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893 4 댓글 8

호프집에서 같이 알바하는 24살 누나가있는데

1년정도 같이 일해서 서로 편하고 장난도 잘 치면서 친한사이임.

이 누나가 나랑 성격도 잘 맞고 예쁘기도 예뻐서(스윙스 여친 닮음 이름은 모르겠다)

내가 6개월 전부터 좋아했는데

고백했다가 차이면 여태까지 쌓인 친분이 한순간에 날라갈까봐

무서워서 고백도 못하고 어물쩡거리다 이제 2달 뒤에 군대가야되서 거의 포기한상태임.

술집 특성상 꼭 하루 걸러서 진상 손님이 하나씩은 꼭 있는데

어제 한 아재손님이(많이 취해보임) 마른오징어 시켰는데 오징어가 너무 말랐다고 

누나한테 바꿔달라고 말하더라? 다리 한 두개 남겨둔 상태로;;

당연히 그 누나는 이미 먹은 상태라 바꿔주기 어렵다고 좋게 설명했는데

그 손님이 오징어 접시 깨면서 존내 화내면서 '어린놈의 샊기가' 시전함.

우리 가게 사장도 아재인데 진상 가만 두고 못보는 성격이라

나와서 아재손님한테 경찰부르기전에 나가라고 윽박지름.

둘이 존내 싸우다가 손님 씩씩 부들부들 쾅쾅 거리면서 나간 담에

사장님이 홀 자기가 잠깐 보고있을테니까 누나좀 달레주고 오라고 하더라(눈물 글썽글썽)

창고가서 누나 꺼이꺼이 시전.

(하.. 우는 것도 예쁘더라 눈에서 보석 떨어지는 줄 알았네..)

누나 울지말라고.. 누나 우는거보면 내가 마음이 너무아프다고 하면서 달레주는데

누나가 안기더라.

이 누나가 집안사정도 안좋고 어려운일이 많았었는데

설움이 그 날 한번에 폭발한듯 싶었다.

5분 동안 안겨있으면서 꺼이꺼이하는데 눈물이 그칠 기세가 안보이더라.

누나한테 그만 좀 울라고

눈물 닦아주는데 그 순간 눈이 마주쳤다

눈물이 고여서 더 반짝반짝하는 눈을 보니까 안겼을때 보다 심장이 더 빠르게 뛰기 시작함

그 누나가 자기 좋아하냐고 갑자기 물어보더라

자기는 요즘 사는게 너무 힘들고 누구한테 기대고 싶어도 기댈 사람이없다고..

나한테 기대고 싶다고 하면서

입술을 맞춤.

내 생에 첫 키스를 좋아하는 사람과 했다. 그것도 창고 안에서

한참을 키스하다가 사장님이 부르는 소리 들리더라

나는 일단 일부터 하러가자 누나를 달레주고

나가려는데

누나가 내 손을 꼭 붙잡고

다시 키스하더라..

머리가 긴 여자라 그런지 키스하면서 자꾸 머리카락이 먹어지더라 ㅋㅋ

근데 입에 머리카락이 너무 많이 들어간것 같아가지고

누나 잠깐만.. 하고 눈 떴는데

자는 룸메이트 머리카락 빨고있었음

  • 손님(e32ab) 2017.12.13 19:18
    겨를 빨지그래?
  • 년째가는중 2017.12.13 19:28
    너무 씹노잼이라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되었습니다
  • 손님(232ae) 2017.12.13 20:27
    이걸보고 처웃고 퍼온새끼 지능수준이 궁금하다
  • 모해를살 2017.12.13 22:54
    똥글로 선정되어 잡담게시판으로 이동되었습니다.
  • 융버메 2017.12.13 22:54
    내가 비추누름과 동시에 잡게로 옮겨짐.. ㅋㅋㅋ
    알림이 뜨는구나 ㅋㅋ
  • 손님(e607b) 2017.12.14 11:25
    왜 난 재밌었는데... 피식했따 추천준다
  • 마오쩌뚱 2017.12.14 11:40
    어잌ㅋㅋ 나도 피식했다
  • 손님(7b2cf) 2017.12.14 11:54
    접시깨는 것에서 작위적 느낌나서 걍 내림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지방선거 관련글 작성시 주의사항 6 유리카 2018.04.30 171 0
공지 잡담 잡담 게시판 이용수칙 53 손님 2014.08.06 11578 2
베스트 잡담 사투리 고쳐야됨..? 16 new 손님(c0a7f) 2018.05.22 272 1
베스트 잡담 의료기술로 사람이 늙는걸 늦출수는 없나? 7 update 착한닉네임989 2018.05.22 177 1
30744 잡담 내가 눈치가 없는건지 상대가 예민한건지 어떻게 아냐 7 엘븐킹 2017.12.14 368 -1
30743 음식 오늘의 도전작. 고추잡채 7 file 아키란마 2017.12.14 322 -1
30742 잡담 기차 처음 타보는데 8 년째아다 2017.12.14 264 0
30741 잡담 우에하라 아이 sm보고옴 11 손님(3e7b5) 2017.12.14 1204 2
30740 대학생때 만난 여친2 4 손님(e63b0) 2017.12.14 1319 -5
30739 잡담 도서관 갔다가 열받아죽겠는데 어떻게 해야됨?? 9 file 손님(210ba) 2017.12.14 403 -1
30738 잡담 보험금 5천5백 나왔는데 폐륜이냐 26 손님(b30c3) 2017.12.14 740 4
30737 잡담 시험문제 항의각이냐? 7 모해를살인 2017.12.14 432 -2
30736 잡담 야, 잘때 성욕 넘칠때.. 어떻게 참음? 8 file 프밍 2017.12.14 795 0
30735 잡담 몽정하고싶어~강물이고싶어~♪ 2 슈퍼핫핑크 2017.12.14 338 -1
30734 잡담 몽정하고싶다 5 손님(6bb5c) 2017.12.14 418 -1
30733 잡담 네이버 웹툰 알게뭐야 4 손님(2c1c3) 2017.12.14 397 -1
30732 잡담 12월 서코가는 모덕들아!!! 10 모해를살re자 2017.12.14 293 -11
30731 잡담 썰게가 모살이 개인소설게시판인 이유 6 손님(95dd1) 2017.12.13 270 -5
30730 잡담 컴잘알 등판좀! 4 file 손님(25260) 2017.12.13 311 -1
30729 잡담 내가 방금 쎅쓰를 하고 왔거든? 13 슈퍼핫핑크 2017.12.13 939 -12
30728 잡담 ㅋㅋㅋ 재수 조졌다 4 손님(e96ce) 2017.12.13 413 2
» 같이 알바하는 누나랑 키스했다 8 연화 2017.12.13 893 -17
30726 잡담 공군다녀온사람있나 14 강남대로핫도그 2017.12.13 327 -1
30725 잡담 CU편의점 내가 초밥왕(연어초밥) 후기 14 file 장유벌 2017.12.13 701 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6 107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 1648 Next
/ 1648