벌 2015.03.26 6746 6
공지 공포/미스테리 게시판 이용수칙 13 손님 2014.08.06 9751 0
5512 공포 [괴담] 아이들을 잡아먹던 귀자모가 뉘우치고 아이들을 보호하는 신이 되다. 장유벌 2017.05.21 291 0
5511 공포 [2ch] 후쿠시마의 해안도로 장유벌 2017.05.21 387 0
5510 공포 [조선귀담] 인육을 한 노인과, 요리한 며느리 장유벌 2017.05.21 482 0
5509 공포 [2ch] 낡은 집의 해체공사 장유벌 2017.05.21 304 0
5508 미스테리 [우주] 카이퍼벨트 장유벌 2017.05.21 453 0
5507 미스테리 [우주] 달의 비밀 file 장유벌 2017.05.21 508 0
5506 미스테리 테라포밍 프로젝트 3 장유벌 2017.05.21 499 -1
5505 공포 다른 차원의 사물함 폭스 2017.05.20 219 0
5504 공포 알 수 없는 목소리 폭스 2017.05.20 111 0
5503 공포 (동영상) 역대급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마들의 유년 시절 공통점 3가지 2 martin**** 2017.05.20 465 -5
5502 미스테리 빛의 신비한 사실들 2부.JPG 1 장유벌 2017.05.19 419 0
» 미스테리 빛의 신비한 사실들 1부.JPG 1 장유벌 2017.05.19 607 0
5500 공포 사신의 속삭임 폭스 2017.05.19 271 0
5499 공포 간호학교의 담력시험 2 폭스 2017.05.19 512 0
5498 공포 야구장의 유령 폭스 2017.05.19 262 0
5497 공포 [동영상] 죽은 자의 산 시계수리공 2017.05.18 167 -4
5496 공포 [단편] 살인자의 특별한 사전의식 장유벌 2017.05.18 275 0
5495 공포 [reddit] Wallmart 장유벌 2017.05.18 181 0
5494 공포 [단편/스압] 가지 않은 길 장유벌 2017.05.18 143 0
5493 공포 [단편영화] 징조 [러브크래프트] 장유벌 2017.05.18 110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8 Next
/ 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