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8800 2 댓글 14

중1 여름방학즈음 3차례 연속으로 한달 주기로 정신분열증 왔던 적이 있음

 

지금은 씹정상이며 그때도 정신분열이 와도 2틀 채 안갔으며 학교생활에 지장을 줬던기억은 없었던것같음

 

내용은 이러함

 

첫번째 정신분열은 여름방학 전에였음

 

그 전전날쯤부터 편도선염에 열까지나면서 조금 아파서 학교도 안가고 뒹굴었음

 

그리고 갑자기 밤 12시쯤에 엄마자는데 내방에서 뛰쳐나와서 거실로나가

 

내가 갑자기 백덤블링을 시도했음 기억은 아직도 생생함

 

말그대로 백덤블링이었음 바닥은 평범한 아파트 거실바닥인데 거따대고 내가 뭔가에 홀린듯

 

백덤블링을 시도했으며 후에 엄마한테 얘기들어보니까 내가 혼잣말로 백덤블링을 안하면

 

누가 나를 죽인다고 개 헛소리를 짓 계속 반복했다고함 그리고 내 기억으로는

 

환청으로 계속 모르는 사람 한 3명정도 목소리가 내 귀에다가 백덤블링을 하라고 때려박았었음

 

근데 나는 그때 공포를 느꼇고 난 내가 백덤블링을 못했기에 하면 목이 뿌러진다는걸 인지를해서 존나 막 울면서 엄마한테

 

내가 만약 백덤블링을 했는데 목이뿌러질수도있으니까 경찰불러놓으라고 개 ㅈ=랄 하면서 백덤블링을 시도하는데

 

이짓거리를 30분하니까 엄마도 당연히 나 말리다가 화도내고 왜 이러냐고 하는데 난 내 귀에 엄마말이 전혀안들어오면서

 

그 귓속말 (백덤블링 안하면 죽여버린다 백덤블링해 백덤블잉) 이것만 들려서 공포에 떨면서 존나 몸만 비틀거리면서 

 

그러다가 40분쯤 아빠가 집에 도착 후 바로 싸대기 2대맞고 바닥에 그대로 뻗어버림

 

그다음에 한 1시간동안 후유증우로 백덤블링을 내가 왜하려고했지라는 의구심이듬과 동시에

 

귓속말이 사라지지가 않는거임 그래서 아빠랑엄마한테 내가 개 진지빨고 지금 내가 뭔가 정신병에걸린것같으니까

 

정신병원을 지금당장 불르라고했었는데 지금 돌이켜보면 그것마저도 망상이었던것같음

 

그리고 그 후에 정신분열증이란걸 알았고 증상을 대보니 완전 일치하더라고

 

환청 환각 망상 무논리증 기이한 행동 

 

이게 정신분열증 증상의 대표적인 증상인데 내가 그날밤 했던짓거리가 완전 저거랑 일치해서 소름돋았음

 

그후로 한동안 잠잠하다가

 

한달후에 정신분열이 한번더옴

 

이건 잘 기억이 안나거든? 근데 엄마아빠 말을 토대로하면

 

이것도 밤 12시쯤이였어 엄마아빠가 안방에서자는데 내방에서 자꾸 내가 혼잣말지껄이는게 들렸대

 

그래서 아빠가 슬쩍와서 들어보니까 내가 존나 숨을 헐떡이면서 헉헉헉헉 이지랄하면서 가끔씩

 

욕한번씩하고 오지마! 그만! 이지랄을 하더래

 

그리고 내 기억으로는 분명히 무슨 원기둥같은 구조물이 있고 그 구조물 안에서 존나 큰 시멘트로된 둥글둥글한 바위가

 

내쪽으로 계속 굴로왔고 난 존나 도망다니면서 뛰갔고 그랬었어

 

그러면서 실제로 엄마아빠말로는 내가 팔짓으로 존나 뛰면서 팔도막휘젓고 다리도 움직이고 이지랄하면서 헥헥거리면서

 

오지마 이지랄했었고 난 아직도 이게 꿈인걸로 기억하거든?

 

근데 소름인건 그때 내 눈이 존나 말똥말똥하게 떠있었대

 

이번사례에서도  환각 무논리증 기이한행동

 

딱 정신분열증인거고 이로부터 또 한달후에 백덤블링그 짓거리 한번 더했고 그때

 

엄마랑아빠랑 나를 진지하게 정신병원에 넣어버릴거 고민했다고하는데 그후로 지금 18살까지

 

ㅈㄴ정상인이며 잘살고있음 애초에나는 그때정신분열오기전에 어릴때부터 난 ㅈㄴ활발하고 대인관계좋았으며

 

가끔 스트레스쌓이는것도 다른 모든사람들이 스트레스받듯이 나또한 그정도로 받은거고 

 

이상할거없었고 그 이후로도 지금까지 친구많고 공부잘하면서 살고있는데

 

그떄 내가 왜그랬는지는 아직도 이해안가고 그 원인이 뭔지도 난 모르겠다

 

보통 정신분열은 유전아니면 후천적 트라우마라는데 우리아버지는 지극히정상이시며

 

트라우마같은것도 뭐 없는데 씨발

  • 손님(a6193) 2018.03.05 00:56
    그건 꿈이야 임마 정신분열증은 무쉰
  • 손님(42fd1) 2018.03.05 15:03
    나도 여자친구 자취방에서 혼자 자다가 남자가 들어와서 내가 여잔줄 알고 쓰담쓰담 거리길래 너 뭐야 시발새꺄 하고 소리지르면서 현관까지 ㅈㄴ 뛰어갔는데 문 잠겨있어서 시발 내가 드디어 미첬구나, 생각했는데 나 여친 사겨본적도 없는 새끼란걸 깨닳았음. ㄹㅇ 정신병 초기증상이냐 이거?
  • 손님(76bc9) 2018.03.06 01:51
    와 이건 읽으면서 소름 돋았다
  • 커피한잔 2018.03.05 17:54
    신들렸나보지
  • 손님(1230c) 2018.03.06 00:19
    백덤블링ㅋㅋㅋㅋㅌ
  • 손님(00429) 2018.03.06 10:12
    귀신들리거임
  • 손님(b11e5) 2018.03.06 13:42
    어 나랑 비슷한 증상 있었네 ㅋㅋㅋㅋㅋ
  • 손님(b11e5) 2018.03.06 13:43
    나같은 경우에도 어릴 때 밤에 집 밖으로 나갔음. 근데 내 정신은 말짱했는데 밖에 안나가면 죽는다 죽는다 이런 소리가 옆에서 들렸었음.
    그러다가 빤스차림으로 한참 돌아댕기다가 정신이 돌아왔었음 ㄷㄷ;
  • 손님(07158) 2018.03.06 15:51
    빙의 아니냐
  • 손님(2881d) 2018.03.06 19:39
    나도 옛날에 맹장염 걸려서 ㅈㄴ 배아파서 빨리 병원가야하는데 그때 병원문 닫혀있어서 하루는 그냥 집에서 뻐겨야했음 근데 맹잠염 때문에 배가 너무 아파서 그런지 내 정신줄이 끊어졌나봐 그래서 내 머리속에 이상한 할아버지가 자꾸 나한테 말걸고 부모님이 나한테 말걸때 마다 뇌에서 실 한개씩 끊어지는 것 같았음
  • 손님(a6193) 2018.03.07 22:20
    아 이건 고통이 너무 심하면 착란증세가 나오는게 맞어 정상적이지
  • 손님(fc069) 2018.03.11 17:46
    그씨발 돌기둥같은거 굴러올때 첨엔괜찬은데 계속구르면서 뭔가 망가지면서 느낌졷가 은그거 나도 정신분열 겪어봐서 그거이해함 존나좆같음 나는그돌맹이때문에 뒤질거가 아서 샤워기로막머리감앗는데 그런행동도존나 미친듯(;
  • 손님(2bd83) 2018.03.13 00:33
    정신분열증은 도파민분비의 문제로 인해서 발생되는거임 지금없어졌어도 다시 발생가능성있슴
  • 손님(cb85c) 2018.04.21 00:42
    저도 같은증상있습니다.
    저는 열이나면서 잠을자면 저런증상이 나타납니다.
    잠을자다가 갑자기 눈들뜨면 커다란 원기둥이 있고 무슨빨려들어가는 느낌이들고 온방을 뛰어 다닙니닼ㅋㅋ
    엄마가말려도 책장위에 뛰어다니고 오만짓을 다했죠ㅋㅋ
    뭐랄까 상당한위압감이라고해야할까?
    막 했던말중 고속도로를 미친듯이 달린다고 119부르라고 하면서 안하면 나죽는다고 하고ㅋㅋ
    그런데 일상생활에는 아무지장이없다는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일련의 사건들에 기인한 특단의 조치 14 유리카 2018.07.01 242 0
공지 잡담 게시판 이용수칙 54 손님 2014.08.06 11728 2
베스트 잡담 스리라차 볶음면 2 newfile 장유벌 2018.07.21 188 1
32182 잡담 옷잘입는사람 들와바 27 손님(82914) 2018.03.05 788 -3
» 중딩때 정신분열증 썰 14 손님(05f75) 2018.03.04 8800 -3
32180 게임 한국 게임자부심 개쩌넹 11 손님(e1517) 2018.03.04 666 -5
32179 잡담 빌리 죽엇더라 14 섹섹보 2018.03.04 534 0
32178 잡담 컴잘알들아 라데온vs지포스 뭐가좋음? 9 손님(8194c) 2018.03.04 319 0
32177 잡담 비도 오고 그래서 4 !! 2018.03.04 260 -4
32176 잡담 귀신믿는사람들와라 9 손님(0f103) 2018.03.04 479 0
32175 잡담 보호무역으로 좆되는건 우리나라아니냐? 4 손님(88f78) 2018.03.04 290 0
32174 잡담 중국이 확실히 자국민은 잘 챙기는거같다 13 손님(ba969) 2018.03.04 346 -4
32173 잡담 Pt받을까 말까... 7 손님(45b77) 2018.03.04 347 0
32172 잡담 입대 와드 9 손님(80e90) 2018.03.04 285 -19
32171 잡담 페미니스트 관련질문 8 file 손님(83b53) 2018.03.04 341 0
32170 잡담 이행시 지어봤다 13 손님(0d3b8) 2018.03.04 245 -1
32169 잡담 야이 그냥 포기해 포기하면 편함 5 file 배고파밥줘 2018.03.03 396 -2
32168 잡담 한국 게임 노답인듯 5 손님(e1517) 2018.03.03 362 -1
32167 잡담 버스요금 3 손님(33330) 2018.03.03 312 0
32166 잡담 국내산 어묵에서 방사능 검출되었단다... 내부 피폭 조심해라 11 file 손님(32964) 2018.03.03 812 2
32165 잡담 운동중독에 걸리면 인간관계가 줄어들까? 14 손님(2daa8) 2018.03.03 414 1
32164 잡담 진짜 헌신적인 여자 찾으려면 11 손님(350d4) 2018.03.03 702 1
32163 잡담 짝사랑 5 손님(9dca1) 2018.03.03 196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4 75 76 77 78 79 80 81 82 83 ... 1688 Next
/ 16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