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51 0 댓글 10

난 올해로 27되는 여자야..

 

새로 취업한 회사 다닌지 2주 정도지났는데 아직 적응이 안된드 ㅠ

 

나는 고등학교 졸업하고 관심있던 운동 하다가

22살부터 필라테스 보조강사일 했었어.

 

그러나 같이 운동하던 아는 언니랑 미국가서 일 이어하다가

디자인쪽에 관심이 생겨서 

일하면서 전문학교 다녔었어.

 

전문학교 졸업하고 속옷 디자인쪽 일 해보고 싶어서 일 알아봤는데

잘안되서 한국 넘어왔고 한국에서 크지 않은 디자인 회사에 취업하게 됨..

 

내가 속한 팀은 여성 속옷 디자인 부서 소속이고 

여자만 5명이야... 

 

직급으로는 내가 막낸데 나이로는 두번째야. 

팀장님이신 30살 과장이 있고 그 밑으론 23살 24살 26살.

 

전문대나 고졸 출신들 위주라 나보다 어린 선배들 뿐이더라..ㅠㅠ

 

강사일 할때는 내가 가르치는 위치고 나이에 비해 높은 자리었는데 나이 먹고 막내로 들어가니까 좀 어색하긴 했음. 

그래도 그런거 별 신경안쓰는 편이라 불편한건 별로 없었고..

 

근데 우리팀 문화가 좀 이상한게 뭐냐면

직원들을 모델로 쓰곤 한다는거야..

 

무슨 말이나면

1주일에 한번씩 화요일 오전에 회의실에서 팀 회의를 1시간 가량 진행하는데 그때 디자인 중인 거 점검하거나 완성품 검토하는데 그따 실제 속옷 모델이 필요해.

 

그냥 만드는 과정에선 마네킹쓰고 자랑 도구들로 디자인하는데 

회의때는 마네킹에 입히는게 아니고 실사 착용을 보는거. 

 

근데 이걸 모델을 안쓰고 회사 직원을 시키는거..

(아마 비싼 인권비 탓이겠지?)

 

회의 시작하면 블라인드 다 내리고 착용해볼 속옷들을 쭉 쌓아놈.

몇개나 되냐고..?

새로 개발한거 포함, 승인 못받은 것 재검토,다른 팀에서 넘어온거 등등등 해서 꽤 많은 속옷들을 입어보고 검토해야돼.

 

그걸 누거 입어보느냐.

우리팀에선 팀 막내가 그 역할을 한다네....??

 

이해할 수 없는 문화였는데 일단 그리 했어 팀을 나한테 맞출 순 없는 일이니..

 

회의실에 무슨 탈의시설이 있겠어. 그냥 뒤돌아서 갈아입는거임..

여자들끼리 뭐어떠냐~~ 하는 마인든데 

뭔 개소린지 모르겠음..

 

동생들 보는 앞에서 속옷 벗고 입고 벗고 반복하고 

속옷차림의 나를 두고 품평회 하는게 회의의 전부임..

 

회의 중 난 속옷차림인데 누가 회의실 문을 두들기면 난 진짜 세상 당황해서 어쩔줄 모르는데 다른 팀원들은 귀엽다고 깔깔다는거 보면서

극도의 수치심과 현타를 느낌..

 

디자인 관심 있어서 해보고 싶어서 시작한건데 디자이너로서 경력은 개뿔 이 나이먹고 막내 속옷 모델이나 하고 있으니..

 

더 좋은 환경에서 일하려면 공부를 더하거나 경력을 쌓거나 해야되는데 이게 도움이 되는걸까..

여기서 더 일하려면 진지하게 디저이너로 채용된건데 모델비를 따로 주던다 모델을 고용하라고 항의해야하는거 아닌가 싶고..

그것도 아니면 꼭 나이먹은 막내만 시키지 말고 돌아가면서 하던가...

 

 

월급은 세전 230 강사일 할때보다 적게 받음....

 

  • 장유벌 2019.01.13 04:51
    아마 회사에서 경비 때문에 말해도 모델은 쓰지 않거나 너가 깨질 듯 ㅠㅠㅠ
    디자인 꿈을 포기한다 하더라도 필라테스 강사라는 직업은 괜찮아 보여
    직업수명은 짧은 편이지만 사회적인 인식도 좋은 편이고, 조금 더 나이 들면 결혼해야할텐데 남자들한테 어필할 수 있는 직업이잖앙
  • 부장님의기름기둥 2019.01.13 06:12
    난 4년째 막내라~~이말이야~
  • 손님(9a06a) 2019.01.14 09:33
    외국에선 막내니까 커피심부름같은거 시키냐ㅋㅋ
  • 슈퍼핫핑크 2019.01.13 07:24
    필라테스가 마셜아츠였다면 직원들 강냉이 다 후리는 건데 아쉽다
  • 인싸 2019.01.13 10:48
    여초는 거른다 여초는 여자도힘들고 남자도힘듬 ㅋㅋㅋ 진지하게이직을 고려해봐 하지만 본인인생이니 남이 책임져주진 않는다구! 찡긋 ^_~
  • 손님(a7b52) 2019.01.13 11:12
    필라테스면.. 조임이...흠..흠흠..
  • 손님(0ed5b) 2019.01.13 11:20
    아무리 익명이지만 정말 저급하다.
  • 손님(b6334) 2019.01.13 11:47
    인권비 하...
  • 손님(6b6f1) 2019.01.13 12:01
    난9년째 나이로 막내야...
  • 손님(3a50c) 2019.01.13 13:28
    인권비->인건비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게시판 이용수칙 55 손님 2014.08.06 13222 2
35728 잡담 출근하며 하늘 봤더니 어제보다 미세먼지 더 심각하다 3 file 손님(dfd33) 2019.01.14 125 0
35727 잡담 오늘 헤어졌는데 위로 좀 해줘ㅠㅠ 17 손님(4db46) 2019.01.13 400 0
35726 잡담 음 학생이어서 돈 개념이 없어서 그런데 30 손님(7bc16) 2019.01.13 533 0
35725 잡담 군대 관련 질문좀할게염 17 져아 2019.01.13 268 1
35724 잡담 페미반박영상 14 손님(9bfa2) 2019.01.13 290 0
35723 잡담 <긴급속보>현 미세먼지 상황 9 file 손님(dfd33) 2019.01.13 382 0
35722 잡담 프리미어 잘아는 게이들 질문좀 6 부장님의기름기둥 2019.01.13 161 0
35721 잡담 포경후 자위방법 10 번번호땀 2019.01.13 751 0
35720 잡담 와 리얼 페미 개 역겹네 5 손님(882ac) 2019.01.13 384 1
35719 애니 스틱맨 액숀 2 file 아키란마 2019.01.13 228 0
35718 음식 치즈볼 4 file 아키란마 2019.01.13 140 0
35717 잡담 음악 감상 어디서함 6 손님(6ec12) 2019.01.13 139 0
35716 잡담 아 머리 자를까 말까 3 손님(c7ef9) 2019.01.13 149 0
35715 잡담 야구영상 너무 많이 봐도 문제다 5 손님(dfd33) 2019.01.13 320 0
35714 잡담 무선 청소기살까 로봇청소기살까?? 9 인싸 2019.01.13 121 0
» 잡담 고달픈 막내생활 그만둬야하나...ㅠ 10 손님(02faf) 2019.01.13 251 0
35712 잡담 진지하게 모해 사이트 사려고한다 10 손님(55912) 2019.01.13 383 0
35711 잡담 서글픈 사랑 ( feat. 자필 ) 5 SentimentalShine 2019.01.13 143 0
35710 잡담 지금 우리집 큰누나 년 페미 공부하는거같은데 시발 순진한엄마한테까지 존나 설파하는데 어떻게 생각하냐? 19 손님(a7b52) 2019.01.12 564 0
35709 잡담 화장실에 왔는데 5 손님(4c4fd) 2019.01.12 32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4 65 66 67 68 69 70 71 72 73 ... 1855 Next
/ 18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